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0 (회원 220) 오늘 20,663 어제 29,775 전체 87,951,639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215건, 최근 6 건
   
[영상물/네타]

[마징가Z 인피티니] 정말 만족하면서 봤습니다.

글쓴이 : 키바Emperor 날짜 : 2018-05-17 (목) 22:16 조회 : 594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99623
전 시간대가 더빙판밖에 안되서 더빙판으로 보고왔는데 정말 만족할만한 영화였네요.

걱정했던 아이들도 없었고.....아예 관객자체가 몇 없더군요.
그나마 대부분 어른들이고....어머니랑 같이 온 아이 하나가 있었는데 결국 못견디고 꽤 초반에 나가더군요.
아마 어머니가 로봇 나오니까 다 똑같겠지.....하고 잘 알아보지도 않고 데리고 온듯한데 또봇, 카봇 보는 애들에게 마징가는 안맞죠.

애초에 토에이 마징가 후속작이란 이름달고 나온거니 그시절 마징가를 보고자란 세대나 마징가 시리즈를 파는 덕후들용이지 애들용은 아니었죠.


더빙 퀄리티도 만족할만했고 스토리도 그리 돈아깝다는 혹평에 비해 괜찮더군요.
좋은 의미로든 나쁜의미로든 그시절 감성에 맞는 클리셰 투성이의 작품이라.

신캐인 리사도 귀여웠고 아주 좋았습니다.
예고편만 봤을때는 흑막내지 흑막의 꼭두각시일줄 알았으나 철저하게 끝까지 아군이더군요.
결말도 정말 예상대로였고.코우지가 본 가능성에서 사야카와 두사람의 딸로 나온 시점에서 마지막에 그리 나올줄 알았죠.

그레이트의 비중은 그리 크지 않습니다.
초반에 잡몹들 양학하다가 아수라가 나오니까 바로 발리고 나중엔 고라곤의 기동키로 이용당하다가 탈출후에는 마징가Z와 함께 헬을 협공했으나 소용없었고요.
그랜다이저가 안나와서 불만이라는 소리도 들었었는데.......그랜다이저는 태생부터 다른 시리즈와 다른 이질적인 작품이고 그레이트도 이모양인데 나와봤자...

Z라고 취급이 그리 좋지만은 않았습니다.
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가 고라곤의 브레스트 파이어에 박물관채로 녹아내리나 했지만 그건 가짜였고 코우지가 진퉁타고 출격하나 기계수들의 물량에 밀리고 아수라와 브로켄의 협공에 고전하다가 이겼나 싶더니 닥터 헬이 조종하는 고라곤에 의해 걸레짝이 되니까요.
오히려 기체상태는 붙잡혀 있던 그레이트가 양호.
역시 Z는 어느 시리즈든 걸레짝이 되는게 운명인듯......카이저에서도 시작부터 썰리고 뚫리는걸로 시작하니.

마지막엔 전세계 광자력 에너지를 모아 고라곤과 동급의 기체가 되고서도 밀리던 상황을 단번에 역전해 이기는 왕도전개로 끝났습니다.


더빙판의 성우진은 코우지, 쇠돌이에 김영선님, 사야카에 정미숙님, 테츠야에 홍시호님, 리사에 이지현님이 맡아 열연해 주셨습니다.
그밖에 정승욱님이라던가 익숙한 목소리도 여럿 들리더군요.
무엇보다 정미숙님의 히로인 연기를 오랜만에 들어서 매우 좋았습니다.
김영선님의 주인공 연기야 최근에도 계속되고 있으니까요.
김영선님의 쇠돌이는 카이저ova에서 이어져온거지만 나머지는.....성우진이 다르죠?카이저 더빙판 본지도 오래되서 기억이 안나네요.

근데 코우지나 사야카가 쥰이나 테츠야에게 계속 반말을 하던게 영 걸리더군요.....
일본판에서는 분명히 씨를 붙였던걸로 기억하는데......게다가 둘이 코우지&사야카 커플에 비해 연상이죠?

ps. 전 마징가Z에 그리 많은 무장이 있는줄 오늘 보면서 처음알았습니다.
근데 왜 카이저ova랑 진마징가에선 주구장창 광자력빔만 쏴댄거지.....광자력빔, 루스트 허리케인, 브레이트 화이어. 이 대표기술 세가지빼곤 쓰는걸 못봤는데.아 로켓트 펀지도 쓰긴 썼었지.
저역시 토에이판 마징가를 제대로 본건 아니라서....어릴적에 비디오로 보긴했는데 너무 어릴적이고.전편을 다 본것도 아니라.
믹시

샤우드 2018-05-17 (목) 22:25
무장 수 자체는 TV판 마징가가 가장 많죠. 

