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6 (회원 220) 오늘 19,774 어제 29,541 전체 89,658,000  
알려지지 않은 작품을 소개하라
총 게시물 2,955건, 최근 1 건
   
[국내작품]

[문피아]축구 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

글쓴이 : dimension 날짜 : 2018-10-28 (일) 13:25 조회 : 3160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write_intro/86426

작품명 :축구 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미스터H


작품연재 사이트: 문피아


분량 : 17회


장르/성향 : 축구, 빙의물

내용 설명 :3류 축구물 작가, 양준. 자기가 쓴 작품 SSS급 스트라이커에 동명 엑스트라에게 빙의하다!
가 정확한 내용이겠군요. 지니스카우터를 쓰셨던 작가님이 쓴 새로운 축구물입니다. 홍보가 덜 됐는지 반응이 없어서 홍보합니다.
본래 원작 소설의 주인공은 백현일이라는 캐릭터이며 특성을 훔치고 최고의 축구 선수로 성장해 씹어먹는 먼치킨물이었습니다.
근데 빙의한 엑스트라 양준은 거쳐가는 시절인 고등학교 경기에서 주인공에게 참교육을 당하고 다리가 부러져 축구 선수를 그만두는 악역 엑스트라 캐릭터죠.
결말도 조직폭력배였던가요? 그런데 여기 작품 속에 떨어져 갑작스레 악역 엑스 캐릭터에게 빙의하게 되구요.
작가님 특징인 찌질하고 처절하며 억울한 주인공 묘사는 여전합니다.  근데 시스템은 어디서 본 듯한(?) 거에서 가져왔습니다.
애초에 삼류 작가가 잘나가는 작품을 보고 도전했다는 설정이라 대략 축구재능+최고의 선수가 섞인 시스템은 원작 주인공과 양씨가 가지고 있습니다.
당황스럽지만 어찌저찌 도입부를 끝내고 살아난 양씨는 어린 시절의 자신을 모티브로 쓴 자전적인 느낌의 세계에서 살게 된답니다.
또한, 경기에서 설정 미비한 엑스트라 캐릭터에게 부여된 재능과 특성, 다운그레드판 시스템을 손에 넣게 된 주인공은 축구선수로써의 행보를 걷게되는데...
이거 웬지 전작 주인공 양주형 평행세계(?) 스토리 같다면 제 착각일까요?

어쨌든 축구 소설로 돌아온 작가님에게 기대해 봅니다.

1.99 Kbytes
"이제 그만 쉬고 싶다..."

B사감 2018-10-28 (일) 14:36
지니스카우터의 작가님이라니 봐야겠군요. 아, 보고 왔는데 수비수 포지션이더군요. 스포츠소설이 죄다 포워드나 미드필더 밖에 없는 데 차별점이 될거 같습니다. 문제는 지니스카우터 때부터 악명을 쌓았던 연재주기....
댓글주소
리스타토 2018-10-28 (일) 15:25
지니스카우터 작가분이라... 흠터레스팅하군요
댓글주소
메일룬 2018-10-28 (일) 16:56
오, 그 작가분 작품이면 꼭 읽어봐야죠. 지니스카우터도 종종 정주행하는데.
댓글주소
루시안 2018-10-28 (일) 17:07
양주혁, 양준이라,,, 이건 꼭 보라는 계시같네요 ㅎㅎㅎ
댓글주소
아키하모에 2018-10-28 (일) 18:24
초반부 호흡이 너무 빨라서 여러번 다시 봐야 이해가 되네요. 여기서 떨어져가는 사람 많을듯...

