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62 (회원 274) 오늘 13,695 어제 29,394 전체 89,710,677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9,524건, 최근 0 건
   

무협에서 환골탈태 하는 묘사를 보다보면...

글쓴이 : 샤우드 날짜 : 2018-04-16 (월) 21:23 조회 : 1177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780173

뭔가 엄청 고통스럽다는 걸 강조하는 듯 하지만...
그게 크게 와닿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뭐, 피가 역류하니 막힌 것이 뚫린다느니 악다문 입에서 소리가 나올 것 같다느니...

그러다보니 이런 부분은 대충 빨리 읽고 지나가는데....

굳이 고통스러운 걸 느끼게 하려면 어떻게 묘사를 하고 싶나요?


예시)

온 몸이 XX가 된 기분이다.
그것도 요로결석으로 환장할 것 같은 XX
'으아아아아, 탈태환골하다 죽는다는게 이렇게 X같이 아픈...으아아아아 찢어진다! 살려줘어어어어어!'

...생각해보니 이것도 요로결석이 얼마나 고통스러운지 모르면 소용이 없겠네요.

음, 그렇다면...

온 몸이 치루에 걸린 똥꼬가 된 기분이다.

...이것도 잘 모르면 소용이 없는 건가...

1.21 Kbytes


문제 : 시간의 중요성을 말하는 이 분의 직업은 무엇인가요?

아스펠 2018-04-16 (월) 21:25
살이 녹아내리고 뼈가 갉아내지고 등등 숫제 고문씬의 묘사를 해놓으면 되지 않을까요.
댓글주소
Mooncalf 2018-04-16 (월) 21:28
...X알을 걷어차이는 느낌이 전신에서 몰려온다?
댓글주소
거꾸로말해요 2018-04-16 (월) 21:32
뭐, 무협 소설에서 어쩔 수 없지 않겠습니까. 
솔직히 그렇게 따지면 창에 꿰뚫리거나, 검에 베이거나, 고문하는 묘사들도 현대 사람들 대다수가 거의 겪어 보지 못했을 테니 공감 안가는건 마찬가지라서.......
중요한건 독자가 겪어봤을 법한 상황으로 대체해서 공감 가게 묘사하는 것보다(문 틈에 발꿈치를 찧는다던가, 고환을 차인다던가), 얼마나 끔직하고 생생한지 묘사하는 필력이 더 중요한거라서......
댓글주소
울리쿰미 2018-04-16 (월) 21:33

전신에서 문 모서리에 발톱이 갈라질 정도로 세게 부딪친 새끼발가락 같은 통증이 느껴진다?

댓글주소
Paraik 2018-04-16 (월) 21:35
인중에 있는 여드름을 딱밤으로 터트리는 듯한 고통이 세포 하나하나 느껴진다...?
댓글주소
BRAVE 2018-04-16 (월) 21:40
쥐내림이 온몸으로 퍼지는 느낌이라든지...?
댓글주소
렌델 2018-04-16 (월) 22:13

길가다가 얼굴에 난 여드름이 전봇대에 부딪힌 고통이 전신에 느껴진다거나 그런 느낌인가요?

댓글주소
메가날백수 2018-04-16 (월) 22:36
월요일 아침07:00 시계를 본 듯한 감각에 휩쌓인 순간, 문지방에 새끼발가락을 찍은듯한 고통이 발끝에서부터
(.....)
댓글주소
VINO 2018-04-16 (월) 23:55
온몸을 불로 지진 다음 알보칠 욕조에 목욕시키는 고통?
댓글주소
엑소데릴 2018-04-17 (화) 00:37
거시기끝부분이 종이로 베인느낌
댓글주소
Eida 2018-04-17 (화) 04:19
온 몸 세포 하나 하나가 장롱 모서리에 찍힌 감각
댓글주소
     
     
실피드 2018-04-17 (화) 09:31
히도이요..!!!
댓글주소
드림시커 2018-04-17 (화) 10:55
스포츠 (파워)마사지 받으면서 잘못된 뼈상태로 있으면 교정(곶통!)을 받는걸 전신으로 받아버려서 기력탈진할...정도?
댓글주소
노아히 2018-04-17 (화) 14:39
글자 뜻 그대로라면 일단 골격이 재정렬 되야 하니, 척추와 경추를 포함한 전신의 관절이 완벽한 형태를 갖출 때까지 계속해서 탈골됐다가 끼워 맞춰지는 과정을 반복하겠네요.

탈태니까 근육도 녹았다가 다시 최적화된 몸으로 재구성되고 그 과정에서 몸 전체의 모세 혈관이 몇번 씩 찢어졌다가 다시 붙고, 피부도 새로운 모습을 얻기 위해 한 번 쫘악 크게 벗겨지겠네요.

신경도 강화되야 하니 그 과정에서 통점, 열점, 냉점, 압점이 전부 극단적으로 활성화되서 온 몸이 찢어졌다가 불타올랐다가 얼어붙었다가 하는 느낌이 쉬지 않고 반복될 테구요.
댓글주소
ClownsCrownedCrow 2018-04-17 (화) 17:44
레고 더미위에 초크슬램을 당한 느낌?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9,524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5664  글록 재벌: 할배, 총을 도대체 얼마나 판거야... +7 link hot mooni 7개월전 1806
95663  배우 최은희씨께서 어제 별세하셨습니다. +13 link hot 김기선 7개월전 1237
95662  교수님, 새로운 걸 가르쳐 주세요. +9 hot 차돌 7개월전 1342
95661  동생이 우크라이나에서 사온 초콜릿. (이미지) +6 hot 데이워치 7개월전 1691
95660  [네타/그랑 크레스트 전기] 예상과 빗나가니 영 진도가 안나가는 작품 +11 hot 휘가 7개월전 1196
95659  오늘 생일입니다만.. +9 제트버스터 7개월전 720
95658  아니 이건 또 뭔일이여... +4 hot Angelique 7개월전 1315
95657  네가 왜 거기서 나오니.... +5 hot 야루오11호 7개월전 1371
95656  저는 성우에 대해서는 잘 모릅니다. +14 link hot 나코 7개월전 1224
95655  꿈에서 본 최악의 전투 장면 +23 hot 칼군 7개월전 2125
95654  에밀리아.....메구밍.....마슈.....타카기.....인생 성우를 찾았다.....!! +33 hot 거꾸로말해요 7개월전 2152
95653  [FGO] 페그오의 일대 컨텐츠 다시 시동! +66 hot 흑야차 7개월전 2335
95652  성유물 하나로 풀돌을 하다니 이 무슨. +14 hot 낙령 7개월전 1516
95651  그만둬!! 내 hp느으으으은~~~~!!! +10 볼코프레보스… 7개월전 818
95650  어쩌다보니 한화팬이되었습니다. +9 서로빛 7개월전 719
95649  무협에서 환골탈태 하는 묘사를 보다보면... +15 hot 샤우드 7개월전 1178
95648  방금 운동하고 돌아왔는데 골때리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106 hot 검무령theSidron 7개월전 2931
95647  도로주행시험 4번째 실패...때려치고 싶습니다. +34 hot 엔테라스 7개월전 2570
95646  혼란하다. 혼란해. +32 link hot 맨드란 7개월전 1390
95645  우주라는건 무섭네요. +29 hot 광풍 7개월전 1738
처음  이전  191  192  193  194  195  196  197  198  199  20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