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58 (회원 263) 오늘 3,933 어제 25,333 전체 86,172,035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2,711건, 최근 20 건
   
[출판물/네타]

네타/헌터x헌터 요즘 연재분 감상

글쓴이 : 안경시계 날짜 : 2018-02-10 (토) 19:56 조회 : 1150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88672
제 2왕자 키밀라의 넨 능력은
사후넨
백만년 산 고양이

자기를 죽인 상대를  자신의 넨수가 죽이고 자기는 소생하는 능력

헌터x헌터 사상 처음이군요.

처음부터 넨 능력 발동 조건이 사후넨이라니...

사후넨 바겐세일도 아니고
히소카, 카킹 제국 넨수 줄줄이 소시지 처럼 나오는 군요.
뭔가 싸보여서 요번 카밀라 능력은 불호네요.


제 1왕자 능력도 나왔는데
자기한테 충성을 맹세한 부하가 죽으면 그 부하의 능력을 가질 수 있는 능력이네요
제약이 좀 어렵긴한데 엄청 좋네요
얘는 연출만 보면 피지컬도 거의 우보긴 급 같고요.



요즘 연재분 보면 작가 분 초기 설정이랑 느낌이 다른 게 꽤 느껴지네요.

크라피카는 넨 능력 대부분을 여단 토벌에 투자했고
전투용이 아닌 다우징 체인으로 여러명이 쏘는 총알까지 튕겨낸것도 아니고, 캐치까지 했는데 말이죠.

총의 위상이 갑자기 엄청 커진 느낌

애초에 주간 소년지니 허세가 필요하고
작가도 그때그때 내뱉는 성격 같긴한데

바주카포도 막는 우보긴 풀 파워 펀치도 엠페러 타임이라 하지만 팔 하나 주는 정도로 막은 크라피카가
사설병 총 보고 저건 교로 막아도 상처 난다는 둥 뭔가 애매하게 넨의 위상이 줄었네요.

지금이 에피가 밀실추리소설 + 느와르 섞은 느낌이긴한데

뭐 팬으로써 이것도 나쁘지는 않습니다.

드래곤볼 마냥 파워 대결하는 것보다는
헌터x헌터는 매 에피마다 재미주는 포인트를 바꿔서요.
믹시

뿌띠뚜바 2018-02-10 (토) 20:07
성실연재만 해주면 갓작가인데 말이죠...
댓글주소
어흥 2018-02-10 (토) 20:26
다만 이번 에피는 등장인물이 너무 많아서 누가 누군지 모르겠습니다.  왕자들만 16명인가 되고 그 보디가드들까지 있으니...
댓글주소
듀와 2018-02-10 (토) 20:35
2왕자의 능력은 사후넨이니까 강한 건 알지만, 죽음과 소생에 대해서 가벼운 것 같아서 별로 강하지 않을 것 같기도 하지만... 역시 제약이나 서약이 강해서 그러려나요... 어떻게 무효화할 수 있는지가 키가 되겠네요.
댓글주소
     
     
잠룡객 2018-02-10 (토) 21:04
그냥 안 죽이고 제압하면 그만인것 같던데요. -_-
댓글주소
          
          
듀와 2018-02-10 (토) 21:06
제 말이 모자른 부분이 있었네요.  죽이고서 능력에 당하지 않는 방법을 말하는 거였습니다.

잠룡객 님이 말씀하신 방법은 본편에서 나왔죠.
댓글주소
               
               
서부 2018-02-10 (토) 21:35
켓 엠페러 타임
가장 좋아하는 동물인 고양이와의 접촉을 금하고 고릴라하고만 접촉하는것을 강제하는것으로 고양이과에대해 무적이 되는 능력
이 최강의 능력이라면....사후넨이라도 이길수있을터..
댓글주소
     
     
후타바안즈 2018-02-11 (일) 19:43
사후넨이라서 기존사후넨의 대처법이가능하다면 압도적으로 강한 능력으로 찍어버린다던가
제넨사를 쓴다던가 아니면 사후넨이 발동하기도전에 죽여버린다던가..
정면에서 죽이는게아니라 독같은걸로 천천히 몸을 약하게 만들게해서 죽인다던가
해답법이있겟죠
댓글주소
홍차스콘 2018-02-10 (토) 21:07
키메라엔트 때 인간최강 << 핵 도식을 세우긴 했는데 넨보다 총이 더 위협적? 이라는 전개는 좀 놀랍네요;;
댓글주소
DayBreaker 2018-02-10 (토) 21:14
협회원도 히소카한테 썰려나가는 걸 봐선 넨사용자간에도 격차가 많은 듯하고

예전 크라피카도 교로 막아내는게 아니라 사슬로 막아내는거니 크게 달라진거 같진 않습니다

넨만능주의는 확실히 아닌듯.
댓글주소
한을 2018-02-10 (토) 21:20
드래곤볼스러운 개미편 보다는 본격적인 능력자 배틀스러운 왕위계승편이 더 재밌더라고요.
댓글주소
동굴곰 2018-02-10 (토) 22:04
저 능력에 대한 의문, 자살로도 발동하는가.
그냥 죽이지 않고 제압후에 감금해두면 의미가 없어지는 능력인데 그 상황을 혼자 죽어서 뒤집을수 있는지.
댓글주소
     
