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83 (회원 138) 오늘 7,896 어제 25,969 전체 86,228,304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2,712건, 최근 4 건
   
[출판물/네타]

[데이트 어 라이브 / 네타 주의] 18권 감상. 공략(물리)하라고 만든 보스입니까? 아니오, 공략(데이트)입니다.

글쓴이 : 롸르꾸 날짜 : 2018-06-11 (월) 18:16 조회 : 1113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02667


예약구매로 도착한 18권을 방금 막 읽었습니다.

대략적인 내용은 감상게시판에 데어라 주제로 쓰인 것이 있으니 여기선 생략하도록 하고.(사실 말 솜씨가 없어서;;)

본편의 중간마다 짧은 챕터로 과거이야기가 나옵니다만...
본편에서는 등장인물들이 줄줄이 죽어나가는데 과거에서는 고백이나 데이트 같은 따끈따끈한 분위기가 전개되고, 코토리의 친부모님인 당시의 타츠오, 하루코와 아코, 마코, 미코 3인방(어디선가 많이 보던...)도 나오면서 본편이랑은 분위기 차이가 있어서 피식피식 웃음이 나오네요.



미오에 관한 걸로 넘어가서.

미오의 천사는 3가지.
→ 아인 소프 오르(만상성당) : 꽃을 소환해 빛을 내뿜고 빛에 닿으면 즉사.
→ 아인 소프(윤회낙원) : 본인 주위에 인계를 불러오고(위저드의 테리터리는 이걸 흉내낸 것.) 그 내부에서는 현실을 맘대로 조작함.
→ 아인(  ) : 문답무용으로 상대를 소멸시킴.

최종보스 아니랄까봐 심히 괴랄합니다.
시도가 미오에게 데이트를 신청하는 걸로 18권이 끝나는데,

자, 우리들의 전쟁(데이트)을 시작하자!   

가 캐치프레이즈이니 만큼 싸우기 보다는 데이트로 반하게 해서 봉인하는게 기본입니다만,
저는 '저런 대놓고 치트에겐 정면으로 이길 수 없으니까 우회루트(데이트)로 공략할 수밖에 없잖아?' 라고 생각했네요. 아니, 정말로요.

결국 데이트 신청으로 끝난다는 걸 알고 있으면서도 전투씬이나 능력이 나올 때마다,
'아니, 이걸 어떻게 이겨?' 라고 저도 모르게 그런 생각이 들었으니까 말 다했죠.


18권은 전투가 메인이었으니 19권부터는 데이트 어 라이브의 전통(?)인 연애노선으로 넘어갈테니 기대되지만
하지만 일본에서도 19권이 아직 정발이 되지 않았으니 정발되서 19권을 읽으려면 빨라도 올해 끝자락이나 내년으로 넘어가야 겠네요.


으으...그때까지 어떻게 기다리지요....

믹시

아이르테르 2018-06-11 (월) 18:24
미오 영장이 임산부용 드레스라죠. 이건 시도가 미오어 모성애를 각성시킬 수 있을 것인가 승부네요
댓글주소
AMN연호 2018-06-11 (월) 18:26
영속 함정 아인 소프 오울을 발동! 이 효과로 시계신 세피론을 특수소환! [장르가 다르....지만 같은 판타지]
댓글주소
수여리 2018-06-11 (월) 19:01
정말로 끝까지 데이트하네요.
댓글주소
chuck 2018-06-11 (월) 19:12
과연 결말이 어떻게 될지. 3기 애니는 제대로 나올지..
댓글주소
     
     
게랄디 2018-06-11 (월) 19:27
무리라고 봅니다만....

1기 제작사가 파산해서 딴 회사로 넘겨서 만들어진게 2기인데, 2기 만든 회사도 어젠가 그제인가 파산신청 했답니다.

