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43 (회원 185) 오늘 5,061 어제 30,280 전체 89,791,839  
총 게시물 2,772건, 최근 2 건
   
[고민]

처음으로 팬픽을 써보려고 합니다.

글쓴이 : 진마록  (92.♡.69.9) 날짜 : 2018-12-04 (화) 14:41 조회 : 303
조아라나 타입문넷에서 여러 팬픽을 읽으면서 저도 한번 써보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사실 처음은 아닙니다. 전에 나루토 팬픽을 구상했었습니다. 구름마을을 배경으로 잡고 소설을 써보려고
했는데 구름마을의 인술이나 배경 등, 아는 것이 너무 부족해서 플롯도 겨우 잡았는데, 제 글재주도 좋지못해 그만 포기한 적이 있었습니다. 정말 제가 생각하는 묘사같은게 나오지가 않고 정말 어색한 내용들만 써져서 포기했습니다. 하지만 내년에는 꼭 작품을 하나 쓰고 싶습니다. 지금부터 글 쓰는 연습을 하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글을 잘 쓸 수 있을까요?

0.73 Kbytes
오인수

에닐 (218.♡.68.101) 2018-12-04 (화) 16:19
일단, 조언 카테고리에 있는 조언들을 찾아보며 자신에게 맞는 작법의 방향성을 찾아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물론 여기서 찾는 것보다 더 좋은 건 유명한 작법서를 직접 사서 읽어 보는 거죠. 인지도 낮고 전혀 유명하지 않은, 검증되지 않은 작법서는 위험하니까 주의하시고.

많이 읽고 많이 쓰기는 말할 것도 없이 당연하지만, 저는 '너 자신을 알라' 라는 말처럼 '자기 자신' 을 찾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모든 것을 공부하면서 세상을 자기 자신에게 비춰보고 님께서 보고 해석하는 세상은 무엇이고 어떤지, 따라서 무엇을 쓰고 싶은지 고민하시기 바랍니다. 님이 누구인지 깨달으세요. 이건 팬픽이라고 예외가 아니라서요. 안 그럼 내가 무슨 말을 하고 싶은 건지, 내 글을 쓰고 싶은 건지 남을 따라 남의 글을 쓰고 싶은 건지 알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언젠가 꼭 오리지널 작품이나 책을 내실 작정이라면, 팬픽 쓰기는 가능한 빨리 졸업하시기 바랍니다. 많은 작가들이 지적하듯 팬픽에 오래 심취해서 삐끗하면 자신의 색을 잃어버리기 쉽습니다.
힘내세요
댓글주소
     
     
진마록 (92.♡.69.9) 2018-12-04 (화) 21:57
조언 정말 감사합니다. 일단 조언 카테고리에 있는 조언들을 전부 읽어보겠습니다. 작법서도 한번 찾아서 읽어보겠습니다.

자기자신을 찾으라는 말은 정말 어렵네요. 여태까지 글을 쓸 생각을 하면서 어떻게 하면 더 자연스럽게 쓸 수 있을지만 고민을 했는데... 감사합니다. 

다행히 오리지널 작품을 낼 생각은 없어서 다행인듯 합니다. 조언과 응원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아스펠 (115.♡.193.172) 2018-12-04 (화) 16:38
까놓고 말해서, 글 쓰는 연습은 글 쓰는 것밖에 없습니다. 처음부터 완성도 높은 소설을 쓰려는 생각은 버리세요.
소설 작법에 있어 무수한 금언들이 있으며 이를 지침으로 따르는 것은 지당한 일입니다. 그러나 지침으로 삼는다는 건 '쓸 때' 생각하는 게 아니라 '쓰고 나서 고칠 때' 생각하는 겁니다.
글 쓸 때는 '이렇게 써야 하는데...' '저렇게 쓰면 안 되는데....' 같은 생각은 버리세요. 아니 사실, 글 쓸 때는 그런 생각 자체를 못할 겁니다. 그건 어쩔 수 없습니다. 쓰고 난 다음에 금과옥조 같은 조언들을 보면서 '아, 여기선 이렇게 하라고 했는데 내 글은 그러지 못했구나' '이렇게 하면 안 된댔는데 내가 이렇게 써버렸군....'하고 반성을 하며 고치는 겁니다.

