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22 (회원 80) 오늘 6,960 어제 28,779 전체 89,822,517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9,580건, 최근 0 건
   

계좌이체하기 전에 받는 사람 이름은 확인 좀 했으면...

글쓴이 : ivory 날짜 : 2018-08-10 (금) 22:51 조회 : 163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25281
집안 내력 때문에 자세히 설명은 못하지만 부친 하나 잘못둬서 경제 사정이 개판입니다.
정작 당사자는 5~6년 전에 빚 감당 안된다고 유서랍시고 소설 써놓은 종이 한 장 딸랑 남겨놓고 행방불명..., 작년 즈음에 제주도에 있는 자기 여동생 집에 있는 것 같다는 소식을 듣긴 했지만 사실 중요한 건 그게 아니고...


아무튼 저 인간이 벌려놓은 게 수두룩한게, 개중에는 어머니 명의로 온갖 금융권에서 벌려놓은 빚도 있습니다.
거기에 예전에 살던 재개발구역 보상 관련으로 조합 쪽에서 헛짓거리하다가 소송 주고 받던 일 때문에 지금 어머니 명의 금융권 통장은 거진 압류 상태죠.
그러던 중 오후 4시 30분 즈음, 어머니 전화로 연락이 왔습니다.

수원에 사는 사람인데 계좌번호를 잘못 입력해서 어머니 계좌로 300만원을 넣었다는 것.
처음엔 사기인 줄 알았는데 계좌번호를 확인해보니

계좌번호 구성 여섯자리-두자리-여섯자리인데, 앞쪽 숫자 구성은 똑같지만 숫자 두어개 순서가 다르고 중간과 뒷쪽은 완전히 똑같았던 것.
거기에 성씨 빼고 이름도 어머니랑 같아서 돈을 넣으면서 받는 사람 이름도 성까지 확인하고 이름만 보고 냅다 누른 모양...(...)

문제는 그 계좌 통장은 개설년도가 08년이고 몇 년 쓰이긴 했지만 최소 6년 이상은 사용하지 않은 이른바 휴면상태라는 것...
더 복잡한 건 그 통장이 지금 압류가 됐는지는 모르는 상황이라는 거죠. 다른 은행권 계좌들은 압류된 게 통지서가 왔었는데 해당 은행은 왔었는지도 모르는 상황...

근데 하필 금요일에, 그것도 은행 업무 끝난 4시 30분에 전화를 해서 어떻게 할 상황이 아니라는 것.
일단 월요일에 은행 가서 계좌 확인해봐야하는데, 계좌이체하기 전에 받는 사람 이름 한 번 띄워주는데 그 성명 석자 다 안 보고 냅다 눌렀다는 게 참...(...)

생각 외로 이런 실수가 좀 자주 있는 모양인가 싶은데, 괜히 귀찮습니다.
어쨌든 월요일에 가서 확인해볼 생각...




2.56 Kbytes

울리쿰미 2018-08-10 (금) 22:57

금요일에 은행업부 다 끝난 시간에 연락했으니 당장은 답이 없네요....

댓글주소
뷰너맨 2018-08-10 (금) 22:59
하필 금요일 오후 4시를 넘어서서야...

정말 왜 오후나 주말에 은행 업무를 안하나 합니다...
댓글주소
카르엠 2018-08-10 (금) 23:05
근야 오입금도 주말 끼면 난감한데....이거저거 꼬여있으니...아이고....
댓글주소
모던워페어 2018-08-10 (금) 23:53
그거 따로 계좌이체로 직접 돈 넣어서 돌려주지 마세요.
은행 직원한테 말씀하시고
은행 통해서 다시 가져가게 해야합니다.

상대방 계좌번호를 알아낸뒤 대출-
상대방 계좌번호에 자기가 잘못 입금했다고
다른 계좌로 받아내는 수법이 있습니다.

