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03 (회원 212) 오늘 24,653 어제 30,639 전체 92,601,805  
알려지지 않은 작품을 소개하라
총 게시물 6,132건, 최근 0 건
   
[국내작품]

[문피아] 제독 미하엘

글쓴이 : Lata 날짜 : 2018-11-03 (토) 20:46 조회 : 4091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write_intro/86525
※ 국내작품만 작성바랍니다. 기타 해외작품은 팬픽소개게시판 작성해주세요

작품명 : 제독 미하엘


작품연재 사이트:  문피아


분량 : 44화


장르/성향 : 판타지, 전쟁 (1차- 2차세계대전 쯤)

 
원작 :  (X-over 의 경우 필히 써주셔야합니다)

 
내용 설명 :

세계대전에 마침표를 찍다! 이번엔 대해전이다!
레기움 제국 해군사관학교를 차석으로 졸업한 미하엘
6년 만에 식민지에 주둔한 동양함대에서 연인을 만나나
곧바로 세계대전이 터져 그녀와 다시 헤어지는데……
전투로 인해 상관들이 모두 죽어 버리자, 임시함장이 된 미하엘
비밀임무로 막대한 귀금속을 싣고 본국으로 귀환길에 오른다
-작품소개글-

문피아 돌아다니다 처음에 작품소개 보고 해전? 범선인가 해서 봤습니다.
내용은 식민지 -  세계대전 시작시기와 비슷한 배경이고엘프 수인족 마법사 같은 판타지 요소가 있으나 
해전이 주여서  크게 영향을 미치는 것 같지는 않네요 . 주인공 국가는 최대 식민지에다 제국이라 영국포지션인줄 알았는데
브리타니아와 브르타뉴 라는 다른 국가가 잇고 전쟁 시작계기를 보니 독일/오스트리아 인가 봅니다
해군,해전 묘사가 잘 되어 있어 잠수함, 중순양함 순양전함 전함등 근대 해전사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재밌게 보실수있을것 같습니다.




1.69 Kbytes

돌직구 2018-11-04 (일) 02:36
아.. 누군가 했더니 그 작가분이시네.
댓글주소
마엘란 2018-11-04 (일) 05:00
재밌습니다.
전간기와 1차대전이 미묘하게 혼합된 시대적 배경인데 필력이 괜찮아서 밤새읽었습니다.
댓글주소
황금독수리의 … 2018-11-04 (일) 06:53
음 시점이 너무 이상해서 하차했네요.
현재ㅡ과거ㅡ더 과거 순으로 가서, 몰입이 안되더군요.
댓글주소
코르테즈 2018-11-04 (일) 08:05
나쁘지는 않은데.. 유료화 하면 미묘?
댓글주소
아우린 2018-11-04 (일) 12:31
임페리얼 가드, 창기병 (뒤에 임페리얼 랜서로 제목이 바뀜) 의 보헤미아 작가군요.

임페리얼 가드에서 해전을 잠시 다루기는 했는데 이분 주력은 보병과 기병같은 지상전이었던걸로 아는데 기대되네요.

레기움 제국이라면 전작에서 프랑스를 모티브로한 주인공들의 소속 국가였었는데 세계관은 동일한 듯. 
댓글주소
나태하고무료… 2018-11-04 (일) 16:44
별 의미도 없는 과거 이야기의 늘어짐과 무쌍국가면서 전술 및 전략적 움직임이 3류스러운 지휘부, 주인공은 그런 곳에서 넌씨눈처럼 굴며 나잘났다는 식으로 전술을 논하니 전형적인 주인공 무쌍물이로군요.
전쟁물은 좋아해서 읽어보긴 했는데 배경이나 장르면 모를까 플롯이 양판소전개라 개인적으론 비추합니다.
차라리 프롤로그를 삭제하고 과거 생도생시절을 프롤로그 겸 1장으로 내놨으면 평가가 달라졌겠지만, 완전히 '나는 전쟁만 하는 전쟁소설이다!'라는 프롤로그면서 저런 진행은 뭔가 아니네요.
댓글주소
     
     
일족보행병기 2018-11-04 (일) 20:23
저시대 지휘부가 무능한건 고증 철저한거 아닌가요? ㅋ
댓글주소
          
          
나태하고무료… 2018-11-05 (월) 12:57
무능할거면 다같이 무능해야지 그런것도 아닌 이미 많이 나왔던 주인공만 대단하다는 식의 전개고,
육군도 아닌 순수 100%해군출신이면서 명령계통도 다른 육군의, 그것도 대위따위와는 비교도 할 수 없는 준장에게 "네 명령 잘못됐다"고 직언하는거보고 접었습니다.
넌씨눈 모질이도 아니고, 연인 아버지에 대해선 신분차이로 그렇게 눈치봤던 주제에 그따위짓을 하는거보니 암걸릴것 같더군요.
댓글주소
          
