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31 (회원 249) 오늘 26,761 어제 28,678 전체 88,951,534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9,158건, 최근 0 건
   

[스즈미야 하루히] 대체 뭔 꿍꿍이유?!

글쓴이 : 검황흑태자 날짜 : 2018-11-08 (목) 23:41 조회 : 2317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56582
'스즈미야 하루히의 경악'이 발매된 2011년 이후 7년………

이번에 스니커 더 레전드에 '일곱 가지 불가사의 오버 타임'이란 스즈미야 하루히 단편이 수록된다고 합니다.



이 시점에 갑자기 왠 단편?!?!?!

당신 글 쓰는 건 때려친 거 아니었나? 이제 와서 단편이라니 무슨 생각이야?!

혹시 통장 잔고 바닥이라도 나셨나? 귀찮지만 단편이라도 안 쓰면 돈이 궁하든?!

단편 같은 거 쓸 시간 있으면 본편을 쓰라고 이 양반아!!!!!!


나가토 유키를 내세워서 거미줄 한 가닥처럼 근근히 연명하고 있는 스즈미야 하루히 시리즈에 갑자기 이런 소식이라니…

본편도 아닌 단편을 내세워서 살살 간을 보는 작가 양반에 대한 팬들의 기분은 과연 어떨까요? 환희? 분노? 허탈? 기대?


하여튼간에 정말 '스즈미야 하루히'라는 이름은 많은 이들에게 있어 애증의 이름입니다. 

2.54 Kbytes

플라잉란코 2018-11-08 (목) 23:42
설마 재연재...?

이제 이러다가 하프라이프 3랑 월희도 나오겠군요!!! 
댓글주소
분노포도 2018-11-08 (목) 23:42
일단 나와만 주면 작가가 있는 방향으로 큰절을 하면서 보겠습니다만...
댓글주소
에닐 2018-11-08 (목) 23:48
팬덤 기만질이죠 뭐. 다른 게 있겠습니까? 전 애저녁에 내용을 다 잊어먹었네요.
댓글주소
psyche 2018-11-08 (목) 23:52
스즈미야 하루히... 

출판 시기가 비슷한 탓에 제 책장에 제로마, 늑향이랑 같이 꽂혀있는데...
차암~ 비교됩니다...
댓글주소
하약악마 2018-11-08 (목) 23:54
이제와서 나와도 늦었죠. 금서목록은 애니화가 7년 늦었다고 치면 저건 원작이 7년간 안나오는지라...
7년동안 연재안했으면 그냥 안나오는겁니다. 더이상 신경쓸 정신도 아깝죠.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8-11-09 (금) 00:04
이제 스즈미야의 존재 이유는 AA밖에 없습니다.
댓글주소
무존재함 2018-11-09 (금) 00:05
제발 추억들은 좋은 추억으로 남게해줬으면...
댓글주소
키바Emperor 2018-11-09 (금) 00:10
쓸려면 본편을 써 이양반아.......경악을 그렇게 끝내놓고 단편이라니....
근데 7년만이라 다시 본편쓴다 해도 예전 그느낌 안날듯.
책은 이미 다 팔아버렸고......나름 라노베에 입문한 추억의 작품인데.
댓글주소
근르 2018-11-09 (금) 00:14
경악에서 마지막 실망해서 다시는 안 살듯하네요
댓글주소
아르테아 2018-11-09 (금) 00:14
비슷한 시기에 재밌게 보던 작품들은 하나둘씩 완결났는데 말이죠.
댓글주소
Eida 2018-11-09 (금) 00:16
원래 글 연습은 단편으로 하는겁니다 여러분.