     
Gott 2018-02-11 (일) 04:09
저 능력은 자신을 죽인(살해)한 대상의 생명력으로 되살아나는 거라 자살하믄 그냥 죽을듯 싶네요
댓글주소
치우한 2018-02-10 (토) 23:57
2 왕자 카밀라 능력은 리스크도 상당히 클 것 같네요. 일단 상상해볼 수 있는 건 '카밀라를 죽인 대상이 넨수에게 대항할 수 있을 정도로 강하거나, 도망칠 수 있는 존재라서 잡아먹을 수 없다면 어떻게 되지?' '카밀라 사망 후 다시 소생시킬 때까지 중간에 시간이 너무 많이 지나버린다면 소생 못 시키는 건 아닐까?' 이 정도군요.
댓글주소
슈이네스 2018-02-11 (일) 01:04
다른 왕자들이 왜 2왕자를 바보 취급하는지 알 수 있었죠.
댓글주소
포도껍질 2018-02-11 (일) 08:50
머리 나쁘다 광고하는 2왕자도 넨 능력을 가지고 있는데, 4왕자는 당신은 대체.......
댓글주소
원북 2018-02-11 (일) 12:59
뭔가 컬트스러운 대국의 왕자들이니 희귀한 넨 능력을 가지고 있다한들 이상할 거 없죠. 왕위 자체가 넨과 밀접한 연관이 있어 보이고. 뭐 총 이야기는 여단은 (개미편 때문에 다들 잊은 것 뿐이지) 차원이 다른 강자고 일반적인 넨 능력자는 그렇게까지 강하진 않을테니. 
왕위계승편은 개인적으로 재밌게 보고 있긴 한데, 역시 휴재 때문에 설정 잊어먹기 쉽다는 점과, 아무래도 대사에 설명조가 많아 알기 어렵다는 점 때문에 인기 하락은 어쩔 수 없더군요. 빨리 여단이 본격적으로 계승전과 얽혔으면 좋겠어요.
댓글주소
   

총 게시물 2,711건, 최근 2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211 [출판물/네타]  [세이야 에피소드 제로] ...이게 사수 자리의 필살...기...!? +6 chamhan 02-10 0 686
2210 [출판물/네타]  네타/헌터x헌터 요즘 연재분 감상 +16 hot 안경시계 02-10 0 1151
2209 [출판물/네타]  귀환자의 마법은 특별해야 합니다 4권 평 +3 link 청아비 02-10 0 953
2208 [출판물/네타]  [은혼]보아라. 은혼은 역시 은혼 이었다!!! +12 hot 쥬신 02-09 0 2027
2207 [출판물/네타]  [약속의 네버랜드/최신화 네타] 그가..!!! 혹시나 했던 그가!!!! +7 이누매나 02-08 0 969
2206 [출판물/네타]  레버넌트 하이 2권 평 +1 link 청아비 02-08 0 494
2205 [출판물/네타]  [올리셋라이프] 세계관을 정리합니다. +9 hot 맨드란 02-08 0 1231
2204 [출판물/네타]  수라의 문- 제2문 - 11, 12권 +8 데이워치 02-08 0 452
2203 [출판물/네타]  [청춘 플래그] 어...음... +4 암천묵시록 02-06 0 653
2202 [출판물/네타]  [네타왜곡/용왕이 하는 일] 사실 주인공이 로리콘이나 자기보다 꽤 연상에 … +16 hot 히무라 02-06 0 1620
2201 [출판물/네타]  히카루의 바둑은 북두배 편 애니화 했으면 좋겠네요. +6 안경시계 02-05 0 832
2200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어쩌면 창힐은 백웅과 비슷한 과정을 거쳤을지도 모르겠네요 +4 hot beanly 02-05 0 1015
2199 [출판물/네타]  [이벤트/'Fate / Grand Order 코믹 아르카르트' 1권] 한그오 유저에게는 적… +2 link hot 타바리 02-05 0 1114
2198 [출판물/네타]  [카드캡터사쿠라-클리어편 최신화] 클램프 이 아줌마들이. +9 hot 노히트런 02-05 0 1618
2197 [출판물/네타]  [네타/ 전생검신] 빽의 위대함 +12 hot 세르얀 02-05 0 1274
2196 [출판물/네타]  [네타/젠틀맨 리그] 젠틀맨 리그 시리즈 간단 감상평 +2 겟타맨 02-04 0 593
2195 [출판물/네타]  (조아라노블)노예기행기 최근내용까지 감상. +2 hot 푸른위상 02-04 0 1093
2194 [출판물/네타]  [용왕이 하는 일 5권] 라이트 노벨 읽으면서 이렇게 집중했던 건 처음인 거 … +6 hot Nidas 02-04 0 1125
2193 [출판물/네타]  문득 DxD의 파워밸런스가 날아간 원인에 대한 생각해봤습니다. +39 hot 흑하 02-03 0 1632
2192 [출판물/네타]  [가면라이더 W/후토 탐정] 평온한 분위기인데도 불안감을 놓을 수 없는 이유 +10 orez 02-03 0 640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