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17 (회원 219) 오늘 27,141 어제 29,159 전체 91,628,295  
공지를 준수해주시기 바랍니다
아르카디아 주소는
http://www.mai-net.net/ 입니다.

팬픽요청 게시판이 신설 되었습니다. 팬픽 요청은 팬픽요청 게시판에 남겨주세요.
총 게시물 12,473건, 최근 1 건
   
[오리지널]

약간의 문화의 차이

글쓴이 : 영원의끝 날짜 : 2018-12-02 (일) 02:09 조회 : 2606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ss_intro/128802

작품명 :약간의 문화의 차이

분량 :85(완결)

장르/성향 : 이세계 전이, 판타지, 연애, 이문화

원작 : (X-over 의 경우 필히 써주셔야합니다)

사이트 주소 : https://ncode.syosetu.com/n3783bw

내용 설명 : 
그는 전생을 했다. 약간의 리스크는 있었지만, 자신이 바란 치트 첨부. 게다가 그 세계에는 마법이 있어, 이른바 일부다처가 허가되는 세계. 결국은, 하렘을 만들어도 문제 없음. 올바르고 이상. 그는 전생에 있던 꿈이었다, 하렘을 만들어낸다고 생각되었다.
그러나 그는 손에 넣은 치트인 『매료의 눈동자』를 봉인. 그리고 그 반동으로, 매력치최저변이 되는 것이었다.
결과적으로 모든 인간, 특히 여성으로부터는 오물을 보도록(듯이) 기분 나빠해져 그러나 그는 만족인 표정. 그것뿐만 아니라 그는, 요구해 그치지 않았던 여성과의 접촉을, 전력으로 피하고 있었다. 그 이유는, 이세계의 약간의 문화의 차이.

이세계로 전생하게 된 주인공은 신에게 마법을 사용할 수 있는 세계에서 하렘을 누리고 싶다는 소원, 그리고 그를 위한 치트능력인 매료의 눈동자를 받았지만 그 세계에서 사랑을 전달하는 방법을 알게되고 치트능력을 봉인하게됩니다. 그리고 그 페널티로 모두에게 인간쓰레기취급받게되지만 그러한 상태로 만족하던 주인공 하안 울드가 여러 사람을 만나고 사건을 겪는 이야기입니다.

열흘 전 쯤에 완결난 소설인데 개인적으로 세계관이 굉장히 맘에 드는 소설이었습니다. 그래서 년단위로 연중상태였어도 가끔씩 연재 추가로 되지 않았나....하면서 쭉 찾아보던 소설이었는데, 기나긴 연중때문인지 다른 문제인지 복선 회수나 마무리가 깔끔하지 않아서 좀 아쉬운 작품이기도 합니다. 뭐 나중에 속편을 쓸 예정이라고 하니 거기에서 해결해 줄거라고 바라긴하지만요.
아무튼 대충 4~5년동안 결말을 기다리던 소설이 완결이 나니까 뭔가 후련하고 아쉽고하네요.

풍왕결계 2018-12-02 (일) 03:11
무슨 문화이길래 그러는건가요?
댓글주소
     
     
odeng1004 2018-12-02 (일) 03:24
저쪽 세계에서는 목숨이 여러개입니다. 그래서 상대방을 죽여서 목숨을 빼앗는게 '고백' 입니다. 
왜 이렇게 됐냐면 문자 그대로 죽이면서 생명의 일부를 흡수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살해당한 사람은 죽인 사람에게 
강렬한 동질감을 느낍니다. 주인공의 경우 매력치트니까 여러여자한테 '고백'받으면...
거기다 이 남자 전생하면서 여러가지 조건을 달아서 그 부작용으로 형편없이 약합니다
댓글주소
     