까먹은 실력부터 되살려야 본편을 쓰든지 말든지
댓글주소
레크니아 2018-11-09 (금) 00:37
모아놓은 돈을 다 썼나..
댓글주소
타락한고시생 2018-11-09 (금) 00:41
모바일 게임에 콜라보 케릭터로 참전한 김에?
댓글주소
blaky 2018-11-09 (금) 00:45
욕은 하겠지만 그래도 나오면 보기는 볼 거에요. 응.
댓글주소
삿찡모에 2018-11-09 (금) 00:50
웬만큼 흥청망청 쓴거 아니면 다 까먹기도 쉽진 않을텐데. 그냥 용돈벌이 느낌 아닐까 싶기도 하고요. 이미 작품에 대한 애정은 다 사라진지 오래일터...
댓글주소
세아림 2018-11-09 (금) 00:59
그냥 적당히 용돈벌이 아닐까요.
댓글주소
비겁한 2018-11-09 (금) 01:03
1. 통장에 잔고가 불안해졌다.
2. 문뜩 쓰고 싶어졌다.
3. 아무도 내 작품 이야기 안하니 인지도 좀 올리고 싶었다.
4. 출판사에서 독촉시켰다.
댓글주소
수영영 2018-11-09 (금) 01:04
스즈미야 하루히의 존재의의는 쿈코와 나가토짱 정도밖에 없습니다. 백번 양보해서 코이즈미까지겠네요.
댓글주소
     
     
Eida 2018-11-09 (금) 01:07
암만 그래도 2차 캐는 뺍시다.
댓글주소
몽환자매 2018-11-09 (금) 04:08
돈이 없어서 팬덤 기만질하는게 맞는거같습니다. 요즘 갑자기 하루히 콜라보같은 광고가 자꾸 보이더군요.
댓글주소
울리쿰미 2018-11-09 (금) 10:11

기존 팬덤은 박살난지 오래이고 새로운 팬들은 "그게 뭐임?" 상태인데 이제와서 대체 뭘하려고?....

댓글주소
B사감 2018-11-09 (금) 11:24
안 봐요.
댓글주소
Xiss君 2018-11-09 (금) 11:41
작가 본인도 이제 스토리 어떻게 진행할지 까먹었을걸요
댓글주소
DawnTreader 2018-11-09 (금) 19:07
그러고 보니 모바일 게임 쪽에서도 고개를 들이밀던데 도대체 무슨 꿍꿍인지 모르겠습니다
댓글주소
타마릴로 2018-11-10 (토) 01:12
화가 나지만 전 정발 나오면 어쨌든 살거라는게 참...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9,158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998  유튜브가 불안정하네요 +6 odeng1004 10일전 800
98997  진단메이커 Dies irae 판테온 가챠 놀이 +14 link 세르얀 10일전 600
98996  [사진, 움짤 다수] 고양이 꼬리를 봐도 이상한 생각이 안 들게 됐습니다! +19 hot mypage 11일전 1506
98995  식자재 마트 갔다왔습니다. +10 hot 평타는침 11일전 1046
98994  [해리포터] 새삼스럽지만 머글들에게 가장 위협적인 존재는 따로 있었네요. +71 hot Cthulhu2 11일전 2151
98993  얼마전에 굉장한 착각을 하고 있다는걸 깨달았습니다. +3 hot 밥먹는중 11일전 1313
98992  요즘 영화들 +9 hot 깊은산 11일전 1111
98991  환절기 감기 +1 아카링 11일전 209
98990  [동방] 자가선 여우가 제 죽어가는 활력을 부활시켜 주었습니다! +4 hot AMN연호 11일전 1413
98989  예상 못 했던 함정 +5 hot 메탈엑스쿄코 11일전 1224
98988  [스즈미야 하루히] 대체 뭔 꿍꿍이유?! +25 hot 검황흑태자 11일전 2318
98987  개인적으로 살짝 놀란 AA 관련 사실 +17 hot 애국동맹 11일전 1663
98986  넥슨+uneducated=? +33 link hot 사리게나쿠 11일전 1937
98985  어째 버는돈이 늘어나도 돈이 안늘어나는듯한 느낌 +23 hot 아메리카나 11일전 1388
98984  전설의 버스 노선 한개가 얼마전 폐선됬더군요... +6 hot Typhoon 12일전 1867
98983  제가 살면서 배운 가장 큰 교훈 +14 hot bttw 12일전 1291
98982  이거 심각한 고증오류 아닌가요? +20 hot 아자젤 12일전 2762
98981    reply 이거 심각한 고증오류 아닌가요? 변형 버전도 있네요 +12 hot 꿈구는아이 12일전 1823
98980  컴퓨터가 또 나를 희롱한다 +7 레포링 12일전 679
98979  비행기가 결항되어서 참 곤란해졌네요 +1 맛좋은폭탄 12일전 60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