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60 (회원 106) 오늘 7,693 어제 27,754 전체 79,576,340  
알려지지 않은 작품을 소개하라
총 게시물 5,799건, 최근 1 건
   
[국내작품]

[조아라] [오버로드 x 다크소울] 오늘도 어김없이 구른다.

글쓴이 : 파워라이터 날짜 : 2017-12-04 (월) 02:03 조회 : 2489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write_intro/80693
※ 국내작품만 작성바랍니다. 기타 해외작품은 팬픽소개게시판 작성해주세요

작품명 :  오늘도 어김없이 구른다.


작품연재 사이트:  조아라


분량 : 22화.  (380.74 Kbytes)


장르/성향 :  다크소울 x 오버로드입니다. 이것만으로도 이미 말다했죠... 희망이 깔린 어둠입니다.

 
원작 :  (X-over 의 경우 필히 써주셔야합니다) 오버로드 + 다크소울.

 
내용 설명 : 정말로 스케일 크게 나가는 몇 안되는 오버로드 팬픽이지 않을까 합니다.
주인공은 나자릭 소속도 아니고, 나자릭 존재 자체도 모르지만 모몬가랑 똑같이 위그드라실 플레이어 출신입니다.
대신 일반적인 위그드라실은 아니고, 다크소울 시즌이라는 작가님의 뇌내망상에서 비롯된 위그드라실판 다크소울을 플레이한 것이지만요.



덕분에 상상을 초월할 만큼 강하지만..... 그 강함과는 별개로 멘탈에 깨지는 일이 너무도 많습니다.
정말로 다른 세계에 영문도 모른채 떨어지면 멘탈 붕괴되는게 현실적인 문제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지요. 그러던 찰나에 상냥한 이세계 사람들 사이에 껴서 어찌어찌 멘탈을 좀 회복하는가 싶더니 누가 오버로드 팬픽 아니랄까봐 인간 따위 우수수 죽어나가서 주인공 멘탈은 또 작살나고. 이제는 반쯤 정신나간 주인공이 되어버렸습니다.



그렇듯, 주인공은 결국 인간만의 신이 되는 것 같습니다.
슬레인 법국에서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내어 그런 루트를 타고 있다고나 할까요? 슬레인 법국에선 이미 주인공의 존재를 파악하고 '플레이어'라는 존재 자체를 신으로 모시는 만큼 주인공을 인간의 신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즉, 나자릭과 반대되는 빛과 불이라는 느낌이고, 결국은 대립하게 될 것 같습니다. 이른바 빛과 어둠의 전쟁인 셈이지요.



그리고, 현재는 그 동안 모아왔던 소울 퍼주기 식으로 인간들을 강화하는 식으로 나자릭과 대항할 이들을 키우고 있습니다. 아직은 나자릭의 존재 자체를 모르고 있지만요. 문제는 정말로 인간만을 위한다는게 노골적이어서 타종족은 얄짤 없다는게 보입니다. 그래서인가, 솔직히 나자릭과 별반 다를게 없는 인물입니다. 뭐, 인간이 인간의 편을 든다는 것 자체에는 문제가 없지만..... 그것도 정도 것인 것 같습니다.



인간 세력의 강화는 소울 퍼주기 + 드워프들을 사로잡아 불씨와 쐐기석을 줘서 장비 만들기 + 가지고 있는 기적과 마법, 주술을 인간 사회에 풀기 등등 최종적으로 닼소 3에 등장하는 밀우드 기사, 로스릭 기사 같은 기사 진영을 양산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아직은 오버로드보다 다크소울의 색채가 많이 강한 편이지만, 앞으로의 전개를 두고 봐야겠지요.



리메작이긴 한데, 저번에 독자님들의 몇몇 악플에 멘탈이 나간 이후로 많은 생각을 하신 것 같습니다.
늘어지는 전개는 과감히 쳐버리고, 빠른 전개를 지향하는 것으로 바뀌었다고나 할까요? 아직도 늘어지는 전개지만 이 작가님의 다른 글을 보면 굉장히 다르다는게 느껴집니다. 물론 조아라 특성상 빠르면 빠르다고 뭐라하고, 느리면 느리다고 뭐라하는 분들이 있는 것 같지만 말입니다. 익숙치 않은 빠른 전개 때문에 시점이 후반부로 갈 수록 복잡해지는 면 때문에 그런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전부 감안하고 보면 은근히 재미있는 것 같습니다.

