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5 (회원 210) 오늘 15,278 어제 28,676 전체 91,703,433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9,266건, 최근 5 건
   
[영상물/네타]

[헤븐즈필 2부/네타] 조..... 좆켄!!!!!

글쓴이 : Martian 날짜 : 2019-02-11 (월) 21:26 조회 : 156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33698
일본여행날 네네 비와 바람이 추적추적내려서 영화를 보러 갔습니다...

3월까지 기다릴수가 없었어요... 가격은 1800엔.. 확실히 우리나라보단 비쌉니다...

들어갈때는 그래도 개봉한지 한달이나 지났는데 무엇인가 사은품을 주더군요... 은색 비닐에 작은 쪼가리라 책갈피인가 했습니다....

일단 들어가서 보기 시작했는데.....

헠헠 역시 믿고보는 UFO 극장판이라 그런것도 있는데 서번트 전을 거의 15분 정도 격투씬이 나오더군요.... 바사카는 강했고 날렵했지만 

탄밥은 탱크 그자체였습니다. 지금까지 묘사에서 헤라클레스가 동네북이긴했지만 그래도 민첩 민첩하게 작은 몸을 이용하여 빈틈을 노리는 전법이었는데.....

탄밥은 그런게 없었습니다. 휘두르니 엑스칼리버라 헤라클레스가 날아다닙니다... 쳐맞아서요....

뭔가 UBW때도 그렇고 1부때도 그렇고 우리의 헤라클레스는 민첩을 얻고 힘을 잃었다고 해야할까요.... 작중 묘사에서는 부검이 사라진 순간 헤라클레스가 마운트
를 해서 때려갈겨도 탄밥이 피나 나올까.... 그런포스였습니다....

날아다니면서 여기치고 저기를 쳐도 아이와 어른의 싸움처럼.... 어떤의미로는 길가때보다 더 압도적이라고 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마지막 엑스칼리버!!!! 

솔직히 말해서 저걸 어떻게 숨겨요!!!! 성하나+엄청 큰 숲이 한방에 날아갔는데... 

지금까지의 대성보구들은 주위를 위해서 하늘로 쏘거나.... 아니면 고유결계 내에서 사용이 되어서 뭔가 음 크다... 이런느낌이었는데....

엑스칼리버 모르간은 그런거 없습니다. 이러니까 대성보구!!!! 라는게 한눈에 들어왔다고 해야할까요....

하지만 옛날에 헤븐즈 필을 할때에는 잘 못느꼈던 건데 지금보니 좀 궁금한 점도 있더라고요...

탄밥이 된 것까지는 알겠는데 이당시에는 사쿠라는 흑화하기 전이었습니다. 그리고 흑화하기 전에는 그림자는 무차별 맵병기 였었고요.. 단지 어새신이 반영웅 이었다는 점 그리고 기척차단으로 인해서 맵병기에 유리한 보정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이런 맵병기로 강적들을 하나하나 처리하고 있었고요...

하지만 탄밥은 이질적입니다. 아직 사쿠라를 본격적으로 다루지 않은 조켄이지만 탄밥의 경우 정확히 헤라클레스를 정리하고 이리야스필은 살려놓습니다. 마스터의 지시가 없는데도요... 

앙그라마이뉴로 인하여 사쿠라와 주종계약이 재성립된 것까지는 이해가 되나 왜 아직 흑화하지 않은 사쿠라인데 탄밥은 운용이 됩니다.... 이점이 잘 이해가 되지 않네요...

어쨋든 일어가 잘 이해가 되지 않지만 재미있었고 3월달에 한국에서 다시 볼 생각에 기다려지네요....

PS.. 기념품으로 나누어 주었던 것은 필름이었습니다... 하지만 왜 내껀 좆켄!!!!!인거야....
이리야야.... 너 제발 령주라도 좀 쓰지 않을거니... 헤라클레스가 울고있단다......
그리고 어쌔신님.... 1부때 세이버가 그냥 그림자에 저항하고 망상심음 맞고 죽었으면 헤라클레스는 어떻게 상대하실 생각이었나요??? 



밑에부분은 3부 예고 입니다. 보시지 않을 분은 그냥 넘겨주세요....









제목은 스프링링 송인데... 너무 포스터가 어둡다.....

나쁜놈들 예고에서 벚꽃만 보여주는 사악한 녀석들!!!! 그렇게 열린결말이 좋았던 것이었나!!!! 시로를 사쿠라를 라이더를 린을 보여줘!!!!