그래도 좀 기다리고 버텨보니 다른 소설관 색달라 좋아요
댓글주소
호에~ 2018-10-28 (일) 20:22

지니스카우터 선수판이려나요 ㅋㅋ

댓글주소
태양나무 2018-10-28 (일) 20:37
이 작가님 작품은 몰아봐야 제맛이라 생각해서... 언제 기다리지
댓글주소
황금독수리의 … 2018-10-30 (화) 06:48
원작 주인공인 백현일이 너무 노골적으로 소인배라 좀 아깝더군요.
댓글주소
아를 2018-10-30 (화) 20:40
역시 제가 제일 좋아하던 축구 소설을 쓰신 작가분 답게 후속작도 흡입력이 있네요.
특히 수비수가 주인공이라는 것에 관심이 갑니다.
댓글주소
니파오니 2018-11-01 (목) 09:50
원소설 주인공 백현일이 그냥 병x이라 계속 볼 만한 동기를 부여하질 못하고 그냥 짜증만 나는 수준이네요. 읽어본데까지 보자면 결국 백현일을 넘어서거나 비슷한 수준까지 가는걸 독자들이 기대해야하는데 라이벌로서 능력만 뛰어난 잔챙이라 이겨봤자 기분만 더러울 거 같네요. 
댓글주소
     
     
타르 2018-11-01 (목) 18:35
전작 생각하면 호구나 미련하다는 소리 듣더라도 주인공이 개고생해서 갱생시킬거라 믿고 봅니다.
댓글주소
마이오리 2018-11-01 (목) 23:10
지니스카우터 느낌이 꽤 찐하게 나네요.

정확힌 소개하신대로 주인공에게서 좀 찌질하고, 처절하고, 억울한 느낌이 고대로 느껴진다 할까요.

지금은 꽤 기대 중이네요.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955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35 [국내작품]  [단편만화] 성인열전 +18 link 니드만 11-11 2309
2934 [국내작품]  [문피아] sss급 용사전용 캐릭터(연중) +19 류사나레 11-11 2448
2933 [국내작품]  구미호를 아내로 맞이하는 만화 +23 link hot CharFrontal 11-10 3287
2932 [국내작품]  [소녀전선]페미니즘하는 솦모챠.manhwa +11 link 막장엔트군 11-10 2633
2931 [국내작품]  [문피아] 망겜의 성기사 +22 link hot 서부 11-10 3678
2930 [국내작품]  사상 최강의 보안관 +10 link hot 로센 11-09 3130
2929 [국내작품]  [조아라 노블] 과금무적 +18 link hot 구려 11-04 3606
2928 [국내작품]  [문피아] 제독 미하엘 +13 link hot Lata 11-03 3130
2927 [국내작품]  [조아라] 심리적 무기력 +18 link hot laketen 11-03 3861
2926 [국내작품]  [카카오페이지] 밑빠진 용병대에 돈 붓기 +9 link hot 리카네스 11-02 3050
2925 [국내작품]  (문피아) 어느 소설가의 죽음 +4 shadow3932 11-01 2058
2924 [국내작품]  [문피아] SSS급 자살헌터 +22 link hot Rberry 10-29 3515
2923 [국내작품]  [문피아]축구 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 +12 link hot dimension 10-28 3161
2922 [국내작품]  [디씨 창만게] 아줌마에게 고백해보았다. +19 link hot CharFrontal 10-28 3527
2921 [국내작품]  (동방기연담) 츠치키 료야가 없는 환상향 +4 베탁 10-28 1961
2920 [국내작품]  [카카오페이지] 나이트 언더 하트 (Knight Under Heart) +34 link hot 란제 10-26 3367
2919 [국내작품]  [루리웹][소녀전선]인형수사대 +5 link 불빛냥이 10-26 1838
2918 [국내작품]  [조아라][FGO/Fate] Fate/Grand Receipt +5 link hot 기기기펨 10-22 3634
2917 [국내작품]  [문피아] 망나니 1왕자가 되었다 +17 link hot 망혼 10-21 4373
2916 [국내작품]  [카카오페이지 등] 생사무휴, 저승우체국(원고 완성 기념) +4 link 앵거바델 10-19 1597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