     
영원의끝 2018-12-02 (일) 04:00
목숨이 여러개라서 만약 목숨이 여러개인 상태에서 죽게 될경우 강제로 부활하게 될 정도로 생명의 힘이 강합니다
그래서 만약 사람을 죽이게 되면 그 강한 생명의 힘의 파편이 죽인 사람에게 전달되어 영혼의 링크가 연결된다 대충 이런 느낌인거죠
그래서 어차피 영혼의 링크가 형성되면 사랑한다는 감정 역시 직접적으로 전달되니까 사랑을 살인으로 전하게 되었고 그 외의 이유로 죽이는 것이나 죽는것은 금기시되어있습니다
댓글주소
odeng1004 2018-12-02 (일) 06:50
이래서 치트능력은 잘 선택해야 합니다. 주인공은 아무생각없이 대가가 뭘 의미하는지도 모르고 신나게 요구했다가, 
매일매일 과거의 자신을 저주하고 있죠
댓글주소
태양나무 2018-12-02 (일) 14:21
생각없이 오 이세계! 오 판타지! 오 하렘! 했다가 피눈물을 흘리는 거군요
댓글주소
Rufia 2018-12-02 (일) 23:06
지독한 세계로군요...자업자득의 레벨을 넘어선 비극 그 자체
댓글주소
느루Null 2018-12-03 (월) 16:08
맞아요, 마무리가 깔끔하지 않았어요.
가뜩이나 번역기로 보는 몸인데 막화는 작가 후기를 보고서야 아 끝이야? 했습니다. 주인공의 사랑은 여태까지 나온 분량들만큼 들여 드러내야 하는 존재가 아니었나 싶어요. 그래서 좀 아쉬운 마무리였습니다. 워낙 되다보니 후련한 마음이 컸긴 해요.

