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43 (회원 257) 오늘 9,324 어제 28,088 전체 88,819,688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8,563건, 최근 12 건
   
[출판물/네타]

[펌프킨 시저스]어쩌다 이렇게 되었는가[...]

글쓴이 : 고기매니아 날짜 : 2018-09-15 (토) 01:12 조회 : 1273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13329
주연들이 모여있는 육정 3과는 기본적으로 한직 취급입니다.
실제로 인원이 6명에 한마리 뿐이고, 공식적인 주 업무는 대민지원이죠.

근데 이게 스토리가 21권까지 진행되다 보니...

여섯명 중 셋(알리스/오렐드/란델)이 각자 혼자서 전차를 잡는 데 성공합니다.
란델은 이때까지 한 일이 기갑차량 줘패는 거[...]였고 알리스는 그냥 개인무력 종결자.
그나마 오렐드는 자기 무력으로 잡은 건 아니고 주변의 도움이랑 상황상 정말 운으로 잡은 거긴 한데...
그렇다고 그걸 일반적인 군인이 시도할수 있냐고 하면 그렇지도 않은지라.

심지어 나머지 셋도 평범이랑은 담을 쌓은게

초기에는 공식적인 권한도 애매하고 하는 일도 별 거 없이 어떻게든 예산 타내려고 만든 한직부대였는데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그냥 소수정예 만렙 집단이 되어 버렸습니다.

어쩌다 이렇게[...]


...여담으로 현재 알리스 약혼자인 그 사람. 대충 5권 쯤에서 알리스 보고 '나와 대등하게 겨룰 수 있는 존재' 니 뭐니 했는데...
알리스랑 당신이랑 붙으면 당신 5초 안에 목 따여. 도망쳐[...]
믹시

psyche 2018-09-15 (토) 01:29
추억의 만화로군요~
전에 보면서 떠오르던 건... 버서커는 강하구나~여러가지 의미로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5 (토) 01:33
이후 전개를 보면 버서커라기보단 그냥 유리검이지만요.
진짜 완결 시점에서 일단 살아있으면 기적이란 게 밝혀지는 바람에;;
댓글주소
          
          
psyche 2018-09-15 (토) 01:47
뭐, 몸이야 진작에 똥망되어 있었지만, 미래시로 기계만드는 도공이나 슈퍼로봇 매드사이언티스트 레벨로 
아무거나 쳐만들고 자빠진 만능 교수가 날뛰는 세계관이라 나중에 '나 사실은 연구 하나 더 했었어~'하고 
튀어나온 교수개객기의 실험용 불사 알약 하나 먹고 남주 몸이 다 낫든지 어린애로 돌아가든지 해도 개연성은 
매우 충분하잖아요;ㅠㅠ 
 
다른 만화라면 개막장 전개란 소릴 듣겠지만, 이 만화는 전제부터가 그런 세계관이라 한없이 정상적인 전개.

...

뭐, 어찌되었든 행복하게 끝났으면 좋겠네요. 
행복하게 체리오 하고 끝나는 부류 말고요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5 (토) 02:15
어...죄송합니다. 신체적인 부분만 적고 멘탈적인 부분은 빼 먹었네요.

저 상태에서 란델이 그렇게 살아서 멀쩡하게 일상생활을 영위할 때 란델의 멘탈이 어떻게 될 지가...
란델 본인부터 자신을 '적을 물리친 군인' 이 아니라 '공화국 군인을 대량으로 살해한 살인범' 으로 본다는 점입니다.
당장 주변 인식상으로는 란델이 전쟁 중에 속해 있던 901에 대해 들어도 '자기 목숨을 도외시한 일당백의 전사' 정도로나 받아들일 겁니다. 실제 전과상으로도 비슷했던 모양이고.
하지만 란델은 자신을 군인으로 생각하지만 그 전에 아버지에게 교육받고, 전쟁 중에 그 소위와 있으면서 얻은 사상-사람이 사람을 죽이는 시점에서 살아있는 사람으로서의 존엄을 포기하는 짓-이라는 게 기본적으로 깔려있어요.
자신이 죽는 것으로 끝나면 차라리 다행이고 공화국 군인 X명을 살해한 연쇄살인범으로서 죗값을 치러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얘는 자신이 자의식을 유지한 채로 살았을 때 자신을 용서하지 못 해요.
기술적인 부분을 카우프런 본인이나 뮤제가 어떻게 메워서 살아난다 쳐도 본인 멘탈 상 3과에서 더 구르려 할 게 뻔한 상황.
오렐드가 합동회의 전에 란델을 서류 업무 쪽으로 돌리는 걸 건의한 게 괜히 그런 게 아니란 게[...]
댓글주소
                    
                    
psyche 2018-09-15 (토) 02:22
그 부분은 성장이 필요합니다. 누군가의 도움으로라도.

