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67 (회원 199) 오늘 14,705 어제 30,793 전체 87,128,293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2,719건, 최근 5 건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답이..... 없다.

글쓴이 : 드레고닉 날짜 : 2018-03-13 (화) 00:14 조회 : 1327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92049
제목 그대로 의미입니다. 정말 답이 없어요.
창힐도 역시 두뇌로 이 엿같은 세상을 자기 혼자 힘으로 걸어올라온 놈 답게 영혼 자체를 가지려는 짓을 짓은 안했습니다. 아니 정확히 하면 아슬아슬하게 밀어 붙이기는 했는대  다행이 밀림의 지배자 처럼 위험선 까지는 안가서 죽지는 않았다고 봐야하겠내요.
거기다 신격은 큰 굴례를 초월하는 회귀과정을 거칠때마다 힘이 존시나 쌔진다는 정보까지 들어온 상태에서 창힐은 거래를 하자고 합니다.
"칠요의 소유권과 회귀, 천암비서의 모든것을 넘겨라. 그럼 인류를 구원하는것과 동시에 팔부신중의 소유권과 너의 동료들을 살려주지." 같은 말을 하면서 백웅을 흔들어 댔죠, 물론 백웅은 당연하게 반박했고, 그러자 창힐은 뭔가를 보여줄려고 하면서 끝이 났는대.
.. 진짜 답이 없는대요 이거.
아버지가 개입하지 않으면 이 판에서 백웅이 승리할 가능성이 보이지 않아요, 죽어서 튀기도 안통하는 판국이니...
믹시

blaky 2018-03-13 (화) 00:17
뭐 저 정도는 되야 옛 지배자가 자기의 모든 걸 판돈으로 걸고 배팅할만 하죠.

근데 백웅이 정확하게 뭔지도 모르면서 뛰어들다니 저러다 진짜 아자토스 화신이면 어쩔려고. 창힐 이 놈 도박광인가.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3-13 (화) 00:19
원래 두뇌파의 행동들은 도박으로 보이는 경우가 많죠... 물론 보이는 것이지 그 행동 하나에 엄청나게 많은 생각과 시행차고로 나온 결론이지만요
댓글주소
한을 2018-03-13 (화) 00:20
창힐 말은 안 믿지만 아자토스 화신은 아니라는건 맞는거 같은데요.
작가 성격상 인간찬가적 결말 될거라 예상하는데 아자토스 화신이라는 전개는 아닐듯.
근데 그럼 백웅은 뭐집...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3-13 (화) 00:37
그런대 그게 아니라면 전생 초기의 주술사가 한 말에 모순이...
댓글주소
          
          
거꾸로말해요 2018-03-13 (화) 00:40
초창기 주술사 말 따져보면, 백웅보고 '제물'이라고 부르거나, '더 강한 저주가 걸려 있다'고 하니, 오히려 백웅이 아자토스의 화신일 경우에 모순이 생기죠.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8-03-13 (화) 00:21
그런데 백웅이 신이 되면 게임 끝난다는 소리도 되네요. 저거 24번의 전생 신이 되면 바로 외신 고고씽이에요 백웅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3-13 (화) 00:38
그러고 보니 무신이 외신급 정도 되는걸로 추측되니까...... 어라? 백웅이랑 무신 동일설이랑 연관지으면...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8-03-13 (화) 00:41
망량선사의 그말은 전 마음가짐으로 생각했는데 대부분은 힘으로 생각하시네요.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3-13 (화) 00:44
무신은 과거 현제 미래에 동시에 존재하는 놈이라고 하는거면 마음가짐 보다는 초월적인 존재라고 생각하니까요
댓글주소
장미칼 2018-03-13 (화) 00:24
그런데 뒷북이지만 창힐이 백웅을 기본적인 머리는 있다고 평가하는데.... 현왕의 인 없었으면 너무 멍청해서 빡쳤을 거 같네요.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3-13 (화) 00:38
진짜 제갈사가 말한대로 미쳤을려나...
댓글주소
blast012 2018-03-13 (화) 00:31
창힐이 빡대가리 짓하네요....우주 초창기부터 존재해온 최고위 문명에 지배자들도 쉽사리 못 건드는 지혜와 지식의 선지자가 왜 백웅을 안 건드리는지.....
양도도 안통할듯. 전욱이 사도빨로 몸 강제로 뺐었는데, 자의로 백웅이 모든걸 밀림의 지배자에게 바친다고 했을때 그냥 다박살나고 회귀했죠.

