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7 (회원 208) 오늘 21,047 어제 27,287 전체 93,334,587  
총 게시물 2,873건, 최근 1 건
   
[잡담]

세이브의 중요성........

글쓴이 : 측백나무  (121.♡.208.227) 날짜 : 2019-04-15 (월) 12:22 조회 : 173
  새삼 세이브의 중요성을 다시 실감했습니다.
              오늘 아침 파일을 확인하고 OTL..........
 
              AA물을 연재하면서 AA가 은근히 시간을 잡아먹어서 주말에 작업했는데

             잠들면서 깜빡 저장을 안 하고 잠들었네요.......
             4시간의 작업물이 한 방에 사라지는 마법 ! ! !

             여러분 세이브의 생활화하는 정말 중요합니다(진지)

              작업물이 사라지니 이 묘한 현자타임, 허탈감,내상이 심각하네요.

              그런데 여담이지만 100편 정도 장기로 연재하면서 문어발식으로 등장인물을 늘렸더니
              작가 본인조차 예전에 등장시켰던 인물이 가물가물해지네요
              "내가 이 케릭터를 어디서 썼던 것 같은데?" 어디쯤에서 썼지?
               슬슬 엑셀로 등장인물을 정리하는 편이 좋겠네요. 다른 분들은 어떻게 관리하려나...
            
               그리고 생각보다 너무 장기로 넘어가니 점점 괴작화가 진행되는군요,
               필링만으로 스토리를 끌고 나간 것의 폐해랄까? 스토리를 좀 더 세밀하게 짜고 기승전결을 생각했어야 되는데 미흡했네요
                돌아보면 여러모로 고칠 부분도 많고 좀 더 위기와 고통, 케릭터의 깊은 맛을 묘사했어야 했는데 아쉽네요
               재미삼아서 AA물에 손대기 시작한 초보작자, 연재하면 연재할수록 자신의 부족한 부분을 깨닫고 있습니다.
                난 한국인인데.......한글의 문법, 맞춤법이..........헷갈려 ! ! !, 거기에 좀 더 묘사를 매끄럽고 아름답게 묘사하고 싶지만
                어떻게 묘사해야 될지 모르겠어 ! ! !

                 작자의 역량을 늘리려면 어떻게 해야 될까요? 독서? 영화? 많이 읽고 많이 써야 늘려나.........
                새삼 AA계의 재앙신들이 얼마나 능력자들이었는지 깨닫네요.
  

4.33 Kbytes

푸우 (125.♡.226.20) 2019-04-15 (월) 14:32
한국어 맞춤법은 현재 진행형으로 개정이 빠르게 되고 있어서 '분명 예전에는 이거였는데, 오늘부터는 이거라고?'라는 일도 빈번하죠.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873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조회
[공지]  창작 잡담 게시판을 좀 개편했습니다 +8 hot 닥터회색 2018-04 1 0 2861
[공지]  일단 폭력성 문제는 케바케로 따질까 합니다.(수정) +9 hot 닥터회색 2015-05 3 2 3071
[공지]  창작 잡담 게시판입니다. +13 hot 닥터회색 2014-08 7 1 4618
2873 [잡담]  에엑따! 어느새 AA를 100개나 넘게 쓰고있었다니! +1 new hot 인서울 04-20 0 0 118
2872 [잡담]  자창게 던만추 글이 안써저 약간의 잡담만 하겠습니다. +1 유성볼 04-20 0 0 72
2871 [고민]  주인공의 캐릭터가 단조롭게 만들어지는 것이 고민입니다 +4 hot Cannon 04-18 0 0 210
2870 [고민]  번역을 하다가 막힌 부분이 있어서... +3 hot 호조정랑 04-18 0 0 125
2869 [고민]  글 썼는데 초반부를 갈아엎어야 하는 느낌... +6 hot 허무정 04-16 0 0 192
2868 [잡담]  문피아는 그 자체로 출판,매니지먼트도 하는건가요? +3 hot SVRT 04-15 0 0 324
2867 [잡담]  세이브의 중요성........ +1 hot 측백나무 04-15 0 0 174
2866 [고민]  공모전 13일차......뜨는건 힘드네요. +2 hot 허무정 04-13 1 1 374
2865 [잡담]  요즘 글이 잘 안 써지는데 이유가 있었습니다 +5 hot 야설광팬 04-09 3 0 596
2864 [잡담]  [이미지 데이터 주의] 목마른 나머지 우물팝니다. 컴맹의 게임제작기-7- +2 hot 라르트 03-31 0 0 437
2863 [잡담]  워해머40k 토탈워의 설정을 적어보다가 올려봅니다. -2- hot 타노스 03-31 0 1 253
2862 [고민]  [+잡담]데스티니X붕괴 시리즈 장편을 계획하고 있는데 문제가 생겼습니다.(2) +2 hot 김기선 03-28 0 1 314
2861 [잡담]  목마른 나머지 우물팝니다. 컴맹의 게임제작기-6.1- +2 hot 라르트 03-28 0 1 336
2860 [잡담]  현재 AA게시판에서 쓰고 있는 시리즈물에 bgm을 추가했습니다. +4 link hot 플라잉란코 03-26 0 2 359
2859 [잡담]  모바일로 창작 게시판 쪽도 최신글 모아볼 수 있게 욌었으면.... +2 hot MIXIE 03-24 0 0 38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