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06 (회원 146) 오늘 7,372 어제 24,342 전체 95,620,964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1,957건, 최근 0 건
   

예수님은 어떻게 생기셨을까(빠진 링크 수정)

글쓴이 : 닥터회색 날짜 : 2018-12-07 (금) 00:50 조회 : 1541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66262
링크는 예수님의 모습을 추측하는 트윗인데....

결론은......


윅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여욱시 나사렛의 몽키스페너......타락한 성전을 어떻게 정화했는지 알만하군요......


링크의 마지막 짤이 너무 와닫네요......

오.......


정말 어떻게 저렇게 플롯없이 만든 작품이 큰 반향을 일으켰는지....정말 잘만들어서 미칠 것 같은 작품이죠.

0.87 Kbytes
[이방인의 성] 판매링크
 
 
 
 
 
정말 잘팔려야 먹고 삽니다....잘 부탁 드립니다
 
 
 

뷰너맨 2018-12-07 (금) 01:07
실제 모습이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진짜 무덤이 있기는 한걸까 하는 것도 그렇고. 타임머신이 만약에라도 정말 존재하고 실제로 만나서 대화를 할 수 있다면 미래에 이러이러하게 되었는데 어떻게 생각 하십니까? 라고 질문을 해보고 싶어지는 인물이기도 합니다.(...)
댓글주소
Praisethesun 2018-12-07 (금) 01:46
중동의 건장한 목수셨으니 지금 생각하는 이미지랑은 많이 달랐겠죠.
댓글주소
DAEITW 2018-12-07 (금) 02:15
일단 확실한 건, 절대로 교회에서 십자가 흉상으로 만든 것마냥 가냘픈 몸은 아니었을 거란 겁니다. 
댓글주소
     
     
키바Emperor 2018-12-07 (금) 11:08
아니 십자가에 매달릴 당시는 온갖 고문과 도망자 신세였으니 그게 맞는것 같은데요.
댓글주소
평타는침 2018-12-07 (금) 02:27
그뉵그뉵한 중동계 목수. 백인을 생각하면 안 되죠..
댓글주소
     
     
ReignOfMoE4 2018-12-07 (금) 18:16
중동계도 아리아 계열일 가능성이 높아서 피부색만 다른 백인에 가까울걸요?
댓글주소
세아림 2018-12-07 (금) 07:42
일단 확실한건 실제 예수님은 현재 묘사되는 다소 가냘픈 수염기른 장발의 백인 남성이 아니라 30대 초반까지 목수일 하면서 다져진 근육으로 무장한 대장부 중동인 남성이실거란 말이죠.
댓글주소
지크프리드 2018-12-07 (금) 07:44
그러고보니 영국에서 팔레스타인 유골로 추정해서 복원해본 그래픽이 있었죠.
댓글주소
불빛냥이 2018-12-07 (금) 08:23
지금 이 순간에도 3명을 주님곁으로 보냅니다. 라고 적힐것같...
댓글주소
에닐 2018-12-07 (금) 08:42
실제론 우락부락한 마초상에 가깝겠죠.
댓글주소
hilender20 2018-12-07 (금) 08:52
역시 불로불사 키아누... 2000살은 거뜬하죠. 괜히 매트릭스 네오 역 한게 아닌듯 하네요. 아니 근데 저양반 부처 젊은시절 연기 했...
댓글주소
아무아 2018-12-07 (금) 14:20
그러고보니 첫째 재자가 한 성깔하는 어부
댓글주소
말보르기니 2018-12-07 (금) 14:50
지쟈쓰 크라이스트......
댓글주소
B사감 2018-12-07 (금) 17:25
Q: 십자가는 어떻게 해드릴까요?
A: 택티컬하게.

어엌.ㅋㅋㅋㅋㅋㅋ
댓글주소
회색잉여 2018-12-08 (토) 00:20
일단 성서를 기반으로 팩트만 나열하죠.
목수출신: 현재 같은 기계도 없는 동네에서 목수 할 정도면 끝내주는 피지컬
마태오 복음서 23장 33절 - 예수의 성전 정화: 여기서 예수는 채찍이라는 다루기 빡센 무기로 상인들과 그 보디가드 전부를 줘패고 쫓아냈습니다. 채찍이라는 무기가 얼마나 까다로운지 생각하면 평상시에도 채찍질 많이 해봤다는 겁니다. 그것도 다수를 두들겨 팰 수 있는 수준으로!

기독교가 열심히 이미지 체인지를 노력하고 있지만 성전의 내용을 보면 수틀리면 채찍으로 두들겨패는 다혈질의 근육 아저씨입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1,95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197  크로스오버캐나 오리주의 깽판물 말입니다. +49 hot 블루피 7개월전 1859
99196  눈물이 흐르는 대망의 애니 엔딩 +16 hot 항상여름 7개월전 2038
99195  고객 수령 완료? 난 받은게 없는데??? +13 hot 게랄디 7개월전 1667
99194  재미있는 게임광고?를 보는 꿈을 꾸었습니다. +5 녹슨켄타우르… 7개월전 719
99193  [원피스] 상디는 요리와 여성에 대한 신념이 상충하는 순간에 어떻게 대응… +43 hot Cthulhu2 7개월전 1943
99192  어느 크리에이터의 몰락 +20 hot 닥터회색 7개월전 3274
99191  좋아하는 허브차들 +27 Gladsheimr 7개월전 816
99190  예수님은 어떻게 생기셨을까(빠진 링크 수정) +15 link hot 닥터회색 7개월전 1542
99189  아버지께서 직장을 퇴직하셨습니다. +9 hot 천미르 7개월전 1477
99188  오늘은 동방음양철 연재 10주년 기념일입니다.jpg +11 낙엽도 7개월전 715
99187  [폴아웃76] 자아아아알들 헌다[대재앙] +76 link hot 검무령theSidron 7개월전 2112
99186  죠죠러가 너무 많아.... +17 hot 샤우드 7개월전 1373
99185  벼르고 벼르던 언더테일 플레이 +9 메가크리틱 7개월전 722
99184  뷔페 이야기 +8 hirugen 7개월전 907
99183  추억의 소리를 찾았습니다. link 렌코가없잖아 7개월전 484
99182  소니는 PS클래식을 뭔생각으로 내놓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6 hot Typhoon 7개월전 1277
99181  그저..그저... 개꿈.... +1 공백없이한글 7개월전 354
99180  다진돼지고기를 가득넣은 토마토스파게티란.. +5 hot 마존 7개월전 1426
99179  오늘 등업한 뉴비가 인사드립니다. +4 벌지 7개월전 372
99178  장절한 꿈을 꿨습니다. +6 닥터회색 7개월전 538
처음  이전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다음  맨끝





밀리언 라이브 시어터 데이즈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