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98 (회원 50) 오늘 7,869 어제 29,710 전체 78,010,826  
알려지지 않은 작품을 소개하라
총 게시물 2,698건, 최근 2 건
   
[국내작품]

[문피아] 머실리스 : 무법지대

글쓴이 : 라퓌셀 날짜 : 2017-10-08 (일) 18:50 조회 : 1460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write_intro/79120
※ 국내작품만 작성바랍니다. 기타 해외작품은 팬픽소개게시판 작성해주세요

작품명 : 머실리스 : 무법지대


작품연재 사이트: 문피아
http://novel.munpia.com/90021


분량 : 76


장르/성향 : 배틀로얄+헝거게임+하이랜더

 
원작 :  (X-over 의 경우 필히 써주셔야합니다)

 
내용 설명 :

어딘가에서 카메라가 돌아가고,
돈을 위해 방송에 얼굴을 내민 사람들은
죽거나, 죽이거나. 선택의 기로에 선다.

그리고 가끔은-
이곳에서 아는 사람을 만나게 될 때도 있다.

------------------------------------------------------------------------------------------------------

소개글은 처음이라 매우 어색하네요

위 작품 소개글처럼 살인, 약탈, 강X 등 어떤 제한도 없는(심지어 통각도 거의 그대로인) 가상게임을 방송국과 연계해 생중계한다는 거대한 이벤트를 연 것이 스토리의 시작입니다.

배틀로얄 게임에서 살아남아라! 살아남는 10인에게는 인당 30억의 거금이!? 라는 홍보문구로 각 매체광고를 휩쓸어버립니다.

물론 게임 성향이 성향이다보니 여러 메스컴과 칼럼에서도 여러 말이 오가는데, 게임의 부적절을 성토하는 프로가 끝나고 바로 이벤트 응모자 광고가 송출되는 웃긴 상황도 벌어게 됩니다. 이러한 직, 간접 마케팅의 효과로 참가자는 그야말로 기하급수적으로 불어나게 됩니다.

주인공은 게임계에서는 알음알음 이름이 알려진 평범한 유저입니다.

메스컴을 탈 만한 과거사도, 이 게임에서 활용할 만한 기술도 없는, 지원자의 절대다수를 차지하는 보통의 평범한 게이머입니다.

뭐, 게임 플레이때의 모습을 보면 비범하기 그지없습니다만, 어쨌든 그런 평범한 유저가 이 게임을 헤쳐나가는 것이 주된 스토리가 되겠습니다.


처녀작이라고 들었는데, 필력이나 비문의 여부는 제가 공부가 짧아 판단하기 힘들지만 상당히 몰입감있는 전개를 보여줍니다.

케릭터의 행동거지도 납득이 가는 수준이고 입체적이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무엇보다 폄범한 사람이 어떻게 미쳐가는지, 원래 미쳐 있는 사람들은 어떻게 움직이는지를 나름 잘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단지 아쉬운 것은 주인공과 동료들의 행동에 포커스가 맞춰져 있어 소개글에 나온 방송 송출 관련 묘사가 적은 것이 되겠습니다.

죽고 죽이는 게임방송에 내 가족이나 지인이 나왔을 때의 반응, 인터넷 및 매체의 언론유도, 빠르게 리타이어한 사람들의 행동이나 그들을 바라보는 사회의 시선.

이런 부분의 지분이 상당히 적습니다. 아직까지는 주인공에게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지 않기 때문에 묘사가 적은 것은 이해하지만 저 개인적으로는 이 부분을 기대했기 때문에...


이 작품은 10월 11일 오후에 유료화 전환되기 때문에 그 전에 한번쯤 읽어 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3.48 Kbytes

공돌이88호 2017-10-08 (일) 22:02
얼마전에 러시아에서 리얼 배틀로얄을 생중계한다고 했던 사기극이 떠오르네요.
댓글주소
나비 2017-10-08 (일) 22:16
저는 초반을 보고 취향에 안맞아서 하차했지만 꽤나 재밌습니다. 
한번 읽어보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댓글주소
가르나 2017-10-08 (일) 22:46
30화쯤 가니까 솔직히 너무 지루해지더군요. 초반에는 그래도 긴장감이 있었는데 주인공이 어느정도 강해지고 나서는 긴장감이라기 보다는 피로감이 느껴지더라구요,
댓글주소
마천회 2017-10-08 (일) 23:47
주인공 절대로 평범하지 않습니다. 처음엔 평범하지만 지능형 게이머인 주인공을 기대했는데 초반부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갑자기 광전사가 되서 혼자 다 해먹습니다. 운동선수출신 동료들이 주인공한테 주눅드는거 보면서 위화감이 들 정도였네요. 이쪽 현실세계배경이 어떻게 설정되어있는지는 자세히 모르지만 개연성이 많이 아쉬워요. 참가자들이 감수하는 위험에 비하면 상금이 너무 짜지않은가 싶고요.
댓글주소
페트로프스카 2017-10-09 (월) 00:37
강X한번 하면 사회적으로 매장당할텐데 서슴없이 하더군요. 거기서 그녕 배경을 잘못잡은거 아닌가 하면서 짜게 식었습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2,698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78 [국내작품]  [네이버 도전만화] 4계이야기 link 바보인간 10-09 471
2677 [국내작품]  [웹툰] 저승파견고용직 +10 link AntiChrist 10-09 859
2676 [국내작품]  [조아라] [소녀전선] 철혈의 시키칸이 되었습니다. link 파워라이터 10-09 1630
2675 [국내작품]  [조아라 노블레스] 채금걸린 황자님. +7 link B사감 10-08 1906
2674 [국내작품]  [문피아] 머실리스 : 무법지대 +5 link 라퓌셀 10-08 1461
2673 [국내작품]  [문피아] 십만년만에 깨어난 함장님 +17 link Ruddy 10-07 2663
2672 [국내작품]  [문피아] 무료 꿀잼 소설 3종세트 추천 +10 해피버그 10-07 2877
2671 [국내작품]  [굽시니스트] 굽시니스트의 본격 한중일 세계사 만화 +9 link 무스비 10-06 1768
2670 [국내작품]  [AA/다이스/앵커] 결코 순정만화! 결코 다시 순정만화! +5 link 하핫개판이네 10-06 1084
2669 [국내작품]  루리웹 만화 [단편] 소원구슬신화 +10 link 암흑요정 10-02 2202
2668 [국내작품]  [조아라][던만추] 무신 헤스티아 +8 link hot moonlight00 10-01 3894
2667 [국내작품]  [루리웹][케모노 프렌즈] 짐승의 소리 - 넓부황의 엔젤전설 +4 mypage 10-01 1888
2666 [국내작품]  [조아라] [킹덤] 천하대장군 +7 카사이젠 09-29 2798
2665 [국내작품]  [조아라][소녀전선]공포의 부대 +6 hot 마력사슴Manadeer 09-29 3102
2664 [국내작품]  [조아라] 저 강 너머로. +7 hot Angelos 09-27 3287
2663 [국내작품]  [조아라] 황태자의 침방시녀 +3 Angelos 09-26 2629
2662 [국내작품]  [전생검신/만화] 전검망가 - 백련오의자랑 +13 orez 09-26 2786
2661 [국내작품]  [페이트x소전] 에미야 키리츠구 +5 link DavidS 09-26 2401
2660 [국내작품]  [조아라] 마지막 봄 +7 link 달유 09-25 2812
2659 [국내작품]  [소녀전선]츤데레 빅자지휘관 +4 link 막장엔트군 09-25 2280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스낵북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