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22 (회원 245) 오늘 14,035 어제 26,817 전체 80,437,589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4,582건, 최근 0 건
   

뭐 세삼스럽지만, 내가 나이를 먹었다고 느꼈을 때...

글쓴이 : 부엉부엉부엉… 날짜 : 2018-01-13 (토) 02:16 조회 : 66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744191

바로 영화 볼 때입니다, 이게 무슨 소리인가 싶지만...

피 튀기는 잔인한 걸 못 보겠습니다.

아니, 그런 것 보단 사실 피 자체를 이젠 잘 못보겠더군요

옛날엔 별 감흥없이 잘 봤는데, 이제는  피 그 자체를 보는 것조차 무섭네요.

사실 헌혈조차도 무서운 어른인지라, 어찌보면 당연한 결과일지도 모르겠네요.

암튼, 전혀 생각치도 못한 곳에서 이런 걸 깨달으니, 참...저도 어른이 되긴 됬나보네요. 




0.65 Kbytes
부엉부엉부엉이

레포링 2018-01-13 (토) 02:29
자연스럽게 요즘애들이란말이 나온다

젊은애들에게 자연스럽게 반말이 나간다.
댓글주소
     
     
부엉부엉부엉… 2018-01-13 (토) 02:32
아직 그 정도까지는 아닙니다만, 혹시 모르겠네요....
댓글주소
메타트론 2018-01-13 (토) 02:31
나이먹었다고 느낄때라....
밤늦게 게임하거나 해뜰때까지 놀수가 없어요
20대 때는 이게 가능했는데 30대 넘어가고 점점 나이먹으니 힘들어서 자야합니다;;;;
댓글주소
     
     
부엉부엉부엉… 2018-01-13 (토) 02:33
맞아요, 진짜 나이 먹으면 체력이 많이 약해지니까 운동을 해야겠더군요...
댓글주소
OgreBattle 2018-01-13 (토) 03:03
이 바닥에서는 역시 그거겠죠....

누님이라고 생각했던 애니 등장인물이 실은 동갑이거나 어릴때....
댓글주소
     
     
레포링 2018-01-13 (토) 03:32
자칭 누님파들이 몰락하는 모습을 보니 재밌습니다(로리콘

댓글주소
     
     
djfzmsdlakstp 2018-01-13 (토) 03:57
뜨끔....
댓글주소
     
     
칼토로스 2018-01-13 (토) 16:03
더 가면 아줌마들이랑 놀아야 될 판
댓글주소
ELT 2018-01-13 (토) 04:32
이제 내가 주인공나이대가 아닌, 주인공의 조력자 아니키 나이대도 아닌, 주인공의 회상속에 나오는, 죽고 없는 아빠의 나이대라는 것을 깨달았을떄.
댓글주소
세아림 2018-01-13 (토) 10:35
점점 만화나 애니에 나오는 주역들보다 제가 더 나이가 많다는 것을 자각하게 될 때요... 몰입이 안되더라고요.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1-13 (토) 12:48
저도 예전에는 잘봤는데 요즘은 살짝 울렁증이.
댓글주소
말린마늘 2018-01-13 (토) 13:24
입맛이 아저씨가 되어가는 게 느껴질 때..
댓글주소
아티룬 2018-01-13 (토) 15:52
내가 아직 젊다고 느낄때 역으로 나이먹었다 느낍니다
댓글주소
메르수 2018-01-13 (토) 15:57
전에는 중학생~고등학생 나이대 주인공만 썼는데, 이젠 당연하게 20 후반~40대를 주인공으로 잡는 걸 깨달았을 때.
댓글주소
아카라나쟈 2018-01-13 (토) 18:33
친구 애가 고등학교에 들어갔을때....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4,58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4522  [유희왕] 이제와서 고찰 해보는 자크의 이전의 덱 +7 외도십년분 4일전 742
94521  인풀루엔자 너무 독하네요 +8 류사나레 4일전 537
94520  뭐 세삼스럽지만, 내가 나이를 먹었다고 느꼈을 때... +15 부엉부엉부엉… 4일전 669
94519  [Fate] 여러분, 갤러해드 생긴 것 보셨나요? +15 hot Taurus 4일전 2268
94518  현실을 소재로 픽션을 만들때의 태도, 그걸 수용하는 태도 +8 link hot Ipaper 4일전 1132
94517  안녕하세요. 화석입니다? +25 hot 미스트 4일전 1100
94516  여러분 새로운 치킨이 나왔습니다~~~ +65 link hot 샤우드 4일전 2782
94515  뜻하지 않은 에니그마 도입기(...) +6 hot 엘바트론 4일전 1069
94514  [회사 생활] 사장님 이건 아니~죠 +19 hot 곰맛스타 4일전 1427
94513  원균 옹호론 하니 이런 책도 있더군요. +19 hot 황산군리 4일전 1268
94512  [이미지 주의]제빵왕 김탁구의 50%를 넘을 대작 드라마 +26 hot 때리고보니액… 4일전 2231
94511  [Fate]그 시리즈가 가져온 긍정적 영향 +29 hot DawnTreader 4일전 1955
94510  (사진)본의 아니게 파블로프의 실험을 하고 있습니다. +7 hot 뿌띠뚜바 4일전 1152
94509  일주일간 물 한 모금 마시지 않고 있습니다 +21 hot 뿌띠뚜바 4일전 1897
94508  안녕하세요. 뉴비입니다. +3 물리학도2012 4일전 316
94507  이번 스타워즈가 별로였던건지 진짜 아시아는 답이 없는지.... +34 link hot 아자젤 4일전 2093
94506  알고보니 역대급 방송 상금.jpg +3 hot 샤우드 5일전 2339
94505  코에이 독점이 또 하나 깨져나가는건 보기 좋네요. +12 hot 쿠닌뽀 5일전 2452
94504  [역사/데이터] 서한, 동한을 합친 한 제국 400여년 역사상 최악의 참패 +20 hot 매그니토 5일전 1381
94503  한파로 공장이 터져 나갔습니다 +18 hot ELT 5일전 2321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스낵북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