은행 직원한테 말씀하세요.
절대로 직접 계좌이체 해주시면 안 됩니다.
댓글주소
     
     
mikaanchovylukuriri 2018-08-10 (금) 23:55
지금 지방법원 가압류 결정서를 찾아보니까 압류된 계좌라서 우선 법무사한테 상담부터 받아봐야 합니다.
법원 명령이랑 증명도 필요한 상황이라서, 법조계 상담 받은 다음에 본인한테 올라오라고 얘기해야죠.
댓글주소
이카즈치 2018-08-11 (토) 00:07
저희도 60만원 정도인데 비슷한 경우가 있었는데요 

은행쪽에서 확인 전화 오고 이러이러해서 잘못 보냈으니 다시 돌려줘도 되냐고 물어보고 알아서 처리하더군요

댓글주소
     
     
mikaanchovylukuriri 2018-08-11 (토) 00:13
생각보다 이런 실수가 잦은 듯 하군요.(...)
댓글주소
돌밭 2018-08-11 (토) 01:16
이런 경우 은행이 처리하게 해야지 개인적으로 처리하려다가 덤터기 쓰실수도 있습니다.
댓글주소
     
     
mikaanchovylukuriri 2018-08-11 (토) 01:46
그러니 은행부터 먼저 가봐야죠. 다만 계좌가 압류된 계좌라서 법조계 상담도 받아야...
댓글주소
pice1000 2018-08-11 (토) 11:08
그런데 연락처는 어떻게 알았을까요? 이체해도 알 수 있는건 계좌번호랑 통장명의뿐일텐데.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9,58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7600  뭐? 내가 내는 돈을 지금 어디다 쓰겠다고? +4 hot 클라비우스 4개월전 2102
97599  [일본 IT 생활] 창작물에서 종종 나오는 캐릭터 클리셰 +30 hot 칼군 4개월전 2210
97598  믿었던 태풍 '야기' 마저.. +38 hot 제트버스터 4개월전 3015
97597  공장 알바를 하게 됐습니다. +9 hot 분노포도 4개월전 1137
97596  계좌이체하기 전에 받는 사람 이름은 확인 좀 했으면... +10 hot mikaanchovylukuriri 4개월전 1639
97595  무전취식범으로 몰릴 뻔 했습니다. +18 hot deadline 4개월전 2146
97594  아무리 생각해도 찜찜하고 기분도 나쁘네요. +8 hot 고모라 4개월전 1159
97593  왜 가족사진을 찍는데 그만한 돈을 받는건지 오늘에서야 깨달았습니다. +30 hot 위그드밀레니… 4개월전 2251
97592  [장문] 영원한 7일의 도시 한국서버, 그 역사 (수정) +56 hot 자안 4개월전 2032
97591  이상적인 코미케의 생활.JPG +51 hot psyche 4개월전 2411
97590  한국에서 폰 쓰기가 이리도 힘들 줄은 몰랐네... +9 망상공방 4개월전 872
97589  만화에서 관절기가 안 나오는 이유는 +38 hot 해도너무해 4개월전 2096
97588  싼 게 비지떡이라고... +3 아우린 4개월전 598
97587  (투정)룸메가 짜증납니다 2회째 +16 hot 푸른마도 4개월전 1026
97586  또 다른 겜 하나가 망햐가는군요 +36 hot StuG42 4개월전 3699
97585  이제 한차례의 더위가 끝나가고 있습니다. +4 익설트 4개월전 855
97584  이게 굴러온 돌이 박힌 돌 빼낸다고 하는 걸까요. +17 hot 렌코가없잖아 4개월전 1738
97583  불량식품을 먹는 이유와 흑역사가 이젠 우리말인가... +15 hot 볼코프레보스… 4개월전 1639
97582  호주에 갔다 온 뒤 제가 사는 동네보다 시골이 더 많이 변한 것 같습니다. +1 망상공방 4개월전 545
97581  몬스터 헌터 워얼드가 곧 오픈합니닷 +16 link hot 말보르기니 4개월전 1040
처음  이전  91  92  93  94  95  96  97  98  99  10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