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14 (회원 156) 오늘 10,949 어제 24,490 전체 86,255,847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7,806건, 최근 7 건
   
[웹창작/네타]

[트라젠타듀오 어장/사쿠야는 위험한 도시에서] 두번째 보스전 종료

글쓴이 : Cielbrunstud 날짜 : 2018-08-11 (토) 00:55 조회 : 205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09761
리버티 시티의 마지막 상급연구소 알타입이라는 이름에서부터 떡밥이 있었던 바이도라는 코스믹 호러와의 전투가 이번 연재분에서 나왔습니다.

단 본 어장의 바이도는 차원밖의 존재라거나 그런 것은 아니고 그저 바이도의 침식능력만을 따온 녀석이었습니다.

그 정체는 본 어장의 코이시에 대응되는 평행세계의 존재가 평행세계의 로드란을 모조리 먹어치우고 자신의 것으로 만들어버린 존재.

담당 AA는 앵커로 받았는데 어장주가 그냥 AA 앵커로만 언급하는 바람에 복날의 메인 히로인 밀피오레가 당첨되고 말았습니다.

저런 존재라면 네로 카오스가 딱 어울린다고 생각했는데...

사실 본 목적은 알타입에 의해서 긴가의 세계에 떨어진 나노하를 구출하는 것이었지만 코이시가 그 세계에 풀어버린 바이도와의 충돌은 당연한것이었습니다.

아무튼 전날에 크리가 엄청나게 터져서 코이시한테 정보도 모조리 뜯어냈고 나노하가 바이도한테 침식되었던 평행세계의 레이무를 원래대로 되돌리는 등의 사건이 일어나서 공략이 쉬워질지 아니면 다이스운을 다 써서 어려워질지 하는 의논이 좀 나왔습니다.

그리고 바이도가 쳐들어온 긴가의 세계에 워프할때도 크리가 떠서 바이도 보스의 코 앞에 떨어지고 마는 것으로 전날 연재 종료.

그리고 이번 연재에서 그 바이도들의 보스인 밀피오레와 대면을 했지만 역시나 모든 것을 먹은 다음 정신이 나간 상태라서 오로지 주인공 파티를 먹어치우려는 생각만 하고 있었고 그렇게 해야 세계를 구한다는 광기에 빠져 있었습니다.

결국 전투를 할수밖에 없었고 바이도 보스가 검은탑의 거리의 맥거핀이었던 폭풍의 왕의 능력과 크리맞고 허무하게 죽어버린 멀린의 능력을 모두 사용했지만 젠키치의 롱기누스의 능력으로 이게 막히는 걸로 전투가 시작되었습니다.

그런데 이걸 한 것 외에는 지금까지 크리를 엄청 먹었던 젠키치가 활약을 잘 하지를 못한 전투였습니다.

일단 전투 이전에 시도했던 도둑질을 실패했고, 개막 이후 바토리, 메다카가 탱킹을 하는 중에 나온 이그니션 앵커도 펌블이 떠서 들키고 말았습니다.

사실 다이스는 6이었지만 어장주 다이스가 7이라 이걸 요그 소토스의 파편으로 올려서 더블을 만들려고 하는 도박을 한게 실패한거지만요.

그나마 그 다음 다이스가 1이라서 시키의 목숨 하나로 이 상황이 끝났습니다.(남은 목숨 4개)

그런데 역시 듀오님 어장 아니랄까봐 이 직후에 크리가 뜨고 말았습니다.

크리의 주인공은 바로 기껏 파티원으로 놓고는 마작 커뮤에만 나왔던 사키.

이 크리로 인해서 사실상 보스전이 끝났다는 느낌이었는데, 시키한테 스텔스 모모의 능력을 부여해서 다시 숨을수 있게 했고 테루의 능력으로 바이도 보스의 구성원중 가장 강했던 성왕 비비오를 원래대로 되돌렸고 그 결과 비비오 덕에 조금이나마 이성이 남아있었던 보스 바이도는 완전히 미치고 말았습니다.

그리고 그 이후는 무난하게 젠키치의 롱기누스의 창을 시키의 힘으로 던지고 완전히 미쳐서 그걸 아예 눈치채지도 못한 보스 바이도한테 치명타를 입힌 다음 시키가 무난하게 마무리.