진짜 전 무장 다 보여주는게 팬서비스 그 자체였습니다.
대차륜 로켓 펀치 같은 건 안 나올 줄 알았거든요( '')

전 사실 헬박사가 타는 거 따로 나오고 마지막에 코우지가 인피니티 타고 싸울 줄 알았어요(..)

아마 요새 시리즈 같았으면 그랬겠지만...

TV판 팬들을 위해서인지 마지막까지 마징가Z 크으...

진짜 마징가제로 입장에서는 최고의 극장판이었을 것 같습니다( '')
댓글주소
     
     
ivory 2018-05-17 (목) 22:48
TV판 시절에 비교해보면 지옥대원수가 버프를 좀 세게 받았더랬습니다.
싸울 수 있으면서 왜 최종화까지 데모니카 안에서 수리하라고 닦달만 하다 결국 폭사해버린 건지 이해가 안 갈 정도...(...)
댓글주소
새누 2018-05-18 (금) 00:40

작품에 마지막 이벤트(?)는 "이거 슈로대로 만들라고 하는거 아냐"하는 느낌이.... 인피니티가 마징가(슈로대) 최종보스고 제로나 카이저로 상대하는것도 
재미있을듯한.... 헬이 탄 인피니티는 마신 헬 제로 느낌이긴 하니 더더욱....

댓글주소
   

총 게시물 3,215건, 최근 6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815 [영상물/네타]  [LOL] 2018 Mid-Season Invitational 결승 : 이걸...이걸...!!!! +9 holhorse 05-20 0 793
2814 [영상물/네타]  데드풀2 보고 왔습니다. ^^ +12 데이워치 05-20 0 867
2813 [영상물/네타]  킹스스피치를 봤습니다 +2 코벤 05-20 0 352
2812 [영상물/네타]  [마징가 Z 인피니티 / 네타] 끝을 알리는 이야기. +1 칼데라인 05-20 0 520
2811 [영상물/네타]  [데드풀 2] 미국에서 무자막으로 봐도 재밌는 영화였습니다 +6 Eagla 05-20 0 822
2810 [영상물/네타]  [중2병이라도~/네타] 중2병이라도 사랑이 하고 싶어 Take on Me 평범한괴인 05-19 0 423
2809 [영상물/네타]  마징가 Z 인피니티 보고왔습니다 +1 붉은연철 05-19 0 378
2808 [영상물/네타]  [마징가Z 인피티니] 정말 만족하면서 봤습니다. +3 키바Emperor 05-17 0 595
2807 [영상물/네타]  [마징가 Z : 인피니티/누설] 사람들의 평가가 마음에 와닿는 이유 +4 hot orez 05-17 0 1103
2806 [영상물/네타]  [마징가Z 인피니티]좋다고 하기도 안 좋다고 하기도.... +11 샤우드 05-17 0 745
2805 [영상물/네타]  [데드풀2]진짜 가족 영화군요.. +5 hot 샤우드 05-17 0 1238
2804 [영상물/네타]  [유희왕 브레인즈 52화] (스샷 있음) 유사쿠가 히로인을 NTR 당하게 생겼습니… +12 hot mypage 05-17 0 1225
2803 [영상물/네타]  데드풀2를 봤습니다 +4 testro 05-16 0 925
2802 [영상물/네타]  데드풀2 - 정말 감동적인 가족영화였습니다. +14 hot 키바Emperor 05-16 0 2047
2801 [영상물/네타]  [데드풀 2] 너네 대체 왜 그걸 걔한테 준 거야 +7 hot 아스펠 05-16 0 1795
2800 [영상물/네타]  [데드풀2] 안녕웨이드 ,안녕 유키오 +14 hot 노히트런 05-16 0 3735
2799 [영상물/네타]  데드풀2 조조로 막 보고 나왔습니다. +24 hot 마나다이스키 05-16 0 1522
2798 [영상물/네타]  박하사탕 (2000) +1 평범한괴인 05-16 0 384
2797 [영상물/네타]  [스포]인피니티 워 보고 왔습니다. +7 귀운 05-15 0 801
2796 [영상물/네타]  [건담 빌드 다이버즈][이미지]7화 - 진지한 배틀이다 싶더니 개그가… +13 Rhyneid 05-15 0 916
처음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