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27 (회원 236) 오늘 12,419 어제 29,394 전체 89,709,401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8,752건, 최근 4 건
   
[출판물/네타]

[해골기사님] 저주가 너무 설렁설렁 한거 아니야?!

글쓴이 : 루현 날짜 : 2018-04-15 (일) 22:36 조회 : 1703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95577
해골기사님은 지금 이세계 모험중(이하 해골기사)을 정주행 했습니다.

여기서 주인공은 게임 아바타 채로 이세계트립을 했는데 문제는 전신갑주에 해골 아바타 였다는거죠..
어쨌든 설정상? 저주를 받은 기사가 저주를 풀기위해 여행을 한다는 컨셉인데

스토리 진행중 정화의 샘에서 일시적으로 저주가 풀려서 다크엘프의 모습이 나오죠.
그리고 드래곤 왈 '너의 몸은 저주로 다른 공간에 있는것 같다'

그런데 의문인 점은 이 해골 음식을 먹습니다. 심지어 꽤 미식을 즐깁니다. 먹는거에 집작 엄청 합니다.
문제는 먹는데 나오는게 없어요!!! 물도 마시고 밥도 먹고 다 하는데 나오는게 없어!
그리고 자기 손으로 음식을 먹음 해골이어도 섭취가 되는데 타인이 먹이면 그냥 통과됩니다. 섭취가 안되요.
도대체 이 해골이 먹은건 어디로 나오는걸까요.

처음 든 생각은 다른공간에 있다고 하니 강철의연금술사의 알폰스처럼 된게 아닌가 싶었는데.
생각해보니 알폰스는 에드가 먹은 에너지? 만을 받았고 공간이 공간이다보니 납득을 했습니다.

혹시 몸이 보관된 공간에서 알아서 신진대사? 중인가 싶었지만 정화의 샘물로 몸을 소환? 하면 깨끗한 모양이니.

도대체 이 저주는 질량법칙을 어떻게 해버린걸까요.
ps. 밥먹다가 왜 이런 뻘 생각이 들었을까...
ps2. 이 글은 웃음? 으로 만들어 졌습니다.
믹시

디아몬드 2018-04-15 (일) 22:43
오버로드가 생각나는 배경설정+사회개혁 판타지라는 광고문구가 끌려서 읽기 시작했는데 3권까지 읽어도 사회개혁? 이란 느낌 밖에 안 들어서 하차했는데… 뭔가 바꾸긴 하나요?
댓글주소
     
     
루현 2018-04-15 (일) 22:44
흑막? 이랄까 악당으로 보이는 세력이 나오긴 나옵니다만..
진행 자체는 그냥 의식의 흐름을 느낍니다. 그리고 사회개혁은 아닌것 같아요.
댓글주소
     
     
Rufia 2018-04-15 (일) 23:19
웹 연재판만 보긴 했지만 그냥 마음내키는대로 여행하면서 뒤에서 일을 꾸미는 흑막의 계획을 본의 아니게 방해하면서 나쁜 놈 쓰러뜨리는 만유기에 가깝습니다.
댓글주소
페니시르 2018-04-15 (일) 23:09
그런거 설정 신경쓰면 못읽죠...
설정이 깊이있게 짜여진것도 아니고

가장웃겼던건 설정 그런거 없는 그냥 해골 아바타인데
그 몸은 도대체 무슨 설정으로 존재하는지 의문.... 진짜 현실의 몸인지
댓글주소
     
     
루현 2018-04-15 (일) 23:18
*
댓글주소
쟌리 2018-04-15 (일) 23:34
아니, 판타지에서 질량법칙을 따지면 어떻게...
댓글주소
     
     
루현 2018-04-16 (월) 00:12
Ps2를 참고하세요.
그냥 의문이 나서 웃자고 쓴글입니다
댓글주소
          
          
쟌리 2018-04-16 (월) 00:35
저도 웃자고 쓴 글이였는데...(글 뒤에 이모티콘 붙여야 했어... 이렇게...)
댓글주소
               
               
루현 2018-04-16 (월) 01:56
인정합니다
댓글주소
Zino 2018-04-16 (월) 00:58
의외로 알프스와 비슷한 것일지도 모릅니다.
단 주인공이 에드역활로 주인공이 먹은게 몸체 쪽으로 가는식으로
댓글주소
     
     
루현 2018-04-16 (월) 01:59
똑같이 에너지만 가는걸수도?
그리고 찌꺼기 없이 완전분해되는 쓰레기..
이것이야 말로 분리수거 대란에 필요한 저주?ㅅㅅ
댓글주소
폭탄테러 2018-04-16 (월) 07:09
저주로 다른 공간에 있는 몸이 열심히 싸고 있는 중이겠죠.
본래의 몸을 찾으면........똥투성이일지도?
댓글주소
     
     
이에나군 2018-04-16 (월) 15:28
그리고 저주가 풀려서 소환될 때는 똥 빼고 육체만 소환되는거죠!
댓글주소
          
          
루현 2018-04-16 (월) 21:04
아하!
댓글주소
하이룽 2018-04-16 (월) 17:51
저는 기승승승 인 전개여서 2권인가 3권에서 GG쳤습니다.