3.94 Kbytes

누렁이백작 2017-12-04 (월) 07:40
선발대 1호 보고 중간에 잃거나를 읽거나로 적은 맞춤법 빌런급 실수가 있으시지만 글 자체는 나쁘지 않습니다.
댓글주소
페르로크 2017-12-04 (월) 11:57
예전에 아마 멘탈이 깨져서 조아라 떠난다고 했었는데 돌아오셨네요.
댓글주소
ASDLKJ 2017-12-04 (월) 12:54
글 자체는 나쁘지 않으나.
쓸데없이 무겁고 웅장하고 장엄한 느낌?
댓글주소
얼티밋 2017-12-04 (월) 14:18
글 자체는 괜찮습니다. 특히 보기 드문 오버로드x다크소울 팬픽이라 신기방기하네요.
댓글주소
류홍 2017-12-04 (월) 20:43
이 작가 문어발이지만 글은 꽤 잘쓰죠.
각잡고 하나만 파줬으면 좋겠는데
댓글주소
천원돌파 2017-12-04 (월) 20:45
글 자체는 좋네요. 좀 많이 무거운 분위기인
 것 같지만
댓글주소
흑곰 2017-12-04 (월) 21:15
다크소울 팬픽이 대체로 그렇듯 좀 장황한 느낌이라... 저한텐 안 맞더군요.
댓글주소
태양나무 2017-12-04 (월) 21:31
지나친 인간중심주의가 거북하더군요.
댓글주소
돌직구 2017-12-04 (월) 23:08
작가분이 문어발 연중의 베테랑이라는 풍문이 있더군요. 와우!
게다가 공지가 잦을뿐더러 글이 추상적인 면모가 많다더군요. 와우!!!!
댓글주소
순수는광기 2017-12-07 (목) 08:37
연중자주하는 문어발이면 설명 끝난거같네요
댓글주소
   

총 게시물 5,799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779 [국내작품]  [조아라] [내여귀] 그의 유쾌함은 거짓 +10 link 골뱅C 12-07 1723
5778 [국내작품]  [조아라] 재벌 vs SSS급 헌터 +31 link hot Cidercap 12-05 3756
5777 [국내작품]  [조아라] [오버워치] 부처님 +9 link 골뱅C 12-04 2380
5776 [국내작품]  [조아라] [오버로드 x 다크소울] 오늘도 어김없이 구른다. +10 link 파워라이터 12-04 2490
5775 [국내작품]  [문피아]돈버는 스케일이 계속 커져 +8 link 카밀라니안 12-02 2404
5774 [국내작품]  [AA/다이스/앵커]페르소나를 해봅시다! (재소개) +8 link MIXIE 12-02 1120
5773 [국내작품]  [문피아] 검은왕 +10 link 해피버그 12-02 2660
5772 [팬픽]  [조아라] [금서목록] 더 테러 나이트 , [메이플] 검호입니DA +15 link Smsln 12-02 2115
5771 [국내작품]  [AA/앵커] 저 깊은 던전에서 추구하는 것은? +6 link Norbert 12-01 1065
5770 [팬픽]  [조아라/동방] (재업) 그녀는 앨리스 Mㅏ가트로이드! +6 link 우우우우 12-01 1410
5769 [국내작품]  무한전생-망나니 편 +8 link 아노니마스 12-01 1537
5768 [국내작품]  [조아라][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더부살이 +4 link 호흡도의식한… 12-01 1786
5767 [국내작품]  [문피아]헌터세계의 절대자 +29 노히트런 11-30 2529
5766 [국내작품]  [참치어장/AA]"당신"은 인류를 재건하는 것 같습니다. +10 link 달이떨어진다 11-29 1737
5765 [국내작품]  [조아라 노블레스] [TS] 검은 거리의 여왕 +8 link 전국서브히로… 11-28 2476
5764 [국내작품]  [신데마스] 아이돌의 소리 +3 link 양치기 11-28 1561
5763 [국내작품]  [참치어장/AA] 야루오의 기묘한 성배전쟁 +14 link 아르클레 11-27 1376
5762 [팬픽]  [참치어장/AA]스트라이크 위치스가 현실보정을 받았을 뿐입… +14 link 강바람 11-27 1791
5761 [국내작품]  [조아라 노블레스] 용사기담 +8 link namelessone 11-26 2197
5760 [국내작품]  4계이야기(웹툰 '신과 함께'와 비슷한 작품) +3 link 페이트러버 11-26 910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방인의 성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