믹시

사심안 2019-02-11 (월) 22:35
댓글주소
재박이 2019-02-11 (월) 22:41
사실 이리야는 스펙은 좋있지만 서번트 운용은 그리 좋지 못했어요. 전술 판단이 미숙했죠. 페이트 루트에서 갓핸드의 스톡 충전을 기다리지 않고 가서 칼리번 오버킬을 당했고, UBW에서는 어느 정도 떨어져 있어야 하는데 금삐까의 사정선에 있으니 헤클 형님이 이리야까지 지켜야 하느라 돌파에 필요한 갓핸드까지 소비했죠.
댓글주소
MILAON 2019-02-11 (월) 23:02
그러고보니 이리야가 령주쓰는걸 못본거같네요...
댓글주소
새누 2019-02-11 (월) 23:59
댓글주소
starlight 2019-02-12 (화) 00:08
헤븐즈 필에서는 초반부터 시로와 신지의 상황이 나쁘게 흘러간 탓에 사쿠라의 정신적 흔들림이 격해졌고, 이로 인해 이때까지 잠잠했던 성배의 조각이 각성, 완전한 소성배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조각으로 인해 본체인 대성배와 연결되었고,  대성배와 동화되어 있는 앙리의 마스터가 됩니다.  이때가 언젠지는 정확히 모르겠습니다만, 라이더가 세이버에게 엑칼 홈런 당하고 리타이어(임시) 당한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서 일 겁니다. 
이후 사쿠라의 서번트가 된 앙리지만 애초에 자아조차 없었으며 사쿠라도 마스터란 자각이 없었기에 직접적인 행동은 하지 않았고, 대신 무의식 속 내제된 욕망에 따라 움직이는 힘의 덩어리를 소환하였는데, 이게 그림자죠. 
정리하자면 앙리 = 대성배와의 계약은 초반에 이루어졌고, 그 힘 또한 다룰 수 잇었지만 본인의 자각이 없었기에 무의식적인 발현만 가능했습니다. 

흑화 세이버는 앙리를 통해 대성배와 직결되어 사쿠라 본인은 전혀 자각이 없지만 일단 그녀의 서번트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그녀로 부터 직접적인 명령은 일체 없고, 흑화 세이버 본인이 원하는 것은 앙리의 강림이기에 사쿠라에게 직접적인 해가 되지 않는 선은 지키면서(시로 일행에게 위협만 하고 직접적인 손은 대지 않았죠. ) 활동을 했던 것이죠. 마력이야 대성배와 직결되어 있으니 펑펑 썼고요.
댓글주소
레포링 2019-02-12 (화) 10:17
버서커는 최강이야(광화디버프)
상대방(그에 지지않는 최강인데 무한마력버프)

 ...ㅜㅜ
댓글주소
     
     
아스리엘 2019-02-12 (화) 12:35
광화되서 스텟버프얻었을테니 디버프는아닌듯
댓글주소
   

총 게시물 39,266건, 최근 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9186 [웹창작/네타]  [룰렛은 너의 지옥] 벌써부터 사망각이 잡히네요 +21 hot 10만3000권의마… 02-12 0 1266
39185 [웹창작/네타]  [신화 속 무법자] 으아니! 이게 무슨 소리요! +5 플라잉란코 02-12 0 840
39184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네타] 임모탄 고의 신의 한수 1조 2항 +23 hot 이누매나 02-12 1 2200
39183 [게임]  이번 스팀 세일 구매 게임들 평가 [The messenger, what remains of edith finch, return of … +1 blackW 02-12 0 678
39182 [영상물/네타]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3기 15~17화 감상 +6 명석 02-12 0 592
39181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야라뎃키 메가텐] 이것이 인간의 강함. 이것이 주인공이다! +50 hot 거꾸로말해요 02-12 0 1298
39180 [영상물/네타]  [헤븐즈필 2부/네타] 조..... 좆켄!!!!! +7 hot Martian 02-11 0 1569
39179 [영상물/네타]  [스타_트윙클 프리큐어] 이번 최애는 분홍이 아닌 청록큐어다아!!! +3 AMN연호 02-11 0 398
39178 [영상물/네타]  배틀엔젤 알리타 - 네타는 거의 없음. +2 데이워치 02-11 0 344
39177 [영상물/네타]  [쾌도전대 루팡렌쟈 VS 경찰전대 패트렌쟈] 기나긴 이야기의 끝 +8 게랄디 02-11 0 751
39176 [출판물/네타]  [히어로메이커] 최신화 감상(네타주의) +12 hot 달의저쪽 02-10 0 1041
39175 [웹창작/네타]  [데스마치] 최종장에 돌입했네요 +9 link hot holhorse 02-10 0 1228
39174 [영상물/네타]  부활의 를르슈 스포일러 감상평. 히로인경쟁 최종승자가 정해졌습니다. +29 hot 키바Emperor 02-10 2 3020
39173 [영상물/네타]  [데이터주의] 카구야님은 고백받고 싶어 5화 +8 hot 나덜 02-10 0 1790
39172 [영상물]  [lol]이것이 매멘의 클라스! +9 hot 루현 02-10 0 1227
39171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오는 호모인듯 합니다] 신은 없는건가... +13 hot 애플요거트 02-09 0 1425
39170 [영상물]  [영화][사랑은 비가 갠 뒤 처럼] 원작은 신경안써도 되는 하나의 작품 +5 공돌이88호 02-09 0 582
39169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야라뎃키 메가텐] 최신화 정리 +52 hot 거꾸로말해요 02-09 0 1407
39168 [영상물/네타]  세인티아 쇼 8화. - 작화도 전개도 엉망진창.... +8 키바Emperor 02-09 0 544
39167 [기타]  회전초밥뷔페 가서 30-32접시 정도 먹고 왔네요. +13 hot 명석 02-09 0 1477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