아저씨는 1권부터 계속 그 모양이고, 전후복구 활동을 하며 보람을 느끼면서도 
여전히 얽매여서 아마 스스로는 도저히 어떻게 바꿀 수 없는 가치관이겠지만... 
결국 기원을 따지고 보면 어린 시절 + 양아버지에게 받은 가치관에 불과하고 
현실이라면 몰라도 서브컬쳐 주인공에게 이건 극복 불가능한 건 아니죠. 

그의 진정한 구원과 새출발, 최후의 전재부흥을 제 상상 이상으로 
작가분이 훌륭하게 결말을 내주리라 믿어봅니다.ㅠㅠ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5 (토) 02:29
어떻게든 변수를 만든다면 알리스를 포함한 육정 3과랑 뮤제인데...뮤제는 기술적으로는 충분한데 멘탈 쪽은 개인이고 육정 3과는 알리스는 좀 아슬아슬해도 성장의 여지가 있는데다 나머지 멤버가 있는데 기술력이 한참 딸린다는 게;;

어...이거 아벨이 뮤제-오렐드랑 만나서 이야기했던 걸 보면 가능성이 상당히 높은 게...?
댓글주소
                         
                         
psyche 2018-09-15 (토) 02:42
모두가 힘을 합쳐도 이 작품 분위기상 주인공이 아예 깡그리 완치될 가능성은 낮게 보지만, 
설령 어디 한 군데 정도 영원히 고장나더라도 다 같이 행복하게 보낼 정도의 적절한 수명과 
멘탈만 돌아오면 충분히 해피한 결말이라 생각합...
기다려라, 그리고 희망을 가져라
댓글주소
쟌리 2018-09-15 (토) 09:42
한직이여도 거기 업무하는 사람들은 능력은 있는데 문제가 있어서 미려났거나 자기가 지원하거나 아니면 그냥 배정받았던가 하는 부대이니깐요.(수가 적으면 유능해야한가가 적용된 부대...)
란델은 진짜 군인이 될 성격머리가 아니죠.
적어도 전쟁이 없는 평화기의 군대면 모를까, 사람을 죽여야하는 전쟁 때 이 순수한 영혼이 얼마나 고통 받았을지...(개미 한마리도 못 죽일 것 같은 사람인데...)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6 (일) 20:29
란델은 본인 상황도 상황인데 알리스가 얘 사정을 자세하게 아는 순간 멘탈 박살날 게[...]
댓글주소
Eida 2018-09-15 (토) 12:36
펌프킨 볼(야)
댓글주소
제피 2018-09-15 (토) 14:09
란델이푸른 랜턴을 켠 뒤 맨몸으로 전차 잡는 씬은 코스믹호러 급의 포스였는데, 이젠 개나 소나...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6 (일) 20:49
전차란 게 분명 사람이 혼자 잡을 수 있는 물건이 아닌데...저건 안티 아레스 입장에서는 상대가 영 좋지 않았습니다.

란델이야 기갑차량 종류에 완전 카운터고 알리스는 완전 임전태세에 싸운 장소가 홈그라운드.
오렐드는 주변 상황이 도운 거에다 전차보단 그 전차 조종수가 오렐드가 자주 상대한 부류다 보니 야바위[...]를 정말 잘 걸었습니다.
댓글주소
백수크리 2018-09-15 (토) 19:51

전차가 전차(풋)이...전차도 사양인가?!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6 (일) 20:31
저 당시 란델이야 전쟁 중에 맨몸으로 대구경 권총 하나 들고 전차 잡아대던 애라 장비 지원받고 그대로 잡았고...나머지 둘은 진짜 본인 실력도 실력인데 천운이 몇 번씩 겹쳤죠. 특히 오렐드.
댓글주소
오메가 2018-09-16 (일) 13:34
이거 언젠가 전차도 크로스를 보고 싶군요. 도대체 전차를 맨몸으로 잡는 집단이 한직 출신이라니.
댓글주소
     