유린도 아니고 먼치킨 플레이도 아니고 긴장감도 없고 내용전개는 초! 편의주의적이니 항마력미 못버티더라구요.
댓글주소
착한허접 2018-04-22 (일) 04:15
자신의 몸에만 게임적 시스탬이 적용되고 있는거 아닐까요?
혹은 섭취하는 모든 음식이 마나로 분해된다거나
아니면 저주가 모든걸 해줬습니다 취급일지도
에초에 언데드라는 종족을 고른후 저주받았다는 롤플레이설정... 아니 설정 자체도 이세계 와서 정한거니깐 과학적인 원리를 생각할 필요는 없지요
그렇게 치면 마법으로 텔레포트만 해도 물리법칙이...
댓글주소
     
     
루현 2018-04-22 (일) 16:19
종족은 인간이고
스킨?을 씌운걸로 압니다
뭐 이세계물은 설정이 대충대충인게 많으니
댓글주소
   

총 게시물 38,752건, 최근 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6652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잠깐, 그럼 반고가 야훼가 되는 건가? +1 거꾸로말해요 04-17 0 988
36651 [영상물/네타]  건담 빌드 다이버즈 3화(이건 예상 못 했다...) +6 hot chuck 04-17 0 1173
36650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인간은 혹시 위대한 종족인가.....? +12 hot 거꾸로말해요 04-17 0 1476
36649 [웹창작/네타]  (네타/전생검신) 계시에 대한 추측 +3 동방하지마 04-17 0 810
36648 [영상물/네타]  [램페이지/네타] 아, 속이 다 시원하다! +9 hot 구려 04-16 0 1366
36647 [영상물/네타]  [로스트 인 스페이스]아무레도 인류의 멸망은 막지 못한 것 같다 +6 hot 리예의약장수 04-16 0 1156
36646 [영상물/네타]  소아온 건게일 애니 엄청 잘뽑혔네요 +13 hot 레포링 04-16 0 1667
36645 [영상물/네타]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최상급 재료로 만든 와갤요리. +10 hot 막장엔트군 04-16 0 1047
36644 [출판물/네타]  [무한발상!?] 만약에 공자와 손자(손무)가 만났더라면 어떻게 되었을까요? +7 골뱅C 04-16 0 636
36643 [영상물/네타]  늪인간은 누구인가[움직 크툴루] 최근화 감상. 맨드란 04-16 0 512
36642 [출판물/네타]  [네타/전생검신] 뭐지? 종특인가? +14 hot 거꾸로말해요 04-16 0 1611
36641 [웹창작/네타]  【앙코】 아이에ー스ー 22화가 XX되었습니다......[지원화있음] +11 hot YuriTark 04-15 0 1101
36640 [출판물/네타]  [해골기사님] 저주가 너무 설렁설렁 한거 아니야?! +17 hot 루현 04-15 0 1704
36639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빌드] 반죠의 태생의 비밀! 그리고 탄생, 크로즈 마그마! +5 게랄디 04-15 0 579
36638 [영상물/네타]  SCP애니메이션 봉쇄구역 5화에 극렬 반전 나오네요.... +14 link hot 닥터회색 04-15 1 1015
36637 [게임/네타]  [둠 리부트] 둠 슬레이어의 객관적인 능력 확인 +15 link hot 에닐 04-15 0 1198
36636 [영상물]  [free_on your marks] 오랜만에 극장에서 압박이란걸 맛보네요 노히트런 04-15 0 415
36635 [영상물/네타]  [페르소나 5 애니메이션 2화]이 멋진 슈진에 축복을! +9 hot 막장엔트군 04-15 0 1030
36634 [영상물/네타]  레고 배트맨 무비 (2017) +6 평범한괴인 04-15 0 613
36633 [웹창작/네타]  [네타] i4p님 아이에스 +1 Lezend 04-15 0 869
처음  이전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