          
폐륜아 2018-11-06 (화) 09:14
저 시대 지휘부 무능하지 않아요...
나폴레옹과, 나폴레옹 잡은 장수들이 활약한게 저 시대인걸요.
댓글주소
               
               
Gram 2018-11-13 (화) 10:51
그건 전작 작중 시대는 그후 100년후 1차~2차 세계대전 사이 전간기 쯤 태크내요
댓글주소
               
               
일족보행병기 2018-12-16 (일) 11:53
나폴레옹과 나폴레옹 잡은 장수들이 활약한 시대는 1800년대 초반이구요.

이 작품에서 다루고 있는 전간기는 1918 ~1939년 사이입니다.

기술발달은 미친듯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1차대전당시 마인드를 그대로 가지고 있어서 장성들이 삽질을 많이 했었죠.

전차를 보병 지원용으로 쪼개서 운용한다던가, 항모는 전함의 보조 역할로만 본다던가.

시간 지나고 장성들도 많이 적응해서 유능한 사람들이 많이 나오긴 했지만,끝까지 똥별로 남은 멍청한 사람들도 많았습니다.
댓글주소
Gram 2018-11-11 (일) 15:08

대략 1차세계대전 ~ 2차 사이 전간기 정도 기술태크에 국가적으로는 혁명프랑스 쯤 되는듯합니다. 가상적국중 영국 모티브의 브리타니아, 네덜란드 모티브의 브르타뉴 등과 전쟁중이고 주인공의 동양함대저는 전형적인 아시아 파견 함대 인듯합니다. 지금 홀로 떨어져서 깡판중이죠.

댓글주소
목인 2018-11-20 (화) 17:20
초반부 전개가 영 별로네요.
과거 - 더 과거 ....
몰입감 뚝 떨어트립니다.
전투씬 나오는 부분까지 스킵하고 넘어가는게 훨씬 낫겠습니다.
댓글주소
     
     
돌직구 2018-12-04 (화) 19:38
최근 연재된 편 전개는 더 별로네요.
작가 혼자 고집부리는중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6,13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52 [국내작품]  [문피아] sss급 용사전용 캐릭터(연중) +19 류사나레 2018-11 2922
5951 [국내작품]  구미호를 아내로 맞이하는 만화 +23 link hot CharFrontal 2018-11 3953
5950 [국내작품]  [소녀전선]페미니즘하는 솦모챠.manhwa +11 link hot 막장엔트군 2018-11 3219
5949 [국내작품]  [문피아] 망겜의 성기사 +22 link hot D4C서부 2018-11 5933
5948 [국내작품]  사상 최강의 보안관 +10 link hot 로센 2018-11 4330
5947 [국내작품]  [조아라 노블] 과금무적 +18 link hot 구려 2018-11 6381
5946 [국내작품]  [문피아] 제독 미하엘 +14 link hot Lata 2018-11 4092
5945 [국내작품]  [조아라] 심리적 무기력 +18 link hot laketen 2018-11 4491
5944 [일반]  [팟캐스트] 임용한 이세한의 비디오 가게 +1 청민 2018-11 1288
5943 [국내작품]  (문피아) 어느 소설가의 죽음 +4 shadow3932 2018-11 2540
5942 [국내작품]  [문피아] SSS급 자살헌터 +22 link hot 커디 2018-10 6222
5941 [국내작품]  [문피아]축구 소설인데 주인공이 아님 +12 link hot dimension 2018-10 3828
5940 [국내작품]  [디씨 창만게] 아줌마에게 고백해보았다. +19 link hot CharFrontal 2018-10 4164
5939 [국내작품]  (동방기연담) 츠치키 료야가 없는 환상향 +4 베탁 2018-10 2405
5938 [국내작품]  [카카오페이지] 나이트 언더 하트 (Knight Under Heart) +34 link hot 란제 2018-10 4402
5937 [국내작품]  [루리웹][소녀전선]인형수사대 +5 link 불빛냥이 2018-10 2269
5936 [국내작품]  [조아라][FGO/Fate] Fate/Grand Receipt +5 link hot 기기기펨 2018-10 4706
5935 [국내작품]  [문피아] 망나니 1왕자가 되었다 +17 link hot 망혼 2018-10 6030
5934 [국내작품]  [카카오페이지 등] 생사무휴, 저승우체국(원고 완성 기념) +4 link 앵거바델 2018-10 2249
5933 [국내작품]  [조아라]이 몸이 죽고 죽어 +18 hot mobemon 2018-10 6168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