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6 (회원 220) 오늘 19,774 어제 29,541 전체 89,658,000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1,998건, 최근 16 건
   
[웹창작/네타]

[폭군고종] 드디어 그가 나왔습니다.

글쓴이 : Wolf君 날짜 : 2018-11-09 (금) 06:23 조회 : 152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22848
중간에 중국을 ㅈ/ㅜ/ㅇ/ㄱ/ㅜ/ㄱ 화 시키기로 했다던가.

공친왕에게 임모탄 고가 친히 설명해줘 자신의 설계를 이해시켜 공친왕이 절망한다던가.

그런일이 있었던 것도 같지만, 마지막에 나온 사람에 잊었습니다.

드디어 나왔습니다. 그가.

이완용.

네, 여전히 머리는 잘 굴러가면서 어떻게 자신에게 이득이 될지 계산각 재고 있군요.

응 근데 저어기 옥좌에 앉으신 임모탄 고는 네가 어떤사람인지 안단다.

보아하니 좀더 나이먹고 등장 하지 싶은데. 본격적 등장때 어떻게 등장할지 신경쓰이는군요.
믹시

풍왕결계 2018-11-09 (금) 07:01
토사구팽 각 나왔어요! 걸레처럼 쓰여지다 버려지는게 눈에 선합니다
댓글주소
플라잉란코 2018-11-09 (금) 07:13
이완용을 예전에 남주가 능력치는 있는 @이라고 평한게 걸리네요

서재필, 안창호, 안중근 같이 비교적 유능하면서도 식견 있는 사람들은 아직 안 태어났거나 이완용보다 어리려나요?

아니면 이미 벼슬하는데 임모탄 고 눈에는 그냥 엑스트라로 보이는?
댓글주소
     
     
달빛청년 2018-11-09 (금) 07:17
아직 등장시기가 아니시죠. 그분들은.

소년등장으로 해도 다음 나올건 런승만. 이후가되야 김구니 안중근이 나옵니다요.

박규수보다는 열강혐성이나 걸주혐성 파악할 놈이 완용이긴 한데 이놈 욕심이나 디메리트를 생각하면 글의 최후가 대일본제국 꼴나는 시발점이 완용 수상일거라...

폭군이 그런꼴 보려는 훗날 생각하는게 아니고 대한의 이후 대비하려하니 완용이는 두고 봐야죠.

일단 다른 인물 나오기전에 어느정도 굴릴건 확실한데 말이죠.
댓글주소
          
          
플라잉란코 2018-11-09 (금) 07:33
그런 독버섯을 써야 하다니...저라면 차라리 위안 스카이 등 중국에서 망명한 자들을 쓰겠습니다.

찾아보니 이완용은 1858/서재필이 1865/안창호, 안중근은 1870년대 생이군요.
댓글주소
한을 2018-11-09 (금) 07:19
아아...죽을때까지 일시키다 과로사 각이다...
댓글주소
     
     
플라잉란코 2018-11-09 (금) 07:34
조조 : 그렇게 생각하던 시절...제게도 있었습니다. 

사마의 :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yab 2018-11-09 (금) 08:16

괜히 쓸려다가 영향력이 늘어나도 곤란하군요

해골을 거두어 용상제작에 쓰도록 합시다

댓글주소
     
     
미스테리 2018-11-09 (금) 08:27
피의 신께 피를!
해골 옥좌에 해골을!
댓글주소
새누 2018-11-09 (금) 09:16
정보조직을 통해 고종이 유명한 위인들 다어떻게 하고 있는지 조사하고 있지않을까요
댓글주소
떠돌이개 2018-11-09 (금) 10:48
역시 내부의 적!
댓글주소
   

총 게시물 1,998건, 최근 16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1938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만약 조선에 벨에포크가 오면 +15 hot 닥터회색 11-12 0 1296
1937 [웹창작/네타]  [은영전/새로운 조류 외전] 3년만에 재개 +7 스카바티 11-12 0 700
1936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 패러독스 인터랙티브로 본 고종 +9 hot NaCN 11-12 1 1526
1935 [웹창작/네타]  [폭군고종] 중국에서의 걸주의 계획이 예상대로 잘 풀릴 것인가? +17 hot 근대선비 11-12 1 1450
1934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중화 유자의 의기 +69 hot 닥터회색 11-12 1 1956
1933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이것은 신대회귀의 맛인가.... +25 hot 잿빛산맥 11-12 1 1532
1932 [웹창작/네타]  [전지적 독자 시점] 왜 이 소설이 마음에 드는지 깨달았습니다. +6 hot 한을 11-11 0 1287
1931 [웹창작/네타]  [레시피가 보여!] 100원의 가치는 전혀 없었다. +8 hot QuodEratDemonstran 11-11 0 1072
1930 [웹창작/네타]  [네타]전지적 독자 시점에 대한 짦은 감상 +8 hot 알아자링 11-11 0 1060
1929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오의 모험자 생활] 다이스갓은 대체 무엇을 원하고 있어.....!? +26 hot 거꾸로말해요 11-11 0 1053
1928 [웹창작/네타]  [여성향 게임 세계는 엑스트라에게 어려운 세상입니다] 인공지능들이 이해… +5 GLife 11-10 0 840
1927 [웹창작/네타]  [네타] 소설속 엑스트라,에 대한 짧은 감상 +16 알아자링 11-10 0 840
1926 [웹창작/네타]  (나는 EX급 헌터다)진짜 목숨 걸고 싸운다는 것은 쉽지 않지요 +10 루미너스피스… 11-10 0 935
1925 [웹창작/네타]  [SAOX블리치] Deathberry and Deathgame - 플래그 마스터 딸기군이네요. +8 키바Emperor 11-09 0 673
1924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 새로운 천조의 질서와 사이코패스놈 등판 +27 hot 닥터회색 11-09 1 2046
1923 [웹창작/네타]  [폭군고종] 드디어 그가 나왔습니다. +10 hot Wolf君 11-09 0 1529
1922 [웹창작/네타]  [야루야라의 모험자 생활] 배드엔딩 안띄우는 조건 빡세... +30 hot 밥먹는중 11-08 0 1025
1921 [웹창작/네타]  [AA물/최신화 네타] 야루야라 개척 모험자들 야라나이오편 짧은 감상. +43 흑하 11-08 0 979
1920 [웹창작/네타]  [여성향 게임세계는 엑스트라에게 어려운 세상입니다] 5부 감상완료 +13 hot odeng1004 11-08 0 1024
1919 [웹창작/네타]  [폭군고종] 대한제국에선 훈장과 기장은 어떻게 처리되었을까요. +14 hot 물늑대 11-08 1 155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다음검색

초시공전기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