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64 (회원 218) 오늘 4,538 어제 27,212 전체 84,596,238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2,662건, 최근 9 건
   
[출판물/네타]

헌터x헌터 그리드 아일랜드편은

글쓴이 : Sioed 날짜 : 2018-01-04 (목) 16:45 조회 : 1112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85616
재밌게 본 에피소드이긴한데

요크신편에서 계속 언급으로 전설의 레전드의 게임

살아서 돌아나오기 힘든 게임

프로헌터들도 클리어 하기 힘든 게임

이렇게 포장 언급을 많이 했는데

알고보니 좀 쟈코스러웠던게 실망이었습니다 ㅋㅋ

뭐 곤 키르아 재능충 + 좋은 스승을 만난 거

또 헌헌이 뭐 이런 클리셰 깨기(?)를 잘해서

이건 클리셰 꺠기는 아닌 거 같은데

작중 게임카드 한번 쓰고 버리기 아깝다했는데 뭐 굿즈도 요번에 나오는 거 같고 ㅋㅋ

생각해보니 토가시 카드 만화도 만들고 싶다했는데 

그리드 아일랜드편에서 그 심정이 좀 나온듯



믹시

akuma 2018-01-04 (목) 17:02
히소카식 탐지법을 봐도 쓸만한 넨능력을 가진 헌터가 몇 안되기도 하고...
어려운 게임인건 맞는것 같아요. 
하지만 게임내에서도 클리어 되가는 분위기이기도 했고
곤 키르아 콤비는 운이 좋았다고 밖엔...
댓글주소
     
     
연필꽂이 2018-01-04 (목) 17:12
원래 그리드 아일랜드편이 마지막 에피소드인데
마지막 에피라 치면 좀 부족한 거 같긴 한 거 같습니다.
약간 싱거운 느낌?
댓글주소
서부 2018-01-04 (목) 17:24
현상금걸고 프로헌터들 모집해서 단체로 모으도록 시키지않았으면
클리어는 한참 늦춰졋을꺼라 생각합니다..
서로 뺏고 뺏기고 그와중에 죽거나하면 카드가 소멸하고...
프리포켓의 숫자제한도있고 수십명단위로 뭉쳐서 모으지않는한 클리어가 불가능에 가깝죠...
레이저와 14인의 악마같은건 초일류 넨능력자가 여럿 모여야 겨우 클리어가능하기도하고...
게다가 기본가격만 50억제니, 나중에 프리미엄붙어서 수백억제니까지 올라간 GI 게임팩을 7개정도나 가지고있던 헌터 제이트사리도 게임내에서 못빠져나온걸보면 그냥 탈출하는것도 엄청 힘들다고 생각할만하죠
댓글주소
크로이테 2018-01-04 (목) 17:40
바테라가 없었다면 클리어가 불가능했을 게임이죠.
바테라가 그리드 아일랜드의 가격과 희귀도, 유명세를 넘사벽으로 끌어올린건 맞긴하지만 결국 그 덕에 게임의 90% 이상이 해결되고 살인피구까지 극복할 수 있었으니까요. 뭐 겐스루 같은 놈을 끌어들이게도 됬습니다만.

정작 바테라 본인은 클리어 직전 목적을 상실했지만요.... 세계구 갑부였던 양반이 고작 주인공들의 발판으로 전락한 스토리....
댓글주소
모나으리자 2018-01-04 (목) 20:26
곤과 키르아도 사실 카드를 넘겨받아서 클리어한거지 진짜 정식 클리어하려면 지금 하라해도 못 합니다.
당장 ss카드인 한평의 해안선을 클리어할때 멤버들만 봐도... 심지어 같은 등급의 한평의 밀림은 단서조차 못 찾아서 복권으로 운 좋게 뜬거고 리스키 다이스를 이용한 복권 콤보는 a랭크까지라 ss랭인 저 카드가 나온건 진짜 인생가챠 순수운빨로 나온거라
댓글주소
     
     
연필꽂이 2018-01-04 (목) 21:47
지금 하라고 하면 할 수 있지않을까요? 지금 곤(넨고자 됐는데 넨쓸수있다는 가정하에) 키르아 수준이면
그리드 아일랜드 플레이 하는 놈들 정도는.....
키르아 하츠가 대인전 너무 사기라