결국 기껏 침식에서 해방되고는 별 활약을 못한 비비오가 뻘쭘해하면서 이번 연재가 끝났습니다.

결론: 저 코스믹 호러를 잡을 수 있게 하드캐리한 주인공은 나노하, 사키.

그 외에는 1000 앵커로 바이도전에서 젠키치와 연결된 그분이 개입한다는 게 나오고 그 다이스가 97이 나온것도...

나노하 구출 파티에서 3티어에 해당했던 의외의 결과가 나올지도 모르는 녀석 중에 사키가 있었는데 그 역할을 다했습니다.

그건 그렇고 이제 이 어장의 주인공이 누구인지 더 헷갈리기 시작했습니다. 주인공으로서의 행보를 가장 잘 보여주는 녀석은 올가마리인데, 현장에서 가장 크게 활약하는 것은 젠키치고... 더군다나 바이도전에서는 바이도와 사쿠야가 만나면 큰일이 난다는 이유로 사쿠야가 전투에서 빠졌고...
믹시

리구텅멍 2018-08-11 (토) 13:55
역시 다갓은 크리를 적절할떄 뽑아주는군요
댓글주소
   

총 게시물 37,806건, 최근 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7746 [게임/네타]  [Fate/Grand Order] 여기서도냐?! +19 hot 한을 08-12 0 2286
37745 [영상물/네타]  [달링 인 더 프랑키스] 뒤늦은 짤막한 감상. +9 셍튜므 08-12 0 820
37744 [웹창작/네타]  [원펀맨 리메이크/135화] 격의 차이. 그리고 돌입. +33 hot 송작자 08-11 0 3336
37743 [영상물]  미래의 미라이 레크니아 08-11 0 460
37742 [웹창작/네타]  [세미와매직큐브웹툰] 세미가...... 패왕이었어!? +25 link hot 네잎 08-11 0 1178
37741 [게임/네타]  [Fate/Grand Order] 에미야와 타이가? +9 link hot holhorse 08-11 0 1549
37740 [출판물/네타]  [일하는 세포 BLACK]소생, 그리고… +9 hot Rhyneid 08-11 0 1263
37739 [웹창작]  최근 읽어본 조아라 글 감상 +3 hot 팔콘 08-11 0 1695
37738 [게임/네타]  [둠 이터널/스크롤/데이터 주의] 뭐가 어째? 둠 유니버스? +51 에닐 08-11 0 975
37737 [기타]  편의점 공통 오뚜기 카레면 약간 매운맛 & GS25 오모리 부대찌개 라면 +7 데빌시키 08-11 0 577
37736 [웹창작/네타]  [트라젠타듀오 어장/사쿠야는 위험한 도시에서] 두번째 보스전 종료 +1 Cielbrunstud 08-11 0 206
37735 [영상물/네타]  [맘마미아 2] 소포모어 징크스 X까! +4 아스펠 08-10 0 750
37734 [웹창작/네타]  [스위트 홈/ 유료분 네타] '현실'적이고 '무서운' 이유. +1 이누매나 08-10 0 677
37733 [출판물/네타]  [한제국건국사]그래서 다음 편은? +11 hot 불타는감자밭 08-10 0 1026
37732 [기타]  세븐일레븐 더커진 한마리 훈제치킨 리뷰 +11 hot 데빌시키 08-10 0 1153
37731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훔쳐라! 천하 제일을 목표로! +20 드레고닉 08-10 0 951
37730 [웹창작/네타]  [전생검신] 백웅의 도둑질 재능과 가면에 대한 개인적 추측 +3 일단 08-10 0 847
37729 [웹창작/네타]  [전생검신/네타] 추측하건데.. +5 모던워페어 08-09 0 909
37728 [출판물/네타]  [마블/타입문/네타] 양쪽 모두 인류에게 희망적인 미래는 없는 것 같네요. +36 hot Cthulhu2 08-09 0 1959
37727 [웹창작/네타]  [전지적 독자 시점] 뭐지, 설정오류인가요? +7 hot 한을 08-09 0 1232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