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08 (회원 211) 오늘 9,324 어제 30,287 전체 89,618,009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181건, 최근 8 건
   
[영상물/네타]

[데빌맨/네타]사실 에버가든보다 의외로 데빌맨 감상이 안올라오는게 신기했는데...

글쓴이 : Wimps 날짜 : 2018-01-12 (금) 23:31 조회 : 1087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86228
데빌맨 만화책이 굉장히 옛날에 나왔고 기생수나 에바 기타등등 서브컬쳐물에 다대한 영향을 끼쳤다는거 밖에 정보를 몰랐는데

이번에 넷플릭스 독점작으로 나왔길래 봤습니다.

안티 크라이스트적인 애기는 보통 영화같은걸로만 접해왔는데 그때마다 너무 표현이 과하고 재미없는 작품들만 많았다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데빌맨은 재밌더군요. 데빌맨은 간단하게 안티 크라이스트적인 요소만 있다고 하기에는 복합적인 작품이지만...

그래도 이번 2018년도 최고의 작품은 이변이 없는 이상 누가 뭐라해도 데빌맨이 아닐까싶습니다.

평범한 사람들이 작중 후반부에 미쳐가는데 이부분 정말 소름돋더군요.

솔직히 초반부에서 악마가된 주인공이 다크 히어로같이 악마들과 싸우는걸 예상했는데, 보면 볼수록 진정한 악마는 사람이라고 느껴지더군요.
마지막 여주인공의 그 장면은 정말 '아~ 괜히 명작이 아니구나'를 느꼈습니다. 거기다가 절묘한 BGM까지 흘러나오는데 크윽

주인공의 대사또한 오랜만에 감명깊게본 대사중의 하나네요.

데빌맨 보세요!!! 여러분 아주 우울해집니다!!!!
믹시

공돌이88호 2018-01-12 (금) 23:42
이건 보다가 감당이 안되서 포기했습니다.
못만든건 아닌데, 아니 잘 만들긴 했는데.....그래도 최소한의 시청자 멘탈 보호 정도는............
댓글주소
     
     
Wimps 2018-01-12 (금) 23:48
잘만들었는데 굉장히 시청자들을 불편하게 만들죠.
더불어 멘탈공격까지 !!!
댓글주소
psyche 2018-01-12 (금) 23:59
이제 구 TV판이랑 OVA를 보실 차례입니다
댓글주소
     
     
Wimps 2018-01-13 (토) 00:06
그건 더 잔인하다고 해서 제 멘탈을 위해서 안보는걸로
댓글주소
          
          
psyche 2018-01-13 (토) 00:12
그렇다면 이번 신작의 기초가 된 구OVA와 코믹스는 놓아두시고, 
꿈과 희망의 TV판만 보시면 되겠군요~
 
이건 같은 데빌맨이라도 완전 다른 스토리에 원작자가 컨셉을 다르게 만든 물건이니까요~
정의의 히어로~ 데빌맨~ 데빌맨~
댓글주소
chamhan 2018-01-13 (토) 00:14
원작 그대로를 재현한 엔딩이나 여주의 최후가 여러 모로 대단한 물건이었습니다.
연인도 잃고, 인간에 대한 분노를 느끼면서도 데빌맨 군단과 함께 데몬에게 덤볐지만
오히려 대패하고 주인공도 사망으로 났던 원작을 더 처절한 느낌의 엔딩으로 바꾸었죠.

...작품의 기본 전체가 뒤집어져 후도 아키라는 죽지만 데빌맨G 쪽은 꽤 희망찬 엔딩을
보여줬는데.
댓글주소
Atsuki 2018-01-13 (토) 00:15
기회가 되시면 데빌맨 아몬이나 데빌맨 레이디, 그리고 초기 나가이고 월드의 집대성이라고 할 수 있는 바이올런스 잭도 보심을 추천 합니다.

