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99 (회원 133) 오늘 12,580 어제 28,228 전체 77,952,145  
웹 보안 도구 적용으로 인하여 동영상을 드래그해서 복사하면 잘못된 형식의 태그도 같이 복사가 되서 공격으로 인식하고 차단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동영상의 퍼가기 버튼을 이용해서 올바른 소스를 복사 하신 후 붙여넣기 해야 오류가 안생깁니다.

Youtube 동영상 등록시 IFRAME 소스가 아닌 OBJECT 소스로 등록해주세요.


총 게시물 40,691건, 최근 20 건
   
[기타]

한국 여자연예인에 대한 미국인들의 감상

글쓴이 : 룸펜 날짜 : 2017-01-08 (일) 22:43 조회 : 2335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ucc/360298



조금 딴 소리지만, 미에 대한 감각은 실은 인류 대부분이 비슷하다고 합니다. 대체로 남성적/여성적 특징이 확연하게 드러나는 건강한 몸매, 시원스러운 이목구비는 어디서든 선호되죠.
외모에 대한 지역적인 이상한 악습이나, 빌렌도르프의 비너스 상이나, 과거에 살집 있는 사람이 부티나 보인다고 했다 카더 같은 특이 사례가 있긴 합니다만, 그다지 변명이 되지는 않습니다. 어쨌든 예쁜 사람은 어디서든 예쁘고, 아닌 사람은 어디서든 아닌 겁니다.

다만 인간은 생존을 위해 영양분을 (주로 복부에) 비축하도록 진화했기에, 영양이 개선된 현대에는 살찌기도 쉬워졌습니다.
외모에 대한 선호가 진화/선택에 영향을 미치는 속도보다, 인간의 진화 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아마 근미래의 인간은 과한 칼로리를 먹어도 살찌지 않도록 유전자적 처치를 하는 식으로 자발적인 진화를 할 지도 모릅니다.

아니면, 이미 수술이라는 형태로 하고 있던가요?

1.39 Kbytes

노히트런 2017-01-08 (일) 23:10
뭐 보편적 미라는게 있긴하지만 그것도 지역적으로 분단된 과거는 그렇게 통하지 않는 조건이 아닐까요? 각 사회마다 문화적 색채가 뚜렸했고 두루뭉실하게 공통점정도는 있겠지만 문화가 달랐던만큼 명확한 차이는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나라만 해도 미남상은 십몇전과 지금이 큰 차이가 나는판에-_-;

지금 세계적 미의 기준은 서양기준으로 재편성된거같은데요?
댓글주소
     
     
룸펜 2017-01-08 (일) 23:42
꽤 서구화 된 건 사실이죠. 하지만 그것도 포함해서 뭐 크게 보편적 기준은 벗어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지금도 조선시대말의 사진 보면 짜리몽땅하고 주름진 상것하고, 선조님의 멋이 느껴지는 호남형은 확연히 구분되니까요.
http://egloos.zum.com/whtdrgon/v/1671316
이런 느낌?

예전에는 사내답다, 라는 식의 선이 굵은 남자를 미남으로 쳐줬고 요새는 늘씬하고 잔근육에 수염도 안 날 듯한 페이스가 인기인 것 같은데, 사실 그런 아시아계 미남은 서구에서는 게이스럽다고 말하는 편이죠. 이런 정도의 차이는 국지적 유행, 혹은 여성적 취향이 미디어 매체에 많이 반영된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댓글주소
아스피르 2017-01-09 (월) 03:50
요새는 예전처럼 거의다가 결혼하는건 아니고 잘생긴사람이 결혼률이 높을꺼란걸 생각해보면 

점차 잘생기게 자연적 선택이 될테니 미래의 인류에게는 저희들은 오징어로 보일가능성이..!
댓글주소
해도너무해 2017-01-09 (월) 20:41
좌우대칭인 사람이 멋있다고 미적이라는 소리가 있었지만.... 연구결과 못생긴 사람은 좌우대칭이라고 해도 못생겼다고...
댓글주소
     
     
에닐 2017-01-10 (화) 09:15
대칭적으로 못생겼다죠 ㅋㅋㅋ
댓글주소
노이해 2017-01-12 (목) 10:04
서구화된 사람들을 데려다가 물어봐도 의미가..
치인트 김고은도 껴놨음 인정합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40,691건, 최근 2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6591 [기타]  [영국남자-올리아버지편] 선물개봉! +2 link 노히트런 01-08 0 954
36590 [기타]  한국 여자연예인에 대한 미국인들의 감상 +6 link hot 룸펜 01-08 0 2336
36589 [기타]  [두근두근 메모리얼(도키메키 메모리얼) Only Love] 세계 최강 병아리 +2 link 쟌리 01-08 0 694
36588 [기타]  OVA예고 - 그래플러 바키 흉악사형수편 +4 hot 사혈성 01-08 0 1323
36587 [기타]  [마사무네의 리벤지] 단, 미남에 한해서 +7 link 쟌리 01-08 0 825
36586 [기타]  남자 사람 친구에게 전화로 고백해보았다 +9 link Eagla 01-08 0 998
36585 [영화]  강철의 연금술사 실사화! +13 link hot 분필맛호박 01-08 0 1143
36584 [게임 동영상]  [스타 2] GSL에 나타난 닌자 +7 link hot 바이퍼 01-08 0 1198
36583 [기타]  인구 과잉과 도시에 관해 - 쿠르츠게작트 In a Nutshell, MinuteEarth +2 link 룸펜 01-08 0 818
36582 [기타]  테일즈 오브 제스테리아 더 크로스 2기 pv +7 link chuck 01-08 0 790
36581 [기타]  [스타워즈x러브라이브] 다스베이더 vs 하나요 +9 Nahus 01-08 0 736
36580 [기타]  아마존의 공중 비행선 물류 창고 +3 link 룸펜 01-08 0 912
36579 [기타]  동무의 이름은? +7 link hot Nahus 01-08 0 1101
36578 [기타]  [춤춰보았다]카구야의 성에서 춤추고싶어 러브라이브 코스 +1 link 카밀라니안 01-08 0 590
36577 [매드무비]  [누설/죠죠 4부]키라의 기묘한 직장동료 +5 hot 렌코가없잖아 01-08 0 1372
36576 [애니]  사이보그 009 VS 데빌맨 : 오프닝 +2 암흑요정 01-08 0 746
36575 [기타]  [잔인한 장면 주의]안전 운전합시다 +8 hot 와똬똬뚜겐 01-08 0 1031
36574 [게임 동영상]  [ps4] Fate / EXTELLA 서브스토리 라이더 메두사 +2 link 죽염 01-08 0 652
36573 [기타]  2차대전 시기의 독일산 환타 맛 리뷰 +4 link hot 룸펜 01-08 0 1112
36572 [매드무비]  【MAD】Fate/Series - Take It Out on Me By Thousand Foot Krutch +1 link 나이트해머 01-08 0 466
처음  이전  201  202  203  204  205  206  207  208  209  2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