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58 (회원 263) 오늘 3,933 어제 25,333 전체 86,172,035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7,791건, 최근 20 건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보고 왔습니다

글쓴이 : 뿌띠뚜바 날짜 : 2018-02-14 (수) 10:37 조회 : 1663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89046
역시 마블, dc랑은 틀려요 dc랑은



처음에는 흑형들 얼굴 구분못해서 이름 말해줄 때, 응? 저 사람이랑 이 사람이 다른 사람? 이러면서 봤습니다



목소리 톤도 강해서 영어를 제대로 알아듣지 못했어요 자막보고 나서야 저게 저 말이야? 하면서 듣고



왕의 삶, 블랙팬서의 삶, 차별받고 살아온 복수자의 삶



세가지 요소가 적절히 섞이고 세개의 삶이 고뇌가 잘 보이는 영화였습니다



전 블랙팬서가 아이언맨처럼 슈트빨 히어로인줄 알았는데 아니더군요 위키로 알아보기라도 할걸
믹시

베이우스 2018-02-14 (수) 10:38
그래서 평론가들이 옳은거였습니까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8-02-14 (수) 10:48
네. 보고 나서야 왜 한줄로 그런 평을 남겼는지 이해가 되더군요
댓글주소
     
     
노아히 2018-02-14 (수) 13:13
그냥 늘 그랬듯이 헛소리였습니다. 흑인 인권운동이 계기이긴 한데, 배경설정 이상도 이하도 아니에요.

오히려 중요한 주제는 '힘을 가진 자가 그것으로 옳은 일을 하려고 할 때, 그 범위와 방법은 어떻게 해야 하는가?'라는, 인류보편적인 도덕에 관한 고민입니다. 그저 블랙팬서가 아프리카의 흑인이고, 그 삼촌이 미국에 살면서 흑인 인권운동을 주도하려 했다는 점 때문에, 누구나 예상할 수 있는 당연한 수순대로 거기 연관된 사람들이 연관된 사건을 배경으로 주제를 전개해나갈 뿐이죠.
댓글주소
     
     
에리그 2018-02-14 (수) 15:10
옳기는요. 흑인 그건 그냥 옵션일뿐입니다. 평론가들의 헛소리에 속지마세요.
애초에 마블 영화의 강점은 디테일에 기반한 리얼리티고 이번 블랙 팬서도 마찬가지였습니다. 흑인 관련 문제는 그저 양념에 불과한데 평론가들은 그걸 핵심으로 끌고 오려고 무진장 발악한 거고요.
댓글주소
     
     
에리그 2018-02-14 (수) 15:42
그런 한줄평은 블랙팬서가 아니더라도 달 수 있을 겁니다.
당장 맨인블랙3에 주인공이 인종차별하는 경찰들 엿먹이는 장면이 나오니 거기다 달아도 괜찮을 그런 수준이었단 말이죠.
댓글주소
강우주의보 2018-02-14 (수) 10:44
이 말대로라면 스타워즈의 X이 더더욱 크게 보일거라는 이야기군요.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8-02-14 (수) 10:50
스타워즈는 안 봐서 모르겠지만 배댓슈랑 정의리그가 얼마나 거시기한지 확실히 느꼈습니다
댓글주소
축복받은노을 2018-02-14 (수) 11:15
조조로 봤는데 시리즈가 갈수록 점점 빌런이 잘만들어져서 기분이 좋습니다.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8-02-14 (수) 11:34
빌런도 캐릭터가 깊다고 해야하나, 잘 쌓아올린 느낌입니다
댓글주소
hilender20 2018-02-14 (수) 12:19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재밌게 봤습니다. 기대를 너무 많이 하긴 했지만요. 트찰라라는 캐릭터와 빌런이 매우 입체적이고 매력적이라는 건 부인할 수가 없군요. SF 라이온킹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8-02-14 (수) 12:28
액션이 너무 밋밋.... 역시 빔이 풍풍 날아댕기고 그래야 제맛인거 같습니다.
댓글주소
          
          
새누 2018-02-14 (수) 12:44
와칸다 과학무기 위용은 인피니티 워에서.드러나겠죠
댓글주소
Kasel 2018-02-14 (수) 12:26
감상게시판 있어요
댓글주소
새누 2018-02-14 (수) 12:45
팬서는 히어로이자 지도자 왕으로서의 책무가 있으니 조금 다른 느낌이기도 하죠
댓글주소
VINO 2018-02-14 (수) 12:56
감상글인척하는 먹방글일줄 알았는데 감상글이었다(혼란)
댓글주소
운명의검 2018-02-14 (수) 13:15
좀 이런건 감상게시판에 쓰세요
댓글주소
높새 2018-02-15 (목) 14:37
예 블랙팬서는 슈트빨이 아니라 허브빨 히어로입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37,791건, 최근 2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6171 [웹창작/네타]  [유카리 어장/야루오는 -의 군인인 모양입니다]정.의.구.현. +4 아스트랄로피… 02-14 0 709
36170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역시 PC가산점 있고 평론가는 안 된다 +8 hot 에루 02-14 0 1285
36169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영화는 옳았다. 평론가는 틀렸다. +9 hot 에리그 02-14 1 1285
36168 [영상물/네타]  [블랙 팬서] 뽕에 의한, 뽕을 위한, 뽕의 영화 +18 hot 靑風明月 02-14 0 1299
36167 [영상물/네타]  블랙팬서를 봤습니다 +9 Renegade 02-14 0 519
36166 [영상물/네타]  방금 블랙 팬서 보고왔습니다. +4 LycanWolf 02-14 0 433
36165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보고 왔습니다 +17 hot 뿌띠뚜바 02-14 0 1664
36164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 역시 마블은 절 실망시키지 않았습니다. +5 키바Emperor 02-14 0 878
36163 [영상물/네타]  블랙팬서 3D 아이맥스 감상 +14 hot 새누 02-14 0 1042
36162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 휴재가 왔다 + 이런저런 잡상 +14 Jeff씨 02-14 0 947
36161 [웹창작/네타]  명군이 되어보세. (문피아 무료연재분) +9 데이워치 02-14 0 695
36160 [웹창작/네타]  돌아온 럭키짱........완결 와.......... +11 link hot 루미너스피스… 02-14 0 1640
36159 [웹창작]  [조아라/후일담]제가 병에 걸린 것 같습니다. +8 hot Atracxia 02-13 0 1456
36158 [영상물/네타]  드래곤볼 슈퍼 127화)...적당히 퓨전하지? +13 hot 블러드카니발 02-13 0 1210
36157 [출판물/네타]  [혈계전선 B2B 3권] 페무토 하나로 요약됩니다. +9 리츠베른 02-13 0 845
36156 [영상물/네타]  라스트제다이로 느낀 평론가들의 특징 +21 hot 보라안개 02-13 1 1551
36155 [영상물/네타]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 카지노와 로즈티코에 대한 고찰 +19 hot 오타드is알터드 02-13 1 4825
36154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오히려 수정했다는거 자체가 저는 더 마음에 안들더군요 +5 샤카닉 02-13 0 965
36153 [웹창작/네타]  [전생검신] 이번화가 수정되긴했는데...작가는 이 소설은 문제점을 아는걸… +3 hot 한을 02-13 0 1201
36152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제발 작가 글 안 써지면 억지로 쓰지 말고 쉬다 왓으면 하네요 +5 hot 샤카닉 02-13 0 1633
처음  이전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