덧. 미키의 효x 장면은 어린 나이 부터 지금까지도 여전히 최고이자 최악의 임팩트 있는 샷으로 각인되어 있습니다.
댓글주소
     
     
Wimps 2018-01-13 (토) 00:20
데빌맨 레이디는 보고싶은데 만화책이 없더라고요. 이제 안파는듯. 인터넷상으로 구해볼려고 해도 없어서
데빌맨 아몬은 데빌맨을 보기전에 뭔가 표지가 중2병을 파고드는게 있어서 데빌몬 모르고도 봤던 기억이 나네요.
댓글주소
새누 2018-01-13 (토) 00:50
댓글주소
마카벨라 2018-01-13 (토) 01:25
오랜만에 다시보니 예전보다는 덜하지만 여주인공랑 그친구들 효수는 멘탈보호가 필요하죠.
오랜만에 데빌맨 아몬이나 데빌맨vs어둠의제왕도 다시 보게되었네요.
댓글주소
기설 2018-01-13 (토) 08:19
오오... 완벽해!
댓글주소
엘디펠트 2018-01-13 (토) 10:17
사실 힘들어요.

명작이긴 한데 꿈도 희망도 없어요.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1-13 (토) 12:55
데빌맨은 사실 요즘 한국세대한테는 별감흥이 없는 작품이고 뭣보다 피가...피가...
댓글주소
제피 2018-01-13 (토) 21:04
지금은 데빌맨의 광기를 이은 작품이 많이 나왔으니 그리 감흥 없는게 당연... 하지만 히로인 효수 임펙트는 이전에도,이후에도 없을 것입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3,181건, 최근 8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221 [영상물/네타]  [유우키 유우나는 용사다 용사의 장/스포] 1기의 흠까지 수습하는 좋은 마무… +3 hot 담배맛치즈 01-13 0 1146
2220 [영상물/네타]  [데빌맨/네타]사실 에버가든보다 의외로 데빌맨 감상이 안올라오는게 신기… +14 hot Wimps 01-12 0 1088
2219 [영상물/네타]  [바이올렛 에버가든/네타] 의외로 이 감상이 안올라오네요?? +16 hot konhsa 01-12 0 1751
2218 [영상물/네타]  [코코/네타]나는 단수가 아니다. +2 달렉수프집사 01-12 0 722
2217 [영상물/네타]  [이미지주의/네타?] 랴면 너무 좋아 코이즈미 씨 2화 +4 chuck 01-12 0 655
2216 [영상물/네타]  [쥬만지:웰컴 투 더 정글] 기대작이었습니다. +34 link hot 리츠베른 01-11 0 1926
2215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에그제이드] 카가미 히이로가 천재는 천재군요. +3 청민 01-11 0 773
2214 [영상물/네타]  디즈니 & 픽사 영화 코코(Coco) 리뷰 (스포일러 포함) +6 link hot 와이트 01-11 0 1061
2213 [영상물/네타]  [쏘아올린 불꽃, 밑에서 볼까? 옆에서 볼까?] 뭘 어쩌라고? +4 검황흑태자 01-11 0 928
2212 [영상물/네타]  [장난을 잘 치는 타카기양] 1화 감상 - 훌륭하다, 훌륭하다 제작진놈들! +3 hot 이류인간 01-11 0 1458
2211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에그제이드 극장판 : 트루엔딩]진심 갓작이다......! +2 hot 게랄디 01-11 0 1045
2210 [영상물/네타]  (네타 약간) 뒤늦은 원피스 필름골드 감상 +2 hirugen 01-10 0 542
2209 [영상물/네타]  [오버로드 2기/이미지 주의] 오프닝 영상을 같이 살펴봅시다. +22 hot 타바리 01-10 0 1635
2208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네타] 에그제이드 트루엔딩이 나왔습니다! 그리고 빌가놈이라 … +4 츤보이 01-10 0 783
2207 [영상물/네타]  [포켓몬 실황자 울트라 태그 배틀] 단일 풀타입 애정몬 트레이너는 강했습… link AMN연호 01-07 0 690
2206 [영상물/네타]  마법사의 신부 13화. 시작부터 불온한 공기가.... +6 hot 키바Emperor 01-07 0 1078
2205 [영상물/네타]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 이 영화는 못 만든게 아닙니다. +22 hot 오타드is알터드 01-07 0 7288
2204 [영상물/네타]  카드캡터 사쿠라 클리어카드편 1화 +5 hot Sioed 01-07 0 1194
2203 [영상물/네타]  [오버로드 2기 1화] 아, 아직이야... 풋... 아직 웃으면 안 돼... +13 hot 타바리 01-06 0 2547
2202 [영상물/네타]  [심포기어 시리즈]역시 아무리 생각해도 2기 때가.... +7 쿠로코아 01-05 0 759
처음  이전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