고로 무리라고 생각합니다...
댓글주소
          
          
chuck 2018-06-11 (월) 19:28
그래서 3기가 제대로 나올지라고 썼습니다. 다른 회사로 제작의뢰가 갔으면 그나마 가능성이 조금은 있겠지만...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6-11 (월) 19:34
그렇게 어마금처럼 수십년의 시간이 걸렸다 한다
댓글주소
          
          
holhorse 2018-06-11 (월) 19:33
저주....?!
댓글주소
          
          
쿠로코아 2018-06-11 (월) 19:42
3기 나온다고 일단 한번 공식적으로 정보가 뜨긴 떴는데. 그 후로 감감무소식.
댓글주소
     
     
DAEITW 2018-06-11 (월) 23:41
사실 나온다고 해도 분량적으로 볼 때 아마...

3기 - 나츠미, 오리가미 공략. 이후 잘하면 이츠카 디재스터까지 갈지도....?
4기 - 니아, 무쿠로, 쿠루미까지가 한계. (미오까지 넣는 건 아무리 봐도 무리)
5기 - 미오 스토리로만 18권, 19권, 20권이 나오지 않으면 무리.... 
댓글주소
재박이 2018-06-11 (월) 19:28
처음부터 이 작품은 인간에게는 재앙, 초인에게도 괴물인 존재를 데이트로 공략한다는 게 주제였으니까요.
댓글주소
Eida 2018-06-11 (월) 20:18
해결법은 데이트 폭력...........(도주)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6-11 (월) 21:39
어머니를 공랴읍읍
댓글주소
플라잉란코 2018-06-20 (수) 17:43
시도 : XX 차라리 타노스를 잡으라고 해라...
댓글주소
   

총 게시물 2,712건, 최근 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2532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꼬인 전생. +22 hot 드레고닉 06-15 0 1164
2531 [출판물/네타]  [마블/이미지주의] 마블 역대급 로맨스의 주역은 이 두 사람이라고 생각합… +31 hot Cthulhu2 06-14 1 1886
2530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칼럼] 現 백웅을 ARABOZA. +11 hot Jeff씨 06-13 0 1197
2529 [출판물/네타]  [신근육맨/네타] 등장, 다섯 왕자 VS 육창객! +6 적혈공월 06-13 0 600
2528 [출판물/네타]  [원피스] 문득 든 생각인데, 빅맘편에서 가장 파워업 한 인물은 나미 아닐까… +7 hot 네잎 06-13 0 1475
252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칠요의 시련은 이론상 인간들로만으로도 클리어 가능하죠. +14 한을 06-13 0 865
2526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이놈 루시퍼 맞겠죠? +5 드레고닉 06-13 0 889
2525 [출판물/네타]  [데어라 18권/린네 유토피아] 생각해보니 린네는 과연 어떤 존재일까요? +7 섭고편질 06-12 0 592
2524 [출판물/네타]  [마블/이미지주의] 매그니토와 찰스와 찰스 아들의 문제 해결방식을 정리… +16 Cthulhu2 06-12 0 725
2523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아수라, 아니 파순은 얼마나 강한가? +8 한을 06-12 0 813
2522 [출판물/네타]  [데어라 18권] 츠나코씨 일러 진짜 잘 그리네요. +7 hot 섭고편질 06-12 0 1157
2521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첫번째 생사투. 파순vs백웅. +23 드레고닉 06-12 0 932
2520 [출판물/네타]  [데이트 어 라이브] 18권 감상... 생각보다 잘 짜인 스토리로군요. +39 hot DAEITW 06-11 0 1128
2519 [출판물/네타]  [데이트 어 라이브 / 네타 주의] 18권 감상. 공략(물리)하라고 만든 보스입니… +14 hot 롸르꾸 06-11 0 1114
2518 [출판물/네타]  [원피스] 해군 원수의 체면<<<<<사황의 체면 +19 hot holhorse 06-11 0 2145
2517 [출판물/네타]  [봉신연의 외전] 2위가 괜히 2위가 아니구나 +12 hot 한을 06-11 0 1598
2516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전생검신이 어떨 때 보기 즐거우신가요? +11 가끔은달려보… 06-11 0 795
2515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여기서 아군 플래그가? +12 드레고닉 06-11 0 794
2514 [출판물/네타]  [UQ홀더 최신화/네타] 다시 회복하고 전장으로 향하는 네기였습니다 +23 hot 쥬우레 06-10 0 1787
2513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각자 원하시는 백웅의 절대지경 각성씬 있으신가요? +35 한을 06-09 0 897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다음검색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