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7 (회원 208) 오늘 21,047 어제 27,287 전체 93,334,587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856건, 최근 0 건
   

[누설/넥슨판 케모프레] 세벌의 진화는 어디까지 이어지는가?

글쓴이 : 레드K 날짜 : 2019-04-16 (화) 02:06 조회 : 1292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901420
 세벌이 어떤 캐릭터인지 모르는 사람들이 많을텐데, 케모노 프렌즈 애니메이션 
10화에서 회색늑대가 말했던 '프렌즈의 모습을 한 세룰리안이 있다'라는 이야기의
주인공이 바로 세벌입니다.

 애니에서는 세월이 지나면서 정보가 와전되었는지 무슨 괴물처럼 말했지만 세벌은
착한 아이입니다. 세룰리안 여왕에 의해 서벌이 가진 '특별한 반짝임'을 빼앗아 여왕에게
전해주는 역할이었지만, 서벌 일행과의 교감으로 우정을 깨닫고 세룰리안 여왕의 명령에
저항, 이윽고 세룰리안 프렌즈로 다시 태어나면서 세룰리안 여왕의 주박에서 벗어나
진정한 친구(프렌즈)가 됩니다. 
 그리고 넥슨 게임과 애니메이션 사이의 시기에 사방신과 함께 스스로를 희생해 분화구에
안티 세룰리움 필터를 만듭니다. 네. 애니 11화에서 가방 일행이 확장한 그것입니다. 
 

 며칠전 케모노 프렌즈 아크릴 키홀더가 새로 나왔는데, 어째서인지 세벌이 나왔더군요.
그것도 5th form으로. ...애니메이션에서 등장하지도 않던 캐릭터가 왜... 거기다 5th형태는
대체 뭐야... 


 1형태: 탄생직후 - 서벌에게서 '특별한 반짝임'을 빼앗은 직후의 모습. 서벌을 닮았지만
전체적으로 디테일이 두리뭉실하다.

 2형태: 자아가 강해진 형태 - 서벌 일행과의 교감으로 세벌이라는 개인의 자아가 강한 형태.
1형태와 비교해서 의복의 디테일이 세밀해졌다. 게임에서는 등장하지 않는다.

 3형태: 프렌즈 각성 - 서벌 일행과의 교감을 통해 반짝임을 빼앗기만 할 뿐인 다른 세룰리안과는 
달리 스스로 자신만의 반짝임을 만들어내면서 프렌즈로 각성한 형태. 눈에 생기가 돌며 귀의
형태가 새의 날개처럼 변했다.

 4형태: 케모노 프렌즈 파빌리온 OP에서 등장하는 모습. 3형태와 비교해서 피부색이 사람에 가까워졌다.

 5형태: 케모노 프렌즈 아크릴 키홀더에서 등장한 모습. 4형태와 비교해서 귀가 더욱 커졌다.

 ???: 샌드스타 화산 분화구에 있는 안티 세룰리안 필터의 코어가 된 모습. 오직 세벌만이 가지고 있는
세룰리안 프렌즈라는 특성을 사용한 것으로 추측된다. 

 넥슨 게임판부터 케모노 프렌즈를 즐긴 사람의 입장에서 가장 익숙한게 1형태와 3형태다보니 이번에
나온 5형태는 별로입니다. 아니, 익숙하지 않아서 그런게 아니라 뭔가 좀... 특히 눈이. 

 설마 케모노 프렌즈 3가 나오면 또 6형태가 새로 나오는걸까...

3.66 Kbytes

BRAVE 2019-04-16 (화) 02:44
뭐, 평소 5ch에서 호소야, 무쿠자키씨와 관련된 뒷사정을 잠꼬대라며 폭로하던 TV도쿄 직원으로 추정되는 분의 말로는, 925사태가 발생하기 직전에 이로도리에서 제작 중인 2기와는 별개로 어느 애니 회사를 통한 2D 극장판이 기획단계에 있었고, 그 내용은 1기 이전의 스토리로 세벌이 어떻게 희생이 되어 사태를 막았는지를 다룰 프리퀄이었다고 하니, 아마 그 때의 흔적이겠지요...
뭐, 모 무쿠무쿠하신 분에 의해 전부 개박살났지만요..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85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0776  노트르담 대성당에 큰 불이 났다고 합니다 +30 link hot 더블오큐트당 5일전 1828
100775  [누설/넥슨판 케모프레] 세벌의 진화는 어디까지 이어지는가? +1 link hot 레드K 5일전 1293
100774  [케모프레]타-노-시! +17 hot Rhyneid 5일전 1439
100773  상냥하고 온화한 성녀님?! 뻥치지 마라!! +50 hot Taurus 5일전 2422
100772  타입문넷 분석 +48 hot 아무의미없음 5일전 1753
100771  술집이 많은 동네에서 볼수있는.. +5 hot 마존 5일전 1066
100770  그러고보면 창작물에선 유난히 사기에 대한 중요도를 간과하는 경우가 많… +24 hot OldGlory 5일전 1508
100769  지하철에는 진짜 별에 별 사람이 다있죠 +10 붉은연철 5일전 945
100768  오늘이 아니라 내일이 운명의 날이었습니다. +22 link hot 골뱅C 5일전 1366
100767  맞는 말이라 반박할 수가 없네 +24 hot 방랑마도사 5일전 1510
100766  요새 이세계물 트랜드를 섞으면 이런 느낌이 되네요 +14 hot 샤우드 6일전 1824
100765  지하철에서 천원만 빌려달라는 사람 +24 hot chuck 6일전 1994
100764  5100일이군요. +5 RagnaCroxe 6일전 501
100763  [동생]내 통장을 지켜보고 있다... +22 hot 방랑마도사 6일전 1420
100762  [초한지 VS 삼국지] 비교 체험 극과 극... +8 hot 지나가던이 6일전 1067
100761  프랑스 시골처녀에게 영국군이 영혼까지 털리는 놀라운 이야기! +45 hot Taurus 6일전 1620
100760  [초한지]노관:달력은 나의 편 +8 신전속전 6일전 505
100759  어쩌면 마지막일지 모를 글 +12 hot 활동정지 6일전 1756
100758  안녕하세요, 여러분 - 개인 근황 보고 이옵니다. +24 hot 골뱅C 6일전 1060
100757  은행 ATM기가 사라져서 큰일날 뻔 했습니다. +2 막장엔트군 6일전 917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