제가 헌헌은 여러번 봤는데 카드 설정 뭐 이런부분 잘안봐서 ㅋㅋ
댓글주소
          
          
모나으리자 2018-01-04 (목) 22:26
겐스루처럼 사람 죽이면서 억지로 카드 뺏으면 가능하겠죠 근데 걔네가 그럴리가 없고 그렇다면 순수하게 정식으로 하려할텐데 당장 위에 말한 한평의 해안선만 해도 비스케+히소카+고레이누+체즈게라팀 다끼고 했는데도 그 고생을 했습니다. 그런데 같은 난이도로 한평의 밀림이 있죠 오히려 그리드 아일랜드 플레이 하는 놈들이 그꼴이라 더 못깹니다 한평의 해안선은 15명 모아야 하는데 비스케도 히소카도 더는 없고 그 2명의 실력만으로 어떻게 되는게 아니죠 일단 피구를 하려면 다른 게임에서 어느정도 이겨야 하는데 처음 레이져랑 싸우러 갈때 같이 간 허접들이 그나마 그리드 아일랜드에서 쌘놈들 입니다. 애초에 g.i에피소드때 이미 게임자체가 수십년지나서 대부분 카드가 공략방법이 알려져서 그렇지 그런거 없이 바로 가면 뭐...
댓글주소
          
          
후타바안즈 2018-01-05 (금) 12:01

아무리 강해도 처음부터 아무런도움없이 한다고한다면 매우힘들엇을겁니다
헌헌이 강한넨능력자라도 약점찔리면 털리기도하는곳이고..
게임자체가 오래되서 공략법이 대부분 나와잇는상황에서 곤,키르아는 카드수집을 햇다기보단 대부분은 카드이어받기한거나 마찬가지고
일부카드는 정말 운빨이였고 사람이필요한카드라던가 다른사람에게 얻은카드중 조건모르는 카드들은..

댓글주소
키바Emperor 2018-01-04 (목) 21:15
이것도 소아온의 건게일처럼 스핀오프로 따로 주인공 만들어서 연재하면 재밌을지도....
댓글주소
     
     
연필꽂이 2018-01-04 (목) 21:45
네 ㅋㅋㅋ
댓글주소
   

총 게시물 2,662건, 최근 9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262 [출판물/네타]  [도쿄침역 1권] 과연 주인공들은 소중한사람을 구할수있을것인가 +5 노히트런 01-16 1 605
2261 [출판물/네타]  [흡혈귀가 된 너는 영원한 사랑을 시작한다 1권] 슥슥 읽히는군요 +1 노히트런 01-15 1 529
2260 [출판물/네타]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아니 그 지경이 되어서 좀 쪼잔한거 아닌가요?! +15 hot 맨드란 01-15 0 1507
2259 [출판물/네타]  [데이트 어 라이브] 본편 17권/불릿 2권 스포 ㅡ 내용 간단 요약 +33 hot 플라잉란코 01-12 0 1643
2258 [출판물/네타]  내가 인기가 없는 건 너희들 때문이야 밀린 거 감상 +5 hot 연필꽂이 01-12 0 1074
2257 [출판물/네타]  [약캐 토모자키군] 플래그가 생기지 않아...! +1 stLyu 01-11 0 669
2256 [출판물/네타]  [왕자의 제전 10화]역시 지렸... +9 hot 노히트런 01-11 0 1394
2255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갓천무휴, 찬양해 찬양해!! +30 hot 드레고닉 01-11 0 1542
2254 [출판물/네타]  [안타깝지만 모험의 서는 마왕의 것이 되었습니다]미안하다 내 위장아 +15 hot RINNE 01-10 0 1365
2253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다 좋은데 이제 좀 끝나면 좋겠군. +12 hot 가끔은달려보… 01-08 0 1916
2252 [출판물/네타]  거친 계절의 처녀들이여. - 이거 의외로 재밌네요. ^^ +4 데이워치 01-07 0 627
2251 [출판물/네타]  [사에카노(시원찮은)/네타]왜 그럴까? 의문이 듭니다. +16 hot DawnTreader 01-06 0 1586
2250 [출판물/네타]  크로스본 건담 강철의 7인. +4 데이워치 01-05 0 623
2249 [출판물/네타]  헌터x헌터 그리드 아일랜드편은 +10 hot 연필꽂이 01-04 0 1113
2248 [출판물/네타]  무르시엘라고, 미친놈년들의 세계 +10 hot 현자꼬맹이 01-03 0 1362
224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 진짜 XXXX이었어?! +23 hot CNBlack 01-03 0 2253
2246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 이거 어떻게 되어가는 건지...??? +14 hot CNBlack 01-01 0 1207
2245 [출판물/네타]  [이벤트] 레버넌트 하이 - 뭔가 비중이 없는 많은 이야기들 link 홍차스콘 2017-12 0 300
2244 [출판물/네타]  [이벤트] 이방인의 성 - 이런 소설이 한국에서 나올줄은 상상도 못했다 +4 페일미스트 2017-12 0 602
2243 [출판물/네타]  [와타모테(내가 인기없는 건~~)] 궁금해서 최신 네타를 찾아봤습니다. +7 hot 아자젤 2017-12 0 1184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