뭣보다 비서님, 단순 지능 수치가 요그소토스보다 훨씬 높다고요?! 이런 양반이 헛짓한다고 한 이상, 창힐이 어찌 추락할지 기대되네요
댓글주소
     
     
거꾸로말해요 2018-03-13 (화) 00:37
창힐은 어디까지나 백웅=전생자란 정보를 구입했을 뿐이고, 오랜 세월의 조사결과 백웅이 큰 굴레를 돌리는 전생자란것까지 알아낸거니까요. 선지자가 백웅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있을지는 창힐이 모를 수도 있죠. 
거기다 창힐 본인도 말하지만, 권능이랑 육체 다 포기해야 했다고도 했고. 실패했을 때의 대가가 너무 커서 손을 안댄거라 생각 할 수도 있죠.

그리고 허공록(요그 소토스)은 우주에서 가장 지혜로운 존재라고 인정해서 니알라보다 윌겁니다.
댓글주소
          
          
blast012 2018-03-13 (화) 00:45
음....아캄호러에선 니알라가 지능 수치가 더 높아서요.
지혜와 지능은 다른 문제가 아닐지? 아캄호러를 여기 끌어오는건 좀그런가?(......)

그런데 자의적 양도가....되나? ㅇㅅㅇ....전전회차에서 백웅이 자의적으러 모든걸 바칠테니 삼황오제의 파멸을 요구했는데 그냥 다박살났죠. 그걸 자의적....양도로 볼수 있으려나. 자의적 양도가 되면 피리괴인이 온갖 수단으로 백웅을 꼬셔서 흉신에게 보고했을텐데 말이죠.
댓글주소
               
               
거꾸로말해요 2018-03-13 (화) 00:58
아캄호러는 아캄호러일 뿐이죠. 
오히려 아캄호러 따지면 니알라도 플레이어에게 때려잡히는 존재에 불과하고.....
적어도 이브 트스릴이 인증한 이상, 다른 언급이 없는한 가장 지혜로운건 요그 소토스가 맞다고 봐야죠.
댓글주소
로튼애플 2018-03-13 (화) 02:55
기어오는 혼돈이 초반에 말했듯 못하는게 아니라 안하는건데 라고 비웃었으니까, 창힐도 이번에 밑천 다 토해낼거 같습니다.
흑막 프렌즈들이 떡밥이랑 밑천 다 털린 것처럼 말이죠....
댓글주소
   

총 게시물 2,719건, 최근 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239 [출판물/네타]  [더파이팅/네타] 이게 사실인가요? +19 hot GOGO흑화 03-14 0 2036
2238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이 전생의 끝에는 뭐가 있을까 +4 거꾸로말해요 03-14 0 902
223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창힐 x새끼! +16 hot 드레고닉 03-14 0 1107
2236 [출판물/네타]  바키도 195화)ㅋㅋㅋ..ㅋㅋㅋ.ㅋ 정말 웃음만 나오네요 +18 hot 블러드카니발 03-13 0 2616
2235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 요번 회차에서 +2 모던워페어 03-13 0 990
2234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어라? 이거 백웅 강화 플래그? +11 hot 거꾸로말해요 03-13 0 1146
2233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대체 이번 한주 동안 얼마나 많은 떡밥을 풀 생각일까...... +3 거꾸로말해요 03-13 0 859
2232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답이..... 없다. +16 hot 드레고닉 03-13 0 1328
2231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추측]사실 저는 다른 분들과 좀 다른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2 맨드란 03-12 0 869
2230 [출판물/네타]  [납골당의어린왕자/네타] 스트리머도 할 짓이 아니네요. +9 hot CNBlack 03-12 0 1666
2229 [출판물/네타]  3월 라이트노벨 간단감상 +10 hot 별고기 03-12 0 1086
2228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근데 이런 전개면 백웅이 더 비참해지는거 아닌가요? +13 hot 한을 03-12 0 1234
222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훌륭한 떡밥회수 +1 양롱 03-12 0 992
2226 [출판물/네타]  [네타/ 전생검신] 사실 제일 심하게 통수맞은건 백웅이 아닌거 같네요 +6 hot 세르얀 03-12 0 1508
2225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생각할 거리가 많아졌군요. +4 hot 거꾸로말해요 03-12 0 1135
2224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창힐 이 미x놈! +18 hot 드레고닉 03-12 0 1761
2223 [출판물/네타]  은혼 네타 - 잊고있었다 +7 hot 평범한괴인 03-09 0 1907
2222 [출판물/네타]  헌터X헌터 +14 hot 밤밥 03-09 0 1421
2221 [출판물/네타]  [앨리슨 시리즈] 그리하여 소년과 소녀는..... +10 카르엠 03-09 0 608
2220 [출판물/네타]  변경의 팔라딘 3권까지 다 읽었습니다. 주인공 이자식 너 설마. +29 hot souloflord 03-09 0 2037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