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54 (회원 275) 오늘 14,641 어제 28,779 전체 89,830,198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9,586건, 최근 0 건
   

최근 좀 살만한 날씨였는데 말이죠

글쓴이 : voidmain 날짜 : 2018-10-11 (목) 17:10 조회 : 900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47174
오늘 전기장판을 검색하고 있는 저 자신이 있습니다(...)

아니 뭐 서울 자취방은 거주한지 이제 한달 반 조금 넘었기에 세간살이가 다 있는건 아니라서기도 하지만,

하여간 스타크 가문의 가언이 떠오르기도 하는 오늘입니다 Winter Is Coming...

사실 어제밤부터 도림천을 걷다보니 반팔은 이제 전멸이군이란 생각은 했지만 오늘은 더한 걸 보면서

'이야 내가 두달전만 해도 더워 디질거 같다 생각하고 에어컨을 구매해볼까 했는데...'

밤에 살짝 보일러를 틀기 시작한 건 좀 되긴 했습니다만 때문에 아직 나오지 않은 가스값이 걱정되어서

전기장판을 살까 하다가 혹시 무언가 끝내주는 최신기술이 나왔다거나 난방계의 트렌드가 달라졌거나

했는데 그런건 아닌거 같습니다. 추천해주실 물건 있으신가요?


여러분도 계절이 바뀌어가는 동안에 건강 조심하시고 말이 나왔으니 말인데 계절도 이제 뚜렷한 사계는 

아니고 여름 겨울 사이에 찰나와도 같은 볕이 좋은 날들이 있다라는 표현으로 고쳐야 하지 않나 싶습니다.



1.77 Kbytes
- Machine language - '00110X1X0'

데카라비아 2018-10-11 (목) 17:21
이제 슬슬 지방패딩으론 부족함을 느껴서
옷장에 정리해둔 긴팔을 꺼내야 할 것 같더군요
댓글주소
라미시엘 2018-10-11 (목) 17:41
역대급 한파에 냉돔이 온다고 합니다. 와
댓글주소
에닐 2018-10-11 (목) 17:51
저도 주문하려는 중...
댓글주소
은나노군 2018-10-11 (목) 18:01
여름이 지나가면서 내 몸이 점점 살찌고 있는 이유가 있었어... 분명 본능에 의한 대비겠지.(변명)
댓글주소
dude 2018-10-11 (목) 19:15
오랜만에 보일러 시험가동을 하니 따땃하니 좋군요.
여름 지나서 광열비 잠깐 줄어드나 싶었는데 또 치솟는 계절인가 벌써..
댓글주소
때리고보니액… 2018-10-11 (목) 19:31
이 겨울이 끝나면 인류의 반은 죽을 것이다(아무말)
댓글주소
폭탄테러 2018-10-11 (목) 21:57
대한민국에서 살만한 날씨는 10월과 4월뿐이죠.
댓글주소
뷰너맨 2018-10-12 (금) 06:29
대구는 일찌감치 긴 옷에 걸칠 것이 등장 했습니다. 전기 충전식 손난로를 사야할 것 같더군요.(...)
댓글주소
청색양초 2018-10-12 (금) 07:29
전 지금도 더워서 선풍기 틀고 지냅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9,58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526  안녕하십니까 뉴비 인사드립니다. +5 통통한햄스터 2개월전 473
98525  뉴비가 뭔가요? +7 맨드란 2개월전 833
98524  뉴비(진) 인사드립니다. +11 차돌 2개월전 810
98523  간만에 운동하니 몸이 안 따라주네요 +4 레몬맛고양이 2개월전 478
98522  최근 좀 살만한 날씨였는데 말이죠 +9 voidmain 2개월전 901
98521  이건 또 기묘한 꿈이로군... +3 ivory 2개월전 699
98520  나 이거 영화에서 봤어!? +15 hot 샤우드 2개월전 1668
98519  대림역 부근에 [그린 아케이드 센터], 혹은 [그린 게임센터]라는 곳이 있었… +6 link hot Vermeer 2개월전 1383
98518  결국 끝이 도래했습니다. +7 hot 고모라 2개월전 1941
98517  멕시코 온지도 어느덧 한달 반...고민거리가 하나 생겼습니다 +13 hot 엣치 2개월전 1444
98516  [타입문] 미궁을 모르는 명탐정! 진실은 언제나 하나.JPG +83 hot psyche 2개월전 2273
98515  일반 회원은 뉴비(1차)로 진화했다 +6 늙은복학생 2개월전 713
98514  학생예비군엘 다녀왔습니다 +3 배회하는난민 2개월전 595
98513  RTFM이라는 유행어가 왜 생겼는지 새삼 실감했습니다. +25 hot 당분만세 2개월전 2046
98512  네이버 아이디가 해킹되었네요. +7 소헌4 2개월전 704
98511  삼성도 스마트폰에서 3.5 이어폰잭 뺀다고 합니다. +54 hot GP06 2개월전 2278
98510  막내냥이의 응석이 너무 심하다 +3 hot ivory 2개월전 1079
98509  서비스센터 무서워서 못가겠네요 +10 hot 아메리카나 2개월전 1316
98508  궁극의 김밥을 먹었습니다. +60 hot 위그드밀레니… 2개월전 2120
98507  [푸념] 손은 정직하다 +24 link hot 아스펠 2개월전 1387
처음  이전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