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85 (회원 214) 오늘 21,067 어제 28,224 전체 91,737,446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321건, 최근 0 건
   

세상을 지켜낸 태양보다 값진 오늘

글쓴이 : Episteme 날짜 : 2018-07-11 (수) 18:33 조회 : 175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16102
고3은 오늘 모의고사를 봤습니다.

기대를 안고 기다리믄 필적확인란. 이번에는 저거였죠.

'세상을 지켜낸 태양보다 값진 오늘'

.......오글거려.

 항상 생각하는건데 저 필적확인 누가 만드는걸까요.

햇살이 나뭇잎을 선명하게 핥거나 하는 강렬한 문구들이 나오는걸 보면 상당히 기묘한 사고방식의 분들로 보입니다만......

0.48 Kbytes

드레고닉 2018-07-11 (수) 18:36
새벽감성
댓글주소
포세리앙 2018-07-11 (수) 18:42
문학작품에서 따오는 걸로 알고있긴 합니다만...
모의고사라... 저도 1년전엔 수험생이었죠.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8-07-11 (수) 18:58
??? 제 아무리 세상(지구)을 지켜내도 태양 없으면 말짱 황....
댓글주소
dude 2018-07-11 (수) 19:12
필적확인 문구를 떠올려보라고 했을 때 떠오르는걸로 얼추 연배를 파악할 수 있다고..

햇살이 나뭇잎을 핱핱 하는건 워낙에 유명하니까 넘기고..
필적확인 처음 생기고 이슈가 될까말까 하던 시절에 나왔던 '붉은 파밭의 푸른 새싹을 보아라' 인가가 기억에 남네요.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7-11 (수) 19:21
현자타임...?
댓글주소
SNooPie 2018-07-11 (수) 20:40
칼 세이건 코스모스의 마지막 부분 멘트가 떠오르는 글이네요...감수성 메마른 딴죽으로 쓰기는 너무 아까운 글이지만서두요
댓글주소
무닌 2018-07-11 (수) 20:55
햇살이 선명하게 나뭇잎을 핥고 있었다는 것보다야..
댓글주소
쥬나 2018-07-11 (수) 22:57
철야새벽의 텐션맥스 상태
댓글주소
키바Emperor 2018-07-11 (수) 23:01
학창시절 필적확인란에 뭐라고 적혀있었는지는 이제 기억도 안나네요.......워낙 관심이 없어서.
시험문제를 생각하지 필적확인란의 글자따위 알게뭡니까.
댓글주소
souloflord 2018-07-11 (수) 23:03
만드신 분이 지구라도 지키고 온 분위기네
댓글주소
     
     
탈주왕이타치 2018-07-12 (목) 02:48
우주에서 낙하하는 거대 소행성을 트윈 버스터라이플로 정리하고 오신듯
댓글주소
          
          
휘가 2018-07-12 (목) 09:49
임무...완료!
댓글주소
하늘나래 2018-07-12 (목) 10:25
그대 지친 하루 기대고 싶은 날엔
–김춘경

사랑하는 사람아
그대 지친 하루 기대고 싶은 날엔
저녁놀 아름다운 강가에 서서
묵묵히 빛 밝혀 세상을 지켜 낸
태양보다 값진 어제를 바라다보자

그대 지나온 시간 보석처럼 빛나
강물 위에 소리없이 흐르고
지는 하늘 가득 고운 피땀으로
붉은 석양 수놓을 때
무거운 어깨 새 등을 타고 날아가리

오늘을 사는 이유 서러워
쏟아진 눈물 강둑을 메워도
불어나지 않고 흐르는 강물
바람도 잠든 이 저녁에
그대, 밝은 내일 또 꿈꾸어 보자

함께 저물어도 슬프지 않을
아름다운 사람아
댓글주소
AntiChrist 2018-07-12 (목) 10:39
필적확인 왜 저따구야...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32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7141  재플리시를 하면서 혀를 굴리면? +5 붸엠에프 7개월전 700
97140  (네타)3차 롤러랑 그에 반대하는 이들이 4월 마녀의 방을 보면 무슨 생각을 … +10 오메가 7개월전 662
97139  요즘 포켓몬aa보는중입니다 +1 황태 7개월전 400
97138  지구외생명체에 대한 이야기를 보니 생각나는군요. +11 treder 7개월전 558
97137  (이미지)오빠, 왜 차 출발 안 해?? +25 hot 샤우드 7개월전 1830
97136  요즘 들어 여름이 너무 살인적이군요 +12 AkuRudolf 7개월전 844
97135  오늘 겪은 쪽팔린 일 +4 어울파카 7개월전 739
97134  크툴루 신화를 참 좋아하는데 요즘 시국을 보고는 문득 그런 생각이 들었어… +17 hot 어디가서자고… 7개월전 1381
97133  어떻게 보면 시대의 흐름을 잘탄 과거작품들 +24 hot 로리모에 7개월전 1811
97132  타입문넷 AA 번역의 시작 +31 hot 세상뒤에 7개월전 1572
97131  방금 아빠됨. +167 hot 아브공군 7개월전 2708
97130  잉글랜드가 크로아티아에게 패배했군요. +10 hot 달렉수프집사 7개월전 1294
97129  역시 도박은 하는게 못 되는 군요... +11 hot 샤우드 7개월전 1673
97128  뉴비 인증 +12 주문공 7개월전 809
97127  [일본 문넷 생활] 그래 제기랄 인정 할 건 인정 합시다. +58 hot 칼군 7개월전 3904
97126  최근 메트로 유니버스에 대해 파다가 든 생각인데. +16 떠돌이개 7개월전 992
97125  아무래도 사랑니 발치 후 천공이 생긴 것 같습니다... +9 hot OmnicPacifist 7개월전 2611
97124  세상을 지켜낸 태양보다 값진 오늘 +14 hot Episteme 7개월전 1759
97123  공익으로 일하는중인데 전산상 오류로 월급이 적게들어왔었다네요 +14 hot Duke 7개월전 2069
97122  인싸가 되는 건 어렵군요... +22 hot 샤우드 7개월전 1343
처음  이전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