소설에는 습작이 없습니다. 글의 연습이라는 면에서는 모든 소설이 다 습작입니다. 그러니 글솜씨를 좋게 한 뒤에 글을 쓰는 게 아니라, 글을 쓰면서 글솜씨를 가꿔나간다고 생각하세요.
댓글주소
     
     
진마록 (92.♡.69.9) 2018-12-04 (화) 21:59
조언 감사합니다. 일단 한번 쓰면서 생각을 해보겠습니다!! 지금까지 머리속에서만 상상했던 것들을 글로 옮기면서 노력을 한번 해보겠습니다! 조언 정말 감사드립니다.
댓글주소
푸우 (124.♡.35.38) 2018-12-05 (수) 02:37
일단 단편으로 시작하시는 편이 부담이 적으실 겁니다.
처음부터 장편을 쓰려고 하면 많이 힘들어요.
댓글주소
     
     
진마록 (92.♡.69.9) 2018-12-09 (일) 14:26
조언 감사합니다. 일단 단편부터 한번 생각해보겠습니다
댓글주소
AMN연호 (211.♡.218.58) 2018-12-06 (목) 01:03
저도 문넷에 처음으로 단편 써보다가 장편 한번 써보고 조아라로 옮겨서 연재 중이죠. 필력은 제로지만요 웨히히......
단편 작성이 좋은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겁니다.
댓글주소
     
     
진마록 (92.♡.69.9) 2018-12-09 (일) 14:26
조언 감사합니다. 저도 단편부터 한번 쓰도록 해보겠습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772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조회
[공지]  창작 잡담 게시판을 좀 개편했습니다 +8 hot 닥터회색 04-25 1 0 1861
[공지]  일단 폭력성 문제는 케바케로 따질까 합니다.(수정) +9 hot 닥터회색 2015-05 3 2 2148
[공지]  창작 잡담 게시판입니다. +13 hot 닥터회색 2014-08 7 1 3583
2772 [조언]  크롬 70버전 이상에서 AA를 올리는 가능성 있는 방법을 알아낸 것 같습니다. +1 new 쟌리 01:39 0 0 8
2771 [고민]  요즘 제 자신이 오만해졌다는 생각이 듭니다. +8 new hot 영월 12-17 0 0 204
2770 [고민]  익스플로러으로 AA 올릴려고 하는데 깨져서 안되네요. +12 쟌리 12-16 1 1 93
2769 [잡담]  작품을 읽을 때 올바른 자세? +20 hot 실피드 12-14 2 1 339
2768 [고민]  글쟁이로서 치명적인 병이 생겨버렸습니다. +11 hot LycanWolf 12-13 1 2 563
2767 [잡담]  둠 오브 스플래터 후속작을 쓰려고 하는데 타노스 12-13 0 0 59
2766 [조언]  글을 쓰기 전에 +6 hot 에닐 12-13 2 0 165
2765 [잡담]  2차 창작에서 원작을 보고 써라도 나름 독선적인 발언일 수도 있다는 것을 깨닫게 … +33 hot 쟌리 12-12 3 2 631
2764 [잡담]  2차창작의 끝판왕은 대체역사인 것 같습니다. +15 hot 플라잉란코 12-10 1 2 528
2763 [고민]  글 쓰는 도중 고민이 생겼습니다. +4 hot StuG42 12-09 0 0 230
2762 [잡담]  절대적이지 않고, 매우 주관적인 2차 창작 가이드(?) +13 hot 무의미한 12-08 9 0 376
2761 [고민]  만약 3대 호카게가 시무라 단조가 되었다면 어땠을지 궁금합니다. +17 hot 죽속삶훔 12-05 0 2 707
2760 [잡담]  여자프로레슬링 단체 이야기 보고 싶네요 +5 hot 닥터회색 12-05 0 1 296
2759 [고민]  처음으로 팬픽을 써보려고 합니다. +8 hot 진마록 12-04 0 2 304
2758 [잡담]  초인이 있는 세상의 병사들 +16 hot 돌고돌아서 12-03 0 2 6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