     
고기매니아 2018-09-16 (일) 20:54
어...란델은 한직 출신은 아닙니다.
스토리상 얘가 전장 최전선에서 몇년 구른 베테랑이거든요.
전쟁 끝나고 백수마냥 떠돌다가 알리스네 일행이랑 만나서 일 터진 거 하나 해결하고 다시 군에 복귀한 거.
나머지 부대원도 오렐드랑 마티스를 뺀 셋은 각자 사정이 있긴 했습니다.
댓글주소
YuriTark 2018-09-17 (월) 13:59
요즘 리디북스에서 21권까지 전부 올라와서 부랴부랴 구매했죠. 진짜 추억의 만화인데 보니 11권 이후로 안봤더군요. 하긴 몇년이나 안봤지.....그래서 여기에 감상문 올라와서 깜놀했습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38,563건, 최근 1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7963 [영상물/네타]  [오버로드 3기] 계속 이 따위로 할 꺼면 때려쳐 이 자식들아 +34 link hot 아자젤 09-19 0 2175
37962 [출판물/네타]  [고수/미리보기].....누구일까요? +28 hot 한을 09-19 0 1970
37961 [영상물/네타]  [건담 빌드 다이버즈 24화] 혼을 판거냐 아님 그냥 작붕이냐 +14 hot 노히트런 09-18 0 1272
37960 [영상물/네타]  [하네배드] 이쯤 되니 애니가 어떻게 흘러갈지 감도 안 잡히는군요. +10 hot DAEITW 09-18 0 1561
37959 [출판물/네타]  [전지적 독자 시점]BL인가? 아니면 TS인가? 혹은 브로맨스인가? +42 hot 한을 09-18 0 1998
37958 [출판물/네타]  [조아라][회귀자 사용설명서] 이기영 당신의 인성은... +14 hot 등짝좀봅시다 09-17 1 2337
37957 [웹창작]  드디어 창게의 steel X still paradise 완독했습니다 +20 link hot みちる 09-16 0 1698
37956 [영상물/네타]  [롤드컵 선발전] 최종전 젠지 e-스포츠 게이밍 vs 킹존 드래곤 X (결과 있음 … +11 hot 로드에깃든혼 09-16 0 1080
37955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지오] 2번째 PLAYRE, ANOTHER EX-AID! 랄까 어째서?! +7 게랄디 09-16 0 810
37954 [출판물/네타]  [소드아트온라인] 애니화 기념 4부를 재독하고 느낀점 +19 hot 한을 09-16 0 1612
37953 [출판물/네타]  [조아라] 보던 작품들이 흥미가 떨어진다..(상당한 네타 함유) +15 hot 밥먹는중 09-16 0 2896
37952 [게임/네타]  데스티니 가디언 완전 꿀잼이었습니다. +2 모르 09-16 0 885
37951 [웹창작]  최근 읽었던 장편 AA물들 감상글 +54 hot gus6970 09-15 0 2112
37950 [출판물/네타]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198화 - 중2병이 많은것 같아요 +18 hot holhorse 09-15 0 1567
37949 [게임]  데스티니 2 (가디언즈) 플레이, 스토리 소감 +2 팔콘 09-15 0 864
37948 [출판물/네타]  [레벨업]크로스번의 대표망작(장문) +33 hot 막장엔트군 09-15 0 2147
37947 [영상물/네타]  Β : 더 비기닝 B: The Beginning +4 뷰너맨 09-15 0 570
37946 [출판물/네타]  [전생검신/네타] 표절 후폭풍으로 스토리 전개가 빨라진 것 같네요 +6 hot GLife 09-15 0 1968
37945 [출판물/네타]  [펌프킨 시저스]어쩌다 이렇게 되었는가[...] +17 hot 고기매니아 09-15 0 1274
37944 [출판물/네타]  [네타/레바툰 최신화] 결말까지 레바스러운 TS만화 +10 hot 거꾸로말해요 09-15 0 1778
처음  이전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