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36 (회원 237) 오늘 26,929 어제 29,159 전체 91,628,083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301건, 최근 0 건
   

추억의 소리를 찾았습니다.

글쓴이 : 렌코가없잖아 날짜 : 2018-12-06 (목) 20:46 조회 : 426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66174
2000년대 초반, 국내에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이 방영되면서 우리나라에 포켓몬스터가 본격적으로 알려지던 무렵에는
당시 유행하던 개인 홈페이지를 통해 수많은 포켓몬 관련 홈페이지가 여럿 등장한 적이 있죠. 개중에는 파인클릭 같이 커뮤니티로까지 성장했다가 결국 문을 닫은 곳도 있었고요.
이런 홈페이지들은 주로 포켓몬 관련 게임의 에뮬레이터와 롬파일, 공략집 등을 다뤘고, 이런 데서 도는 공략은 '트럭 밀면 뮤 나온다' '안농 다 잡으면 세레비 준다' 같은 루머의 원천이 되기도 했죠. 지금처럼 유튜브 같은 게 있어서 루머에 대해 바로 검증할 수도 없었으니...
그리고 그런 홈페이지들 중에서는 배경음악으로 MIDI 파일로 만들어진 포켓몬 게임 음악을 트는 곳이 많았죠. 일부 홈페이지에서는 그 미디 파일을 다운받을 수도 있었고요.
그런데 홈페이지에서 받은 음악 파일 중에는 게임 배경음악이 아닌 'explorer' 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는 음악이 있었고, 전 그 중 그 음악을 가장 좋아했습니다. 그 때는 제가 받은 음악이 1세대 배경음악인줄도 모르고 있었으니까 그냥 음악 중의 하나라고 생각하고 있었겠지요.

세월이 한참 지나고 나서 저는 그 음악의 대부분이 1세대 게임의 배경음악이라는 사실을 알았지만, 아무리 생각해 봐도 그 'explorer'는 게임에서 나온 곡이 아니었습니다. 포켓몬스터와 익스폴로러가 대체 무슨 관계지? 라는 생각을 하며 가끔 생각날 때마다 찾아 봤지만 전 그게 도저히 뭔지 몰랐죠.

그런데 얼마 전에 우연히 그 'explorer'를 포함한 미디 파일이 모두 올라와 있는 홈페이지를 발견했습니다.(링크에 주소 올려뒀습니다) 의외로 일본어로 'ポケモン midi' 라고 치니까 한 방에 나오더라고요. 그 홈페이지는 넷스케이프로 접속할 경우에 대한 안내가 그대로 남아 있을 정도로 오래 전 그 모습으로 남아 있었고, 홈페이지에 올라온 곡을 살펴 본 결과 여기 올라온 미디 파일들은 전부 홈페이지 제작자가 시판되는 악보집을 보고 그대로 미디 파일을 만들거나, 청음을 통해 음을 따내서 미디로 만들었다는 사실과 제가 들었던 그 'explorer'는 포켓몬 극장판 애니메이션 OST였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홈페이지 아래쪽에 곡에 대한 감상을 곡명과 함께 게시판에 적어 달라는 말이 있었지만, 링크를 따라 들어간 게시판은 아쉽게도 호스팅이 다한 뒤였습니다.
밑에 메일 주소도 있던데, 시간 나면 소감을 보내 볼 생각입니다. 메일 주소도 아직 쓰고 있을지는 모르겠지만요.

ps. 홈페이지에는 여기 올라온 음악은 개인적으로 써 주시고 무단으로 BGM 등으로 쓰지 말라는 당부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수많은 국내 홈페이지에서는... 뭐, 당시 저작권 인식이 이랬죠.

3.26 Kbytes


유럽풍 렌코.

※ 인장에는 長梨 mur(https://twitter.com/cruiser_sendai)님, 서명에는 KiTA(https://twitter.com/KitaIroha)님의 일러스트가 쓰였으며, 두 작품 모두 작가의 허락 하에 쓰이고 있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30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361  크로스오버캐나 오리주의 깽판물 말입니다. +49 hot 블루피 2개월전 1692
99360  눈물이 흐르는 대망의 애니 엔딩 +16 hot 항상여름 2개월전 1942
99359  고객 수령 완료? 난 받은게 없는데??? +13 hot 게랄디 2개월전 1557
99358  재미있는 게임광고?를 보는 꿈을 꾸었습니다. +5 녹슨켄타우르… 2개월전 659
99357  [원피스] 상디는 요리와 여성에 대한 신념이 상충하는 순간에 어떻게 대응… +43 hot Cthulhu2 2개월전 1821
99356  어느 크리에이터의 몰락 +20 hot 닥터회색 2개월전 3183
99355  좋아하는 허브차들 +27 Gladsheimr 2개월전 735
99354  예수님은 어떻게 생기셨을까(빠진 링크 수정) +15 link hot 닥터회색 2개월전 1462
99353  아버지께서 직장을 퇴직하셨습니다. +9 hot 천미르 2개월전 1391
99352  오늘은 동방음양철 연재 10주년 기념일입니다.jpg +11 낙엽도 2개월전 634
99351  [폴아웃76] 자아아아알들 헌다[대재앙] +76 link hot 검무령theSidron 2개월전 2033
99350  죠죠러가 너무 많아.... +17 hot 샤우드 2개월전 1278
99349  벼르고 벼르던 언더테일 플레이 +9 메가크리틱 2개월전 650
99348  뷔페 이야기 +8 hirugen 2개월전 853
99347  추억의 소리를 찾았습니다. link 렌코가없잖아 2개월전 427
99346  소니는 PS클래식을 뭔생각으로 내놓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6 hot Typhoon 2개월전 1208
99345  그저..그저... 개꿈.... +1 공백없이한글 2개월전 320
99344  다진돼지고기를 가득넣은 토마토스파게티란.. +5 hot 마존 2개월전 1240
99343  오늘 등업한 뉴비가 인사드립니다. +4 벌지 2개월전 293
99342  장절한 꿈을 꿨습니다. +6 닥터회색 2개월전 483
처음  이전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