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47 (회원 168) 오늘 6,722 어제 35,726 전체 71,979,032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3,724건, 최근 5 건
   
[웹창작/네타]

[고수/미리보기 네타] 드디어 이 작품이 진정한 의미로 시작되는 군요.

글쓴이 : 송작자 날짜 : 2017-01-11 (수) 08:26 조회 : 2391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42173
사패천이라는 이제까지 겪어보지 못한 강자를 만나서 고전을 면치 못하던 강룡.

결국 사패천에게 쓰러지고 그런 강용을 보고 일말의 희망을 품은 패림당원들이 사패천을 막고 있었을 때

강룡은 사부 독고룡의 귀신과 대화를 나눕니다.

빨리 일어나라고 다그치는 독고룡에게 강룡은 싫다고 하면서 상대가 너무 강하다고 약한 모습을 보입니다.

그리고 사부님도 사패천에게 지지않았냐고 따지기까지...

그러자 독고룡은 자신은 이제까지 단 한 번도 패배를 겪어본 적이 없다며 너도 원한다면 나와 같이 될 수 있다고 말하고

강룡에게 너 때문에 애꿎은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으니까 일어나라고 합니다.

그리고 일어난 강룡이 본 것은 사패천에게 학살당하는 패림당 일원들.

패림당을 학살하던 사패천은 일부 패림당원이 강룡을 빼내려는 것을 보고 바로 강룡에게 달려들고 강룡을 다시 바닥에 박아버리지만

패림당원들이 덤벼들어서 마무리를 짓지는 못합니다.

그리고 그 광경을 보면서 강룡은...

"안 돼..."
"상대가.... 너무 강해."
"죄송해요. 사부님."



"죽여야겠어요!"



...오오오.

이제까지 밀렸던 게 재압만 하려고 해서 그랬던 거였냐!

그리고 강룡이 살인을 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던 게 다름아닌 사부인 독고룡이었다는 충격적인 사실도...

또 다시 일주일을 기다려야한다니...
믹시

Lylred 2017-01-11 (수) 08:50
다시 일주일 버티기 힘드네요 ㅜㅜ
댓글주소
붉은숲의여행… 2017-01-11 (수) 08:58
으아아아 몰아서 보려고 했는데 보고싶다.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7-01-11 (수) 10:28
이 작품이 용비불패 이후의 세계관이라던데 그런가요? 용비불패 이후 이야기라는 소리에 좋은 추억이 겁탈당할까봐 겁나서 못보고 있어서요(...)
댓글주소
     
     
으와하르 2017-01-11 (수) 10:35
몇화쯤 전에 구 모씨가 나왔고, 지금 싸우는 사패천 역시 전작에서 언급된 세계최강자급의 인물이라더군요.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7-01-11 (수) 10:47
네타바레일지도 모르지만 하나만 물어도 될까요? 고수를 위해 용비를 망가뜨리거나 막장으로 만들지는 않았습니까? 이게 제일 겁나서 선뜻 보지를 못하고 있습니다. 캐고생했는데 말년에 못볼꼴 보면 으짜나 싶어서요(...)
댓글주소
               
               
유레인 2017-01-11 (수) 10:57
지금 시나리오보면 용비같은 겨우에 까메오 등장 정도 말고는 없는 듯 해서 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더군요.
댓글주소
               
               
히무라 2017-01-11 (수) 11:06
현재로선 구휘도 까메오로 겨우 얼굴만 비춘터라 그럴걱정은 아직 안해도 될듯합니다.
댓글주소
               
               
시대의패배자 2017-01-11 (수) 11:17
용비 시대 인물들은 전부 까메오거나 용비불패 연재 당시에는 없었던 인물이 등장하니 그런 걱정은 필요없을 겁니다.
그런 방식으로 했다면 이렇게 호평받지는 못했겠지요.(병에 걸린 것 같다는 떡밥은 있지만)
댓글주소
               