이것도 처음 봤을 때로부터 6년쯤 되었군요.
댓글주소
     
     
영원의끝 2018-12-04 (화) 02:28
가장 치명적인건 막화에서 갑자기 신설정이 나왔다는거죠. 앞에서 떡밥도 없었고 분위기도 안던지고 응?그래하면서 말은 되는데 답답한 그 기분은 진짜
댓글주소
케이엘 2018-12-03 (월) 23:58
사실상 휴식기를 갖기 위한 1부 완결인 셈이니...
댓글주소
Rufia 2018-12-04 (화) 01:39
세계관 설정이 참신한 점도 있고 해서 하루만에 다 읽어버렸습니다. 으음...처음엔 철없이 빈 소원 때문에 나락으로 떨어진 주인공의 개그물인가 했는데 중간에 모종의 급전개가 펼쳐져 주인공이 품고 있었던 고민과 신념같은게 풀어져 나와 작품의 분위기가 변하면서 기승전결중의 전 부분의 전개가 펼쳐질려는 찰나 윗분들이 말씀하신 대로 작가분의 사정때문인지 결 부분이 후다닥 튀어나와버려 아쉽다는 기분이 드는 것 빼곤 사랑이란 과연 얼마나 강한 감정인가. 에 대해 조금 생각해볼 마음이 드는 괜찮은 작품이네요. 좋은 작품 소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12,473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373 [오리지널]  하구루마 드라이브 +8 Episteme 01-07 1476
12372 [나히아]  내 소꿉친구가 이렇게 귀여울 리 없어 (역설) +5 link hot 골뱅C 01-07 1942
12371 [오리지널]  자동 판매기로 태어난 나는 미궁을 돌아다닌다 +10 hot 유성볼 01-06 1742
12370 [나히아]  반냉반열의 소녀는 소꿉친구 (半冷半燃少女は幼馴染) [스포 있음] +4 link hot 골뱅C 01-06 1870
12369 [오리지널]  각국 정상들이 2018년 패권 애니메이션을 결정하는것 같습니다 +12 hot 돌직구 01-05 1944
12368 [하이스쿨DXD]  변태인 자신을 지나치게 자각한 잇세 +2 link hot 골뱅C 01-05 1734
12367 [오리지널]  전생 따위로 도망칠 수 있을거라고 생각했나요, 오라버니? +16 link hot blaky 01-05 2675
12366 [해리포터]  [재소개] 루나 러브굿과 어둠의 마왕의 일기장 +1 link 골뱅C 01-05 808
12365 [아이돌 마스터]  퇴마사(견습) 도묘지 카린! +1 낙엽도 01-03 1009
12364 [기타]  [MCU/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거침없는 스파이더 우먼 +1 link hot 골뱅C 01-02 1553
12363 [블리치]  우리 중에 한명, 제다이가 있다 +3 link hot Rhyneid 01-02 2267
12362 [Fate/GO]  호수의 구도자 (페그오편 시작) +8 hot 천은하 01-02 1885
12361 [코노스바]  [X용사 요시히코 시리즈] 용사 요시히코와 마왕 카즈마 +2 link jlwkrtg 01-02 977
12360 [해리포터]  The Lust of Harry Potter +6 link 아담젠슨슨 01-01 978
12359 [나히아]  The Tick vs... MY HERO ACADEMIA! +2 link 골뱅C 12-31 1019
12358 [오리지널]  신들이 없는 별에서 / 경계선상의 호라이즌 NEXT BOX +2 슈이네스 12-29 1137
12357 [원피스]  ROMANCE DAWN STORY +8 link 아이르테르 12-28 1334
12356 [기타]  [겸허견실2차] 손끝 +4 link hot 라기타케치 12-26 2002
12355 [고블린 슬레이어]  내가, 고블린? +5 link hot 골뱅C 12-25 2188
12354 [유희왕]  Fate / Zexal Order +13 hot 록맨제로 12-25 1749
12353 [고블린 슬레이어]  어떤 병사의 다이스 (とある兵士のダイス) link 골뱅C 12-25 1283
12352 [고블린 슬레이어]  고블린 슬레이어 -회색의 늑대- (ゴブリンスレイヤー ―灰色の狼―) +1 link 골뱅C 12-25 1268
12351 [고블린 슬레이어]  사냥꾼이자, 야수 헌터 (狩人、あるいはケモノハンター) +2 link 골뱅C 12-25 1007
12350 [기타]  근육맨 완벽하지 못한 완벽초인 +1 link 암흑요정 12-25 1131
12349 [오버로드]  돈이 없는 그녀들은 어찌하여 낙원에 도달했는가? +11 link hot 인강실격 12-24 2189
12348 [기타]  (그리드맨) Search Secret Salvation Side 신죠 아카네 link 암흑요정 12-24 1061
12347 [기타]  [넵튠 시리즈] 네푸코씨가 다른 차원에 로그인 했습니다. +10 link 적혈공월 12-23 1188
12346 [오리지널]  성녀는 주먹을 휘두른다 +35 link hot 닥터회색 12-21 4225
12345 [기타]  야루오와 클래스 메이트가 배틀로얄에 참가당한 것 같습니다 完 +6 link 암흑요정 2018-12 1418
12344 [걸즈n판처]  레이제이 마코, 갑니다! +18 link hot 적혈공월 2018-12 1667
12343 [나히아]  & [네모바지 스폰지밥] 밴드 영웅들 & 초콜렛과 영웅들 +1 link 골뱅C 2018-12 867
12342 [기타]  [블랙라군]& [파 크라이 5] 창세기 9장 6절 (!스포일러 주의!) +4 link 골뱅C 2018-12 1055
12341 [기타]  블랙잭 × 대마인 +8 link hot 암흑요정 2018-12 1798
12340 [Fate]  '예를 들면' 외 18편 +7 link hot rosabaya 2018-12 1837
12339 [기타]  블랙잭 ~카르테 XXX : 가는 여자~ +6 link 암흑요정 2018-12 1252
12338 [Fate]  x 파이널판타지14] 토오사카 린은 빛의 전사다 +11 hot 낙엽도 2018-12 1673
12337 [기타]  [유루캠프] 할아버지는 빅 보스! [완결] +5 link hot Shirano 2018-12 1532
12336 [나히아]  [젤다x히로아카] 많은 힘을 빌려 나는 영웅을 목표로 한다. +3 link hot Shirano 2018-12 1620
12335 [죠죠]  X 히로아카] 히로아카 세계에 키라 요시카게가 오면 +16 link hot 아이르테르 2018-12 2232
12334 [오리지널]  천년무당의 대리인 +7 hot 데롤이엔 2018-12 2192
12333 [기타]  소노자키 리쿠는 지드다 (울트라 시리즈 × 유유유) link 암흑요정 2018-12 624
12332 [나히아]  개성 [초회전] (個性「超回転」) +4 link hot 골뱅C 2018-12 1693
12331 [오버로드]  루푸스레기나 베타가 나자릭에서 두번 다시 해서는 안될 일들의 비공식 리… +3 link hot 담쟁이덩쿨 2018-12 2372
12330 [유희왕]  불만족선생의 ARC-V +5 hot 유성볼 2018-12 1509
12329 [오리지널]  엔딩 이후 마법소녀는 정체를 숨긴다. +48 link hot 닥터회색 2018-12 4464
12328 [나히아]  × 암살교실] 살선생의 개인수업 +5 link hot 암흑요정 2018-12 1731
12327 [오리지널]  중년 사축 카드게이머의 마법소녀 사냥 +10 link hot 스킬트론 2018-12 2822
12326 [금서목록]  [재소개] 어떤 금발과 위험한 친구들. +10 link hot 연편 2018-12 2371
12325 [오리지널]  약간의 문화의 차이 +10 link hot 영원의끝 2018-12 2607
12324 [명탐정 코난]  × 일하는 세포] 무심코 전생의 이름으로 불렀더니 공안에게 마크 당하고 있… +3 link hot 코페아 2018-12 1784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글을 읽으셧다면 감사의 리플은 센스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