               
기설 2017-01-11 (수) 12:05
적어도 구휘는 그때와 전혀 다르지 않은 모습을 보여줍니다. 개그도 폭풍간지도.
댓글주소
               
               
으라차 2017-01-11 (수) 14:01
확실한 것은 전작의 50년 전이니 확실히 늙어서 나올 거 같아요.
댓글주소
               
               
노아히 2017-01-11 (수) 23:47
구휘의 등장 장면을 보면 그럴 걱정은 없을 것 같습니다. 아직까지는 뒷이야기로서 아주 모범적인 형태로 용비 시절 인물들도 적당히 잘 띄워주면서 균형을 잘 잡고 있어요.
댓글주소
               
               
행인이다 2017-01-12 (목) 02:26
그 구휘가 늙어서 그런가 매우 포근해졌습니다

랄까 전작 주인공 망가트리는 모습은 안나왔습니다.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7-01-11 (수) 14:40
전혀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단언컨데 이 만화는 절대로 용비불패의 추억을 훼손시키지 않습니다
댓글주소
새누 2017-01-11 (수) 20:23

이제야 살의를 보여줄 강룡이가 기대

댓글주소
Kachina 2017-01-17 (화) 15:46
* 비밀글 입니다.
댓글주소
Kachina 2017-01-17 (화) 15:58
이건 마치 켄신(바람의 검심)이 역날검을 거꾸로 들겠다는 각오!
댓글주소
   

총 게시물 33,724건, 최근 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2784 [영상물/네타]  [무한도전]조금 늦엇지만 위대한유산,정준하대상만들기프로젝트 감상 +10 hot 후타바안즈 01-11 0 1665
32783 [웹창작/네타]  [고수/미리보기 네타] 드디어 이 작품이 진정한 의미로 시작되는 군요. +16 hot 송작자 01-11 1 2392
32782 [게임/네타]  [환상소녀의 이상한 과자의 비밀집] 신시아 엔딩.... 이라고....?! +2 link AMN연호 01-10 0 811
32781 [기타]  국산 충전식 무선마우스, 레드빈 A15R 제품 사용후기 +4 hot 네잎 01-10 0 1099
32780 [영상물/네타]  지금 영화관에 가시면 꼭 보셔야 할 두 작품 +7 hot 베탁 01-10 1 2569
32779 [영상물/네타]  [유희왕 ARC-V]뭐 이런 답 없는 상황이......! +19 hot 게랄디 01-10 0 1689
32778 [웹창작/네타]  [참치어장][다이스 가라사대 은하여 불타올라라] 드디어....드디어 에필로그 +13 hot 세아림 01-10 0 1196
32777 [영상물/네타]  [셜록 4 2화] 구멍을 내버리겠어! +5 hot 노히트런 01-10 0 1252
32776 [영상물]  너의 이름은 보고 왔습니다. +2 요츠기 01-10 0 671
32775 [영상물/네타]  Re:zero 애니메이션 다 봤는데 +5 hot trst 01-09 1 1043
32774 [웹창작/네타]  페르소나 4 창작물 [바보커플 부부 in 환상향]을 정주행 했습니다. (내용누설… +4 그냥아자씨 01-09 0 993
32773 [영상물/네타]  리틀 위치 아카데미아를 보고(1화 줄거리 풀스포일러) +2 AikenDrum 01-09 0 845
32772 [영상물]  [여교사] 시X +13 hot 은빛설원 01-09 0 1996
32771 [영상물/네타]  너의 이름은 2회차 보고왔습니다. +17 붉은연철 01-09 0 808
32770 [영상물/네타]  [너의이름은(스포)&알드노아제로]지극한 아름다움이 오히려 아이러니함을 … +9 유리향기 01-09 0 753
32769 [게임/네타]  [마법사의 밤]짜증나고 이상하지만 정말 애착이 가는 작품. +17 hot 타로 01-09 0 1195
32768 [영상물/네타]  [알드노아제로]너의이름은을 보고나니 '이게' 얼마나 끔찍한 대재앙… 유리향기 01-09 0 722
32767 [영상물]  [너의 이름은](스포 별로없음)두서없는 감상. +4 유리향기 01-09 0 570
32766 [웹창작/네타]  커넥션 X 웹툰 - 북한 표류기? +2 데이워치 01-09 0 545
32765 [출판물/네타]  [뷰티풀 군바리 유료연재분] 인간의 존엄이 무시당하는 사회에서 사람을 … +6 hot 망나니 01-09